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올해 경제성장률 2.5% 예상…지난 전망보다 하락

정부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2.5%로 하향 조정했다. 지난해 12월 내놓은 전망치인 2.6~2.7%보다 0.2%포인트씩 내렸다. 정부는 7월3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

이해찬, 일본 정부 정면비판 “수출 규제, WTO 협정 위반”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일본 정부의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 강화 조치를 정면으로 비판했다.이 대표는 7월3일 국회에서 고위당정청협의회를 열어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홍콩 시민들의 외침 “우리는 중국과 다르다”

6월26일 홍콩의 각국 영사관 앞. 검은 티셔츠를 입은 시위대가 방문 투쟁을 벌였다. 그들은 모바일 메신저 텔레그램으로 서로 연락해 자발적으로 모인 시민들이었다. 시위대는 한국어·...

문재인 정부, ‘우클릭’ 불가피한 세 가지 이유

지금 정치권은 ‘기-승-전-총선’이다. 정부 역시 예외가 아니다. 내년 총선에서 여대야소 결과를 만들어내지 못한다면 문재인 대통령의 하반기 국정운영은 어려워진다. 국회의 협조 없이...

법정시한 넘긴 ‘최저임금 결정’…“다음주까진 어떻게든 합의”

최저임금위원회가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의 법정 시한을 넘겼다. 사용자위원이 자신들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전원 보이콧에 나섰기 때문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6월27일 오후 3시 정...

내년 최저임금 모든 업종에 동일 적용…경영계 ‘보이콧’

최저임금위원회가 6월26일 내년도 최저임금을 기존 방식대로 전체 업종에 동일하게 적용하기로 결정하면서 경영계가 보이콧에 나섰다.최저임금위는 이날 오후 개최한 제5차 전원회의에서 내...

도종환 前문체부 장관 “더 이상 블랙리스트란 없다”

“가는 데마다 욕먹고 혼나는 게 일이었다”. 지난 4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직을 떠나 국회로 돌아온 도종환 더불어민주당 의원. 복귀 후 지난 3개월여를 지역구(충북 청주시 흥덕구) ...

文 정부에 등 돌린 민주노총…‘대정부 투쟁’ 천명

김명환 위원장의 구속에 반발한 민주노총이 오는 7월18일 ‘문재인 정부의 노동탄압 분쇄’를 구호로 내세운 총파업을 포함해 전면적인 대정부 투쟁에 나서겠다고 밝혔다.민주노총은 6월2...

“여유 시간에 겸업” 배달 서비스로 투잡 뛰는 2030

디지털 플랫폼 경제가 최근 눈에 띄게 성장하고 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을 활용하는 공유경제 또는 플랫폼 기업은 승차, 숙박, 가사, 배달 등 여러 영역으로 확산하면서 새로...

황교안 ‘외국인 임금차별’ 발언에 쏟아진 비판…“자멸의 신호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외국인 임금 차등 지급’ 발언을 두고 비판이 쏟아졌다. 여야 4당은 일제히 황 대표를 질타했다. 이해식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6월19일 논평을 내고 “수...

안진걸 “해결 안된 갑을문제 많아…정부 더 노력해줬으면”

20여년을 참여연대에서 ‘민생’을 위해 일했다. 2008년 광우병 촛불집회부터 2017년 촛불집회에 이르기까지, 주요 집회 현장의 중심에는 그가 있었다. 참여연대를 나와 민생경제연...

노동법 제대로 모르고 알바 쓰면 큰 코 다친다

살면서 아르바이트(알바) 한 번 안 해본 사람 만나기 힘들 정도로 아르바이트는 일상생활에서 우리에게 꽤 친숙한 단어다. 근로자에게는 생활비를 벌기 위한 주요 수단이자 사업을 하는 ...

민주노총 “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하라”

민주노총이 6월4일 서울 등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기자회견을 열고 최저임금을 1만원으로 인상할 것을 촉구했다.민주노총은 이날 오전 서울 마포구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앞에서 기자...

[창원브리핑] 창원시, 노사상생 협약식…경제회복 한목소리

창원시가 6월 3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허성무) 주최로 ‘노사민정 상생협약식과 상생발전 세미나’를 개최했다.이날 협약식에는 허성무 창원시장, 최대술 고용노동부 ...

[화성 브리핑] 신중년 고용기업에 최대 200만원 지원한다

경기 화성시가 미취업 신중년 고용기업에 최대 200만원을 지원한다.5월31일 화성시에 따르면 내달부터 연말까지 관내 거주 미취업 신중년을 채용한 중소기업에 최대 200만원까지 지원...

내년도 최저임금, 5월30일부터 심의 시작

최저임금위원회가 5월30일 전원회의를 열고 내년에 적용할 최저임금을 결정하기 위해 본격적인 심의를 시작한다.최저임금위는 이날 내년도 최저임금 심의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공익위원...

홍남기 부총리 “최저임금 결정시 경제 영향 고려해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최저임금을 결정할 때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면 좋겠다고 언급했다. 홍 부총리는 5월23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내년 최저임금 결정 시 경제와 ...

文대통령 국정지지율 50% 육박…민주-한국 격차는 축소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50%에 근접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더불어민주당의 자유한국당의 지지율 격차는 지난주 두 자리수대에서 다시 한자리수대로 좁혀졌다.여론조사 ...

韓 경제성장률 전망치 또 낮춘 OECD, ‘재정 확대’ 압박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한국의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로 하향 조정했다. 지난 3월 2.6%로 하향 조정한 지 두 달 만에 또 낮춘 것이다. 미국과 유로존 경제성장률...

정부, ‘최저임금으로 취약 업종 일자리 감소’ 첫 인정

정부의 최저임금 인상 정책으로 인해 저임금 노동자의 비율과 노동자 간 임금 격차 등은 줄어들었지만, 취약 업종들을 중심으로 사업주가 고용과 근로 시간을 줄이는 등의 폐해가 드러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