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CJ家 3세 이선호, 1심 집유로 석방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 선호(29)씨가 1심에서 집행유예를 받고 석방됐다. 이씨는 변종 대마 흡연과 밀반입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바 있다. 인천지법 형사12부(송현경 부장...

대상포진 피하는 법…“면역력 높이고 예방접종하라”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상포진은 통증이 심한 병이지만 초기에 잘 대처하면 2주 정도 만에 대부분 호전된다. 그러나 초기에 대처를 잘못하면 여러 가지 합병증, 특히 대상포진후신경통으...

[차세대리더-정치] 홍정욱…보수 위기 때마다 러브콜 받는 ‘개혁파’

중도 정치권에서 홍정욱 전 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 의원의 주가는 날로 높아지고 있다. 스펙부터가 화려하다. 미국 하버드대 수석 졸업에 스탠퍼드대에선 로스쿨을 나왔다. 영화배우 남...

‘다크웹’ 아동음란물 국제공조…310명 중 223명이 한국인

전세계 32개국 경찰이 공조 수사를 통해 아동음란물을 유통하는 다크웹 사이트의 이용자 310명을 검거했다. 적발된 이 가운데 223명이 한국인으로 확인됐다.경찰청은 지난 2년간 해...

[내가 본 서초동 집회] “그곳에 대한민국의 미래가 있었다”

“집회도 축제가 될 수 있다는 걸 오랜만에 느낀 하루였다. ‘조국 수호 검찰개혁’ ‘우리가 조국이다’ 피켓을 들고 앉은 사람들과 그들이 든 촛불의 모습은 그야말로 감격이었다. 이들...

홍정욱 딸 마약 적발…한국당 대여공세에 ‘찬물’

홍정욱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의 전신) 의원의 딸이 마약 밀반입 의혹에 휩싸이면서 홍 전 의원의 정계 복귀와 자유한국당 대여 공세 모두에 적신호가 켜졌다. 홍 전 의원은 9월30일...

YG 비아이 마약혐의 인정…양현석 향하는 칼날

마약 관련 의혹에 휩싸인 YG 소속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23)가 혐의를 일부 인정했다. 수사가 급물살을 타면서 소속사 수장이었던 양현석 전 YG 대표도 ...

또 불거진 재벌가 3세 ‘일탈’에 국민은 ‘허탈’

재벌가 3세의 마약 혐의가 또 불거졌다. 이번엔 CJ가(家)다.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이자 가장 유력한 후계자인 이선호 CJ제일제당 부장이 미국에서 대량의 마약을 밀반입하다 ...

“구속해 달라”는 CJ家 4세 이선호…檢, 영장 청구키로

변종 대마를 밀반입하려다 적발된 CJ 재벌가 4세 이선호(29)씨가 검찰에 자진 출석해 구속시켜달라는 의사를 밝혔다. 피의자가 스스로 원한 데다 혐의도 뚜렷해 구속영장 처리는 빨리...

검찰, ‘마약 밀반입 혐의’ CJ 장남 자택 압수수색

검찰이 9월4일 액상 대마 카트리지 수십여 개를 밀수하고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입건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인 이선호(29)씨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인천지검에 따...

[한강로에서] 아베家의 꿈

재벌 3세들은 창업가나 재벌 2세와 다른 경우가 많습니다. 창업가들은 무일푼에서 부를 일궜습니다. 새로운 사업에서 놀라운 성과를 내 신화를 창조했습니다. 이러한 창업 과정에서 재벌...

마약투약 하일에 ‘집유’ 구형…울면서 “죽을 때까지 반성”

필로폰 투약 혐의로 기소된 방송인 하일(미국명 로버트 할리·61)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추징금 70만원이 구형됐다. 검찰은 8월9일 서울서부지법 형사1단독부(이승원 판...

전통적 예술도시에서 미래 도시로 변신하는 ‘광주’

최근 광주가 연일 국제행사 개최로 떠들썩했다.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여러 뉴스거리를 남기며 얼마 전 막을 내렸고, 그보다 앞선 6월 말에는 국제전자예술심포지엄(Internationa...

[시끌시끌 SNS] 빅뱅 대성 소유 빌딩, ‘그곳’이 알고 싶다

빅뱅 멤버 대성(30·본명 강대성)의 강남 빌딩에서 성매매와 마약 유통이 이뤄졌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전담수사팀을 꾸렸다. 일단 경찰은 이 빌딩에서 무허가 유흥주점 4곳을 적발한...

‘대성 건물’ 불법 성매매‧마약 유통 의혹…경찰 “확인 중”

민갑룡 경찰청장이 그룹 빅뱅의 대성(30·본명 강대성)이 소유한 건물 내 업소를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민 청장은 7월29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사에서 열린...

빅뱅 대성까지 ‘성매매 알선’ 의혹…YG ‘또’ 악재

그룹 ‘빅뱅’ 멤버 대성(30·본명 강대성)이 소유한 강남 건물에서 불법 유흥주점이 운영되고 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빅뱅 멤버 승리가 연루된 버닝썬 사건과 아이콘의 멤버 비아이 ...

[시끌시끌 SNS] 미안할 거면 하질 말지…

배우 강지환씨(본명 조태규·42)가 여성 스태프 2명을 성폭행하고 추행한 혐의로 구속돼 7월18일 검찰에 넘겨졌다. 강씨는 7월9일 밤 8시경 경기도 광주시 본인의 집에서 범행을 ...

황하나, 집행유예 선고 받고 풀려났다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기소된 황하나(31)가 1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수원지방법원 형사1단독 이원석 판사는 7월19일 이같이 선고하고 보호관찰과 40시간의...

‘성폭행 혐의’ 강지환, 검찰에 넘겨져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이 결국 검찰에 넘겨졌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7월18일 오전 형법상 준강간 등 혐의를 받는 강씨를 성남지청으로 구속 송치했다. 입감돼 있던 경기 분당...

‘아오리라멘’ 前 점주 본사 고소…“승리 때문에 매출 급감”

이른바 ‘승리 라멘’으로 유명세를 탔던 아오리라멘의 전 점주들이 억대의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29)가 얽힌 ‘버닝썬 사태’로 인한 불매 운동이 매출 폭락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