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자 요청으로 고발 취하…원종건 ‘미투’ 불기소

전 여자친구에게 데이트 폭력과 성폭행을 가했다는 의혹으로 총선 출마를 포기한 원종건(27)씨가 불기소 처분됐다. 피해자가 고발에 나선 시민단체에게 고발 취하 의사를 밝혔기 때문이다...

몸에서 굵을수록 좋은 것, 가늘수록 좋은 것 [강재헌의 생생건강]

비만은 고혈압, 당뇨병, 이상지질혈증, 지방간, 심혈관질환, 뇌혈관질환, 관절염, 암 등 수많은 질환의 주요 위험요인이다. 하지만 키와 체중만으로 비만을 판단하면 비슷한 비만도라 ...

[충북24시] 괴산 육군학생군사학교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충북 괴산의 육군학생군사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진자가 3명 추가로 발생했다. 육군학생군사학교는 코로나 19 국군격리시설이다.충북도에 따르면 괴산군 육군학생...

[세종24시] 시-경찰, 코로나19 자가격리자 불시점검

세종특별자치시가 세종경찰서와 협업을 통해 코로나19 자가격리자에 대한 관리를 강화한다.세종시청은 자가격리자에 대한 관리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매주 2회 이상 불시점검을 시행한다...

민경욱 “500만원 걸겠다” vs 이준석 “정치 생명 걸어라”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과 일부 보수 유튜버들이 4·15총선에 부정이 있었다는 의혹을 끊임없이 제기하고 있다. 공식적인 대응을 하지 않던 야당 내에서도 이 같은 논란이 당에 도움이 ...

클럽 방문 후 ‘무직’이라던 학원강사에 학생들 집단감염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학원강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이 강사와 접촉한 학원 수강생과 학부모 등이 무더기로 감염됐다. 인천시는 방역당국...

이재용-정의선 첫 단독회동…‘한국판 뉴딜’ 밑그림

국내 경제계를 움직이는 두 거목인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첫 회동을 갖고 전기차 산업 육성을 위한 밑그림을 그린다. 전기차 배터리 등에 대한 의견을...

‘트리플 악재’에 크게 흔들리는 부동산시장

부동산시장의 분위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블랙스완’을 만나 급변하고 있다. 블랙스완이란 ‘도저히 일어날 것 같지 않은 일이 발생하는 것’을 뜻한다. 미국...

이사회 출석률 높은 총수와 낮은 총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2017년 들어 사내이사로서 이사회에 단 한 차례도 출석하지 않았다. 그러다 지난해 10월26일 사내이사 임기를 연장하지 않고 물러났다. 박삼구 전 금호아...

신동빈, 올해 롯데지주 이사회 출석률 0%…김우찬 교수 “아무 문제의식도 없어”

시사저널은 현재 국내 20대 그룹(자산총액 기준) 가운데 오너와 상장 계열사가 있는 기업 총수의 지난해 이사회 출석률을 전수조사했다. 대표 계열사 내지 지주회사를 기준으로 했다. ...

검찰로 넘어간 ‘부정선거 의혹’…대검 수사

4·15 총선 이후 불거진 부정선거 의혹이 결국 검찰 수사로 밝혀질 전망이다.13일 검찰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전날 선관위는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부정개표 증거라며 제...

코로나19 사태로 업종별 실적·기업가치 ‘대격변’ 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얼어붙었던 기업공개(IPO) 시장을 녹이는 데 헬스케어 및 언택트(비대면) 기업들이 앞장서고 있다. 이들 기업은 글로벌 경제가 악화되...

“이낙연, 대권 잡으려면 7개월짜리 당대표라도 해야 한다”

동교동계 출신 정치원로인 정대철 전 민주당 대표가 ‘이낙연 대망론’을 강하게 펼치고 있다. 대선을 앞두고 자신의 정치적 이해득실을 따져서 그런 게 아니다. 이낙연 전 총리는 동아일...

개헌론 ‘모락모락’…이준석 “선거법부터 고쳐라” [시사끝짱]

21대 국회의 막이 오르기 직전, 때 아닌 ‘개헌’ 논란에 불이 붙었다. 문희상 국회의장을 비롯한 여권 일각에서 올해 안에 개헌을 추진해야 한다며 드라이브를 걸면서다. 야당에서는 ...

與野, 또 막말 대치…“김태년 정신감정해야” vs “국민심판 잊었나”

21대 국회 개원을 앞두고 여야가 협치에 시동도 걸지 못한 채 막말을 주고 받았다. 미래한국당의 교섭단체 인정 여부를 둘러싸고 기싸움을 벌이는 양상이다. 백승주 미래한국당 원내수석...

‘집단 성폭행’ 정준영·최종훈, 2심서 형량 줄었다

집단 성폭행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정준영과 최종훈이 항소심에서 나란히 감형받았다.서울고법 형사12부는 12일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정준영과...

클럽 방문 2000명 ‘연락두절’…카드·기지국 정보 추적

방역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을 촉발한 이태원 클럽 방문자 가운데 연락이 닿지 않는 약 2000명의 소재를 파악하기 위해 카드이용 내역과 기지국 정보를...

이승우 중고나라 대표 “‘누구나 돈 버는’ 중고나라만의 커머스 생태계 구축할 것”

중고나라는 여러 번 변신했다. 2003년 네이버 카페를 통해 만들어진 커뮤니티가 그 태생이었다. 사용자들의 편의를 향상시키기 위해 2014년 법인을 설립해 스타트업으로 다시 태어났...

北출신 태영호·지성호 “국방·정보위 대신 외통위 1지망”

탈북민 출신으로 21대 국회의원에 당선된 태영호 당선인과 지성호 당선인이 희망 상임위원회로 외교통일위원회를 적어낼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사망설을 제기한 ...

“가혹하다”는 정의연에 與野 엇갈린 반응

기부금의 사용 용도가 불분명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시민단체 정의기억연대를 두고 여야가 엇갈린 반응을 내놨다. 정의연 출신 윤미향 당선인이 여당 소속인 만큼 정치 공세로 비화할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