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own] 고민정 / 박유천

Up청와대 대변인에 고민정 임명문재인 대통령이 ‘고가 건물 매입 논란’에 휩싸여 사퇴한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후임에 고민정 부대변인(40)을 임명했다. 고 신임 대변인은 박수현...

[포토] 구속 기로에 선 박유천...'법원의 판단은?'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와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26일 오후 경기도 수원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

같이 긁은 당첨 복권, 안 나누면 죄가 될까

음악만이 나라가 허락한 유일한 마약은 아니다. 공상(空想)도 있다. 오디션 프로그램을 보는 일은 어릴 적 걸었던 오솔길을 걷는 일과 같다. 같은 처지의 사람들이 편집에 희생당하면서...

‘마약 양성’ 박유천…국과수 검사 오류 가능성은?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다"던 가수 박유천(33)의 말은 결국 거짓으로 드러났다. 그의 다리털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검사해보니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기 때문이다. 만약 검사 결과...

경찰, 박유천 구속영장 청구…“황하나 대질심문 안 해도 정황 충분”

경찰이 마약 투약 및 거래 혐의를 받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4월23일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박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

[권상집 교수의 시사유감] 버닝썬 게이트, 아직 끝나지 않았다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가 1월에 터졌을 때 이 사건이 온전히 해결될 것이라고 생각한 이는 많지 않았다. 강남의 클럽에서 단순 폭행 사건으로 시작된 이후 SBS funE 채널이 승...

변종마약 흡입 혐의 현대家 3세, 해외체류 끝 경찰 체포

변종 마약 구매·흡입 혐의를 받고 있는 현대그룹 3세 정현선씨가 4월21일 인천국제공항에서 경찰에 체포됐다.인천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에 따르면 정씨는 해외 유학시절 알게 된 마약공급...

박유천·황하나 예식장 혼례 대신 경찰서 대질로 마주해

한때 연인으로 결혼까지 계획했던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와 남영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씨가 경찰서에서 만나게 됐다. 두 사람의 주장이 극명히 갈리면서 경찰이 대질 조사 카드를 꺼...

‘황하나 잘라내기’ 바쁜 남양유업

남양유업 창업주인 홍두영 전 명예회장은 평안북도 영변군 영변면 서부동 출신이다. 1919년 지주의 아들로 태어난 홍 전 명예회장은 유복한 어린 시절을 보냈다. 1944년 일본 와세...

[단독] “황하나, 2010년 이전부터 대마초 흡입”

재계 2·3세 일부 유학생들의 마약 사건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잊을 만하면 한 번씩 불거져 부정적 인식을 확대시킨다.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인 황하나씨 사건도 그 연장선상에 ...

[포토] 미소 띤 얼굴로 경찰 출석한 박유천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와 함께 마약 투약을 한 의혹을 받고있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17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이날 박유천은...

‘마약 투약 의심’ 박유천 자택 압수수색…내일 소환조사

경찰이 4월16일 마약 투약 의혹에 휩싸인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의 자택을 전격 압수수색 했다. 박씨는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씨와 올해 초 필로폰을 구매해 황씨의 서울 자...

이것은 블랙리스트인가 체크리스트인가

“블랙리스트라는 먹칠을 삼가 달라. 이번 환경부 사례는 합법적인 체크리스트다.”(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검찰 수사로 밝혀진 ‘문재인판 블랙리스트’에 대해서 청와대는 ‘체크리스트...

[마약오염국①] 마약에도 불어닥친 ‘유통혁명’

강남 클럽 ‘버닝썬’에서의 마약 유통 의혹,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인 황하나씨와 방송인 로버트 할리씨(한국명 하일)의 마약 사건 등으로 마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졌다. 이 사...

[마약오염국②] “돈 있는 유학생들, ‘떨’을 물담배 하듯”

SK그룹과 현대그룹, 남양유업에 이르기까지 재벌가 자제들의 마약 투약 혐의가 연이어 불거졌다. 과연 영화 속에서나 나왔던 고위층의 ‘마약파티’ 모습은 사실일까. 시사저널은 현재 국...

[마약오염국③] “연예인·재벌 외에 일반인 마약사범도 많다”

시사저널은 최근 마약범죄의 경향을 알아보기 위해 일선 경찰서의 한 수사관과 대화를 나눴다. 그는 마약범죄를 비롯한 강력범죄 수사 경력만 15년가량 되는 베테랑이다. 최근 마약범죄의...

[마약오염국④] “검거가 능사? 마약정책 방향부터 틀렸다”

마약은 더 이상 극소수 부유층 자제나 연예인 등 소위 ‘타락한 집단’만이 향유하는 약물이 아니다. 이미 우리 사회 전반에 확산되고 있다. 다만 유명인들이 매스컴에서 조명을 받고 있...

[시끌시끌SNS] ‘藥’해진 사랑

가수 박유천이 전 연인 황하나씨와 관련된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박씨는 4월10일 기자회견을 열고 “나는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다”며 “마약 수사를 받는 황씨가 (약을 권유한) 연...

‘프로포폴’ 등 의료용 마약류 사용 환자만 1190만 명

지난해 하반기에 의료용 마약류를 한 번이라도 사용한 국내 환자는 1190만 명으로 집계됐다. 국민 4.4명 중 1명꼴로 의료용 마약류를 사용한 경험이 있는 셈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

로버트 할리 마약스캔들, 광주시교육청에 ‘불똥’

방송인 하일(미국명 로버트 할리·61)씨의 마약스캔들 불똥이 그가 이사장으로 있는 광주외국인학교에 튀었다. 이는 곧바로 관할청인 교육당국으로 옮겨 붙는 모양새다.하씨가 8일 마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