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낙연 “당 대표 도전, 고민 후 결정”

이낙연(67) 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이 당 대표를 출마 여부를 고민하고 있다. 당대표에 출마할 경우 일정기간 당을 이끌며 조직을 다진 뒤 대통령 후보로 향하겠다는 전략으로 ...

여야 ‘법사위원장’ 쟁탈전…21대 국회 시작 전부터 ‘충돌’

21대 국회 본격적인 원 구성을 앞두고 여야의 관심은 온통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에 쏠린 양상이다. 여야 지도부 모두 법사위원장 자리만큼은 양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

진중권의 돌직구 “통합당 패배 이유? 뇌가 없었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미래통합당을 향해 ‘돌직구’를 날렸다. 그것도 미래통합당의 총선 패배 원인을 분석하고 나아갈 길을 모색하는 토론회에서다. 그는 강도 높은 표현을 사용하며 ...

“180석 만들자”…민주당-열린민주당 통합론 ‘솔솔’

더불어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의 통합 주장이 양당 내부에서 제기되고 있다. 아직 당 공식 입장은 아니지만 굳이 반대할 이유도 없는 상황이다.우상호 민주당 의원은 15일 BBS 라디오 《...

‘합당’ 결정했지만…통합당·한국당 내부서 ‘미묘한 기류’

미래통합당과 미래한국당이 합당하기로 결정했지만 뒷맛이 개운치 않다. 합당한다는 입장만 확인했을 뿐, 합당 시기나 방법에 대해서 결정하지 못해서다. 총선 참패로 오히려 위성정당인 미...

[초선이 바꾼다] 조정훈 "나는 입법노동자...당은 미래정책 실험소"

“제 인생에 처음 경험하는 제명인데…. 그래도 시대전환의 시대적 사명을 버릴 순 없지요.”신생정당 ‘시대전환’이 21대 국회에 입성한다. 비례정당인 더불어시민당이 더불어민주당과 합...

[단독] 경찰, 윤상현 의원 보좌관 주거지 압수수색…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경찰이 4‧15총선 과정에서 공직선거법 위반 의혹이 제기된 윤상현 의원의 보좌관에 대해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낙선을 목적으로 특정 후보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다.14일 시사...

합의 마친 통합·한국 “조속히 합당 추진”

미래한국당이 모(母)정당인 미래통합당으로 다시 돌아간다. 국민의당과 합당이나 독자 원내교섭단체 구성 대신 103석 규모 제1야당을 만드는데 합의했다.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당 대표...

여야, 20일 마지막 본회의 연다…과거사법 우선 처리

여야 신임 원내대표들이 선출 이후 처음 만나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 개최를 합의했다. 20일 열리는 본회의에서는 과거사법 등 남은 쟁점 법안이 처리될 전망이다.김태년 더불어민주...

[초선이 바꾼다] 강민정 “열린민주당, 與와 달라…‘개혁 매운맛’ 보여줄 것”

“풀어나갈 문제가 적지도 않은데….”5월12일 오전 11시. 서울 영등포구 열린민주당 당사에서 만난 강민정 열린민주당 당선인(58)은 박수 소리가 들려오는 곳을 바라보며 이같이 말...

긴급재난지원금 지원방식이 언짢은 광역단체장들

정부가 지급한 긴급재난지원금을 두고 일부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정부 시책과 다른 목소리가 나온다. 재난지원금에 사용용도·지역 제한을 두는 것이나 기부 동참 캠페인에 다른 의견을 내고 ...

정부, ‘코로나 실직자’ 늘자 공공일자리 156만 개 만든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실직자가 대거 발생하자 충격 완화를 위해 공공분야 일자리 156만 개를 만들기로 했다. 당장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공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