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삼성바이오 기업 가치 확 키워봐”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 과정에서 국민연금공단(국민연금)이 제일모직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제일모직 자회사인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의 가치를 의도적으로 높게 책정했다는 진술이 ...

양정철, 서훈 국정원장 비공개 만남…정치적 중립 논란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이자 대표적인 친문 인사로 꼽히는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이 5월21일 저녁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비공개로 회동한 사실이 27일 밝혀졌다. 인터넷 매체 ‘더팩트’에...

노무현 서거 10주기에 보폭 넓히는 친노 인사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앞두고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양정철 민주연구원장 등 친노 인사들의 목소리가 점점 커지고 있다. 노 전 대통령 10주기 추모 분위기와...

이념 대립 그대로 드러난 서른아홉 번째 5·18

5·18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 기념식이 끝난 지 하루가 지났지만, 이를 둘러싼 정치권의 신경전은 계속되고 있다. 자유한국당이 촉발시킨 각종 5·18 관련 논란들로 연신 으르렁대던 ...

한바탕 소비되고 마는 ‘서촌’의 우리 전통들

서촌이 뜨게 된 것은 2000년대에 들어 한옥 경관이 재평가되면서부터였다. 한옥마을이라고 한다면 서울 가회동과 삼청동 일대의 북촌이 대표적이었던 와중에, 서촌은 서울에 숨겨져 있던...

[르포] 공장 들어서고 주민 30명이 암, “마을이 전멸했다”

“이 집은 폐암, 그 옆집은 피부암, 또 그 옆집은 부부가 암으로 같은 날 죽었어. 저 집은 유학 다녀온 서른다섯 아들이 위암 걸려 죽고, 2년 뒤 그 아비가 폐암으로 따라갔어. ...

채이배 “안철수 조기 등판? 연말 이후 복귀해야”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은 이달 초 국회 패스트트랙 정국에서 가장 이름이 많이 거론된 의원 중 한 명이다.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으로 사보임되는 과정에서 ‘불법’이라...

농약 담았던 페트병이 커피잔으로 재활용된다고?

매일 들고 마시는 테이크아웃용 일회용 커피 컵이 과거 농약 등 위험물질을 담았던 페트병 원료로 재활용한 거라면 쉽게 받아들일 수 있을까. 그동안 출처도 알 수 없는 폐페트병들을 재...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下)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패스트트랙 전쟁터 곳곳에 박힌 논쟁거리들(上)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사태’를 거친 국회는 ‘폐허’가 됐다. 닷새에 걸친 격한 몸싸움 끝에, 4월29일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은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바른미래당發 정계개편 시나리오

“우리도 끝을 모르겠어요. 확실한 건 이대로 가면 당이 망한다는 사실 단 하나예요.”노선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최근 바른미래당 내엔 좀처럼 한숨이 멎을 틈이 없다. 연일 이...

이태규 “추석 전 안철수-유승민 체제로 재구성돼야”

바른미래당 내분이 깊어지면서 독일에 머물고 있는 안철수 전 대표의 정치 복귀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 안 전 대표는 국내 측근 의원들에게조차 당 상황에 대한 직접적인 입장을 내비치...

심야에 한판 붙은 나경원-심상정

나경원 “심상정 의원, 민주당 2중대 하지 마라. 이게 국회냐”심상정 “보좌진들을 앞에 세우고 뒤에서 뭐래. 무슨 대표가 이리 비겁하냐”나경원 “누가 숨어!”이해찬 “한번 나한테 ...

접착제 붙은 페트병 ‘우수’ 등급…거꾸로 가는 환경부

한 해 국내에서 사용되는 페트병 수는 약 500억 개. 1초에만 1590여 개의 병이 쓰이고 버려진다. 그냥 버려지면 수백 년 썩지 않는 ‘환경오염의 주범’이 되지만 깨끗이 재활용...

정치권은 ‘여전히’ 박근혜 논쟁 중 

“박근혜 전 대통령은 정치를 떠났지만, 한 번도 떠난 적이 없다”국회 한 관계자는 잊을 만하면 정치권에 소환되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2017년 3월 헌법재판소...

“세월호 이제 지겹다는 이들에 던지는 세 가지 질문”

“세월호 다 끝난 일 아닌가.” “이젠 지겹다.” 참사 후 5년, 적잖은 사람들에게 세월호는 이미 ‘과거형’이 된 지 오래다. 그러나 아직 참사의 ‘왜’를 밝히는 일이 시작도 안 ...

[이낙연·황교안④] 李는 ‘강원도 산불’, 黃은 ‘김학의’

전·현직 국무총리로 각각 여야 유력한 차기 대통령 후보로 손꼽히고 있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두 인물이 유력 대권주자로서 본격적으로 거론되기 시작한 이후 이들...

한·일 “독일 인종차별·성차별 광고 방영 재고해달라” 공식 항의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주독 일본대사관이 아시아 여성에 대한 인종차별적·성차별적 내용을 담은 광고를 내보낸 독일 기업 호른바흐사(社)에 서신을 보낸 사실이 현지시각 4월 9일 공식 ...

을지로가 ‘밀레니얼 세대’에게 먹히는 이유

요즘 서울의 힙스터들은 을지로로 모인다. ‘힙스터’란, 주류 문화에 반항하며 독특한 자신들의 문화를 새롭게 만드는 젊은 세대들을 가리키는 말이다. 1940년대의 미국에서 처음 등장...

[단독] 홍문표 의원, 4급 보좌관에 사돈 채용 논란

홍문표 자유한국당 의원(충남 홍성·예산군)이 자신의 사돈을 의원실 4급 보좌관 자리에 앉혀 도덕성 시비가 일 것으로 보인다. 시사저널이 홍 의원실과 국회사무처 등을 통해 확인한 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