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천문학자의 비극

빅토리아왕조 시대의 영국에서 ‘숙녀들’은 전혀 쓸모없는 존재로 여겼다. 교육이라고 해봤자 그림그리기나 피아노를 배우는 게 고작이었으며 돈푼이나 있는 사람들의 경우는 옷을 사거나 파...

10년 공부, 결과는 무직

서울 ㅇ여대 국문과 시간강사 ㄴ씨(37) 는 요즘 회한에 잠겨 있다. 지난 8년간의 강사생활이 아무런 소득 없이 끝날 것 같기 때문이다. 여성으로서 주부로서 그동안 온갖 어려움을 ...

10년 공부, 결과는 무직

서울 ㅇ여대 국문과 시간강사 ㄴ씨(37) 는 요즘 회한에 잠겨 있다. 지난 8년간의 강사생활이 아무런 소득 없이 끝날 것 같기 때문이다. 여성으로서 주부로서 그동안 온갖 어려움을 ...

10년 공부, 결과는 무직

서울 ㅇ여대 국문과 시간강사 ㄴ씨(37) 는 요즘 회한에 잠겨 있다. 지난 8년간의 강사생활이 아무런 소득 없이 끝날 것 같기 때문이다. 여성으로서 주부로서 그동안 온갖 어려움을 ...

‘눈치껏 배짱껏 ’ 사치 대중화

씀씀이에 관한 한 우리 국민은 그 어떤 놀라운 일에도 놀라지 않는다. 30만원짜리 브래지어가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고 해도 눈 한번 깜박 않는다. 1백만원짜리 핸드백을 없어서 못판다...

“사라는 젊은 여성의 전형”

에로티시즘 소설집은 대개 ‘작가의 말’이 길다. 우리 사회의 에로티시즘에 관한 높은 벽 앞에서 할 말이 많은 것이다. 마광수 교수(40 ·연대 국문과가 최근 펴낸 《즐거운 사라》(...

“사라는 젊은 여성의 전형”

에로티시즘 소설집은 대개 ‘작가의 말’이 길다. 우리 사회의 에로티시즘에 관한 높은 벽 앞에서 할 말이 많은 것이다. 마광수 교수(40 ·연대 국문과가 최근 펴낸 《즐거운 사라》(...

에로티시즘 소설 쏟아진다

“문제는 이제 욕망이다.” ’ 91이상문학상 수상작가 조성기씨의 《우리시대의 사랑》최수철씨의 《무정부주의자의 사랑》 하일지씨의 《경마장은 네거리에서…》 그리고 마광수씨의 《즐거운 ...

마늘 ·콩 먹으면 癌 도망간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은 최신호(9월2일자)에서 콜레스테롤과 암 예방에 효과가 있는6가지 식품을 선정, 발표했다. 《타임》은 이 식품들이 암 ·심장병과 여타 질병을 예방하는 데 ...

컴퓨터병 VDT 증후군

“ 컴퓨터 전자파 겁낼 필요 없다”은행에 입사한 지 2년째 되는 姜賢珠씨(25)는 근무시간의 대부분을 컴퓨터 단말기 앞에서 보낸다. 카드계에 소속된 강씨는 매일 거래처에서 보내온 ...

무술 1백단의 여형사들

영화에서나 보던 여자형사들의 활약상을 이제 서울 한복판에서도 볼 수 있게 됐다. 성폭력 인신매매 등 ‘힘없는 여성’을 대상으로 한 강력범죄꾼 검거와 여성 유해 환경업소 단속 등을 ...

전통무예 택견 맥잇는 대학생들

태권도복과 비슷한 옷을 입은 한 무리의 젊은이들이 태권도와는 사뭇 다른 동작을 연출한다. 모든 동작은 연결돼 있고 곡선으로 이루어져 있다. 전체적인 인상은 여성적이고 부드러운 듯하...

“사랑도 계급의 지배를 받는가”

당시 미국 부르주아 사회로부터 밑바닥 인생이라고 천대받던 한 선원이 우연히 전형적인 상류사회 여성을 만나사랑에 빠진다. 할리우드 영화의 흔한 구도이지만, 자본주의 종주국에서 일찍이...

넷 중 하나는 신기로 좇는 서민층

막연하게마나 사회의 ‘허리’를 통칭하는 용어로 불려지면서 사회 민주화의 잠재적인 주체섹력으로 점점 그 중요성이 부각되어 가는 ‘중산층’은 과연 누구인가.80년대부터 사회과학계가 연...

옐친을 움직이는 사람들

콘스탄틴 코베츠 : 52세. 통신장교 출신으로 88년부터 2년간 연합참모부 참모차장을 지낸 군사전문가. 러시아공화국 의회 대표단의 일원으로 지난 6월 나토 본부를 방문했다. 쿠데타...

“정액 양성반응”은 불확실한 자료

오대양 집단변사의 타살의혹을 가장 크게 증폭시킨 것은 정액 양성반응이였다. 朴 子씨를 비롯한 12명이 양성반응을 보였으며 그중 3명은 미혼이었다는 것, 또 “오대양교는 성관계를 엄...

이명박 회장 ‘서울시장 야망’

현대건설 李明博 회장(50)이 민선 서울특별시장 자리를 겨냥, 정계진출이라는 도 하나의 ‘야망’을 설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주목받고 있다. 이회장측은 최근 극비리에 국내외 한 ...

‘깨달음’읠 제자 1백만명

라즈니쉬는 1931년 인도 마드히야 프라데쉬주의 한 자이나교 집안에서 태어났다. 태어난 직후 히말라야 기슭의 한 지방으로 옮겨져 외조부 밑에서 10세 때까지 성장했다. 히말라야에서...

마구잡이 식품 수입 국민 배앓이

외국산 식품의 수입량이 최근 폭증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통관검사마저 허술하게 이루어지는 등 수입식품의 안전도 관리에 허점이 많다. 특히 마구잡이로 들여오는 수입식품 중에는 농약으...

“자연과 인간은 하나다”

숙명여대 화학과 김명자 교수(47·이과대학장)가 최근 펴낸 《동서양의 과학전통과 환경운동》(동아출판사)은 환경문제가 왜 발생했고, 지금 어떤 상황에 처해 있으며, 그 해결을 위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