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코로나19 치료’ 렘데시비르, 북한 등 127개 국가에 복제 허용

미국 제약업체 길리어드사이언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주목 받는 렘데시비르의 복제를 전세계 127개 국가에 허용했다.로이터통신에 따르면, 길리어드사이언스...

초조한 트럼프 “바이든은 중국이 먼저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경쟁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에 대해 “중국의 이익을 옹호한다”고 비난하고 나섰다. 민주당 소속 바이든 전 부통령이 여론조사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

웜비어 유족, 미국 내 北자금 292억 찾아…배상 받을 수 있을까

북한 여행 중 억류됐다가 사망한 미국인 오토 웜비어씨 유가족이 미국 내에 있는 북한 자산을 찾아냈다. 미국 법원으로부터 배상 판결을 받은 유가족이 미국 내 북한 자산을 압류해 배상...

오바마 “트럼프 코로나 대처 최악…재선 막아야”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코로나19 대처를 두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강도 높게 비판했다. 또한 민주당 대선 후보로 유력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올해 11월 대선에서 당선...

백악관 강타한 코로나…펜스 부통령 대변인 확진

트럼프 행정부에서 핵심 역할을 맡고 있는 보좌진들이 잇달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백악관이 발칵 뒤집혔다.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밀착 보좌하는...

백악관 근무자도 코로나19 확진…“트럼프 분노, 터지는 용암같았다”

미국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보조 업무를 맡은 근무자도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연말 대선을 앞둔 트럼프 대통령의 한숨은 더욱 깊어졌다.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근무자...

LG화학 인도공장서 유독가스 누출…“9명 사망·수백 명 부상”

LG화학 인도 공장에서 가스 유출 사고가 발생해 최소 9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입원했다.인도 ANI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7일(현지 시각) 남부 안드라프라데시주 비사카파트남...

일본 대학가에 번져가는 ‘등록금 반환’ 운동

‘코로나19로 인한 와세다대학, 게이오기주쿠대학의 캠퍼스 폐쇄와 온라인 수업으로의 이행에 따른 학비 감액을 요구하는 서명활동’.지난 4월17일 서명 사이트 ‘change.org’에...

美 국가정보국장 지명자 "중국이 최대 위협"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 지명자인 존 랫클리프 하원의원이 미국에게 가장 큰 위협이 되는 국가로 중국을 지목했다. 코로나19로 인해 미국 내 사망자가 10만 명에 달할 것으로 ...

한국인 선장 포함 6명 가봉서 피랍…외교부 “소재파악 중”

한국인 선원이 탑승한 어선이 아프리카 서부 가봉 인근 해역에서 지난 3일(현지 시각) 납치됐다. 어선 2척이 납치세력의 공격을 받았고 한국인 1명 등 선원 6명이 납치된 사실이 뒤...

삼성의 對美 후원, 트럼프에 걸었다

삼성전자가 미국 대선을 앞두고 지난해부터 정치권에 2억여원을 후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회사 차원에선 공화당에, 직원들 개인 차원에선 민주당을 후원했다. 삼성이 현직 대통...

기업 정치후원 韓日전…한국이 졌다

삼성전자가 소니를 뛰어넘은 건 새삼스럽지도 않은 사실이다. 단 미국 정계의 시각은 다를 수 있다. 그룹 차원에서 소니의 정치후원금 규모가 삼성의 2배가 넘기 때문이다. 로비가 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