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의만 번뜩이는 ‘피범벅 공포’

세상에 보아야 할 것과 보지 말아야 할 것이 있다면, 는 대체로 후자에 속한다. 참혹한 사지 절단, 이유 없는 분노와 학살이 전부인 는 대다수 관객을 불쾌하게 만든다. 면접을 보러...

살의만 번뜩이는 ‘피범벅 공포’

세상에 보아야 할 것과 보지 말아야 할 것이 있다면, 는 대체로 후자에 속한다. 참혹한 사지 절단, 이유 없는 분노와 학살이 전부인 는 대다수 관객을 불쾌하게 만든다. 면접을 보러...

고스족-검은 립스틱 짙게 바르고 어둠 좇는 이단아들

들어는 보았는가? 고스(Goth)족이라고. 고스족은 고딕(Gothic) 문화에 뿌리를 두고, 죽음과 공포와 어둠을 지향하는 이단아적인 젊은이들을 말한다. 구미에서는 1960년대 히...

공기청정기 제대로 고르는 법

안타깝게도 상황이 점점 더 나빠지고 있다. 정치 이야기가 아니다. 인체에 나쁜 영향을 미치는 미세 먼지 이야기이다. 최근 환경부가 펴낸 에 따르면 한국은 ‘먼지 공화국’이나 다름없...

“한국에도 비폭력 저항 전통 있다”

가을호에서 김진석 교수는 문부식씨와 더불어 박노자 교수(노르웨이 오슬로 대학·한국학)를 비판의 도마에 올렸다. 김교수는 안티 조선 문제 등에서 보여준 박교수의 비판적 열정을 존중하...

“가벼운 엽기는 한물 갔다”

"보다 좀 잘 만들 수는 없겠니?” 어머니로부터 이런 말을 듣는 순간 안병기 감독(36)은 정신이 아찔했다고 한다. 그로부터 2년. 전작과는 완전히 다른 색깔의 공포 영화를 들고 ...

소름 돋는 데도 격이 있다?

공포에도 동서양 구분이 있을까. 오는 7월11일 경기도 부천에서 막을 올리는 제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www.pifan.com)는 ‘그렇다’는 전제에서 출발한다. 이 영화제에서...

신용카드 3사 지난해 순익 3조원대

지난 5월 9일 서울 여의도 금융감독원 건물 앞에 영화 에 등장하는 살인마 가면을 쓴 사람이 나타났다. 신용카드개선시민연대 회원들이 신용카드 수수료 인하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인 것...

공공의적

아시안 게임 권투에서 은메달을 따 경사로 특채된 강철중(설경구). 남들이 두 계급 진급할 동안 그는 강경장·강순경으로 두 계급 강등된다. 지명수배자 풀어주고 돈 받기, 마약 훔치기...

공공의적

아시안 게임 권투에서 은메달을 따 경사로 특채된 강철중(설경구). 남들이 두 계급 진급할 동안 그는 강경장·강순경으로 두 계급 강등된다. 지명수배자 풀어주고 돈 받기, 마약 훔치기...

연극으로 보는 '한 사형수의 일생'

1년 전 천주교 교회가 배포한 사형수 명단을 훑어보던 서광석씨(46·극단 산맥 대표)의 눈길이 한순간 멈추었다. 김용재. 훔친 차를 몰고 미친 듯이 여의도 광장을 질주해 무고한 인...

Say yes 세이 예스

감독/김성홍 주연/박중훈, 추상미, 김주혁 제작사/황기성사단 프랑스어 번역가 윤희(추상미)와 소설가 정현(김주혁)은 가난하지만 행복한 신혼 부부. 출판 계약을 맺고 들어온 정현이 ...

Say yes 세이 예스

감독/김성홍 주연/박중훈, 추상미, 김주혁 제작사/황기성사단 프랑스어 번역가 윤희(추상미)와 소설가 정현(김주혁)은 가난하지만 행복한 신혼 부부. 출판 계약을 맺고 들어온 정현이 ...

[영화] 돌아온 스릴러의 계절 "떨 준비는 되었겠지?"

한국 공포 영화, 지난해 부진 딛고 '설욕전' 별러〈소름〉〈세이 예스〉'엄선된 2편' 개봉 스릴러의 계절이다. 지난해 한국 공포 영화 붐이 악몽으로 끝난 탓인지 여름 성수기를 겨냥...

[공연] 한반도 분단 2세기째 춤으로 돌아보는 자취/
〈민족춤제전〉

1994년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산하 민족춤위원회(위원장 김채현)가 창설한 〈민족춤제전〉이 5월10일부터 막을 올린다. 올해 8회째인 〈민족춤제전〉은 한국 무용·현대 무용·발레를 아...

'발칸 살인마' 둘러싼 최후의 흥정

밀료셰비치 체포 내막/'헤이그 전범 재판'에 국민 반발하면 사형 선고할 듯 밀로셰비치 전 유고 대통령 체포극에는 유고 내부의 권력 투쟁이 얽혀 있다. 서방 텔레비전에는 밀로셰비치 ...

"식인 살인마 연기 음미하며 즐겼다"/앤서니 홉킨스

영화 역사에 그보다 더 잔인하고 고상한 인물은 전무후무할 것이다. 1991년 영화 에 등장한 한니발 렉터. 천재적인 정신과 의사이자 사람을 요리해 먹는 '식인' 살인마인 렉터 박사...

[연극] 가시고기

소극장 산울림, 주역 배우 공모도 백혈병에 걸린 소년을 바라보는 애틋한 부정을 그린 베스트 셀러 소설 가 연극으로 만들어진다. 소극장 산울림은 개관 15주년 기념 공연으로 준비한 ...

과학 수사 '도로아미타불'

유전자 은행 설립, 검찰·경찰 주도권 싸움 탓에 6년째 허송 세월사진설명 "우리가 맡아야" : 검참은 자신들이 유전자 은행을 지휘해, 기결수만을 상대로 유전자 감식을 해야 한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