Health
죽어가는 최씨의 심장 세포 살리는 치료법 있어도…

최아무개씨(38)는 11월18일 회사 동료들과 회식 중 급성 심근경색으로 응급실로 실려 갔다. 스텐트 시술로 막힌 혈관을 뚫어 목숨을 잃지는 않았지만 실제 치료받기까지 5시간 이상...

“액상형 전자담배 피우지 마세요”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2월12일 국내 유통되는 153개 액상형 전자담배의 성분을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13개 제품에서 폐 손상 의심물질인 비타민E 아세테이트 성분이 0.1~8.4...

아메리카노보다 드립 커피를 선택해야 하는 이유

병원 검사에서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다면 은근히 걱정된다. 담배를 피우거나 술을 먹지 않는데도 콜레스테롤이 높은 사람은 커피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커피가 콜레스테롤 상승에 영향...

정상 체중 위한 ‘나에게 맞는 식사량’은 얼마일까

단순히 몸이 뚱뚱하게 보인다고 모두 비만은 아니다. 또 체형이 날씬한 것 같아도 실제로는 비만에 해당하는 사람도 있다. 의학적으로 비만이란 몸에 체지방이 비정상적으로 많은 상태를 ...

비만을 부르는 질병 그리고 비만이 부르는 질병

식생활의 서구화로 비만 인구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대한비만학회 자료에 따르면 2017년 국내 20세 이상 성인의 34.8%(남자의 40.7%, 여자의 24.5%)가 비만인 것으...

눈도 정기 검진이 필요할까

-평소에는 안경을 끼지 않다가 필요할 때에만 착용해도 괜찮을까. "괜찮다. 안경을 썼다 벗는 행위는 눈 건강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다만 안경은 자신 눈의 굴절 상태에 맞는 것을 ...

하루 10분 ‘케겔 운동’이 가져오는 변화

요즘처럼 날씨가 쌀쌀할 때는 방광이 과하게 수축하면서 요실금 증상이 악화한다. 요실금은 본인의 의지와 무관하게 참을 수 없을 정도로 소변이 마렵거나 참지 못해 속옷에 흘리는 증상이...

아침에 뻣뻣한 엉덩이 통증 ‘강직성 척추염’

허리 통증은 무조건 허리디스크라고 생각해 정형외과만 찾을 일이 아니다. 40대 이하(주로 남성)이면서 가만히 있다가 움직이려고 할 때 허리 아랫부분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류마티스내과...

잠자리에서 ‘천천히’ 일어나야 하는 이유

일교차가 큰 환절기와 찬바람이 부는 겨울철에 특히 유념할 점은 심장·뇌·호흡기 건강이다. 모두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질환과 연관돼 있다. 심장질환 가운데 심근경색은 유독 환절기...

중국發 ‘흑사병’ 공포…페스트 위험국 여행 자제

‘흑사병’으로도 잘 알려진 페스트는 페스트균에 의해 발생하는 급성 열성 감염병이다. 중세 유럽에서 크게 유행해 많은 사망자가 발생해 당시 역병(plague)이라고 불렸다. 페스트균...

건강 지키려면 10cm 더 길고 빠르게 걸어라

최근 걸음 속도가 혈압, 맥박, 호흡, 체온 및 통증과 함께 신체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여섯 번째 생체신호임이 밝혀졌다. 걷는 행위는 매우 단순해 보이지만 실은 타고난 신체 조건과 ...

[세계 장수촌 일본 오오기미 마을을 가다] 장수하는 뇌의 비결

일본은 2012년 ‘2차 건강일본 21(21세기 국민건강만들기 운동)’을 공표했다. 목표는 ‘국민이 서로 지지하면서 희망이나 사는 보람을 가지고 건강하고 여유 있게 생활할 수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