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비행기에서 컨디션 지키는 항공 여행 ‘꿀팁’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항공기로 여행을 계획한 사람이 많다. 그러나 기내에서 컨디션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면 자칫 여행을 마치게 될지도 모른다. 건강한 항공 여행을 위해 대한항공 의료...

위암 치료에 복강경 vs 개복 수술, 무엇이 이로울까?  

복강경 수술은 피부 절개를 작게 해서 기다란 수술 도구를 삽입해 치료하는 방법이다. 이 수술은 20년 전 위암 치료에 도입돼 주요 치료법으로 자리 잡았다. 그러나 절개 부위가 작아...

류마티스 치료제, 치매 치료 효과…동물실험으로 확인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가 치매 치료에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분당차병원은 동물실험을 통해 세계 최초로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인 휴미라(아달리무맙)의 알츠하이머 치매의 치...

“허리디스크는 비수술 치료법으로 치료 시작해야”

최근 20~30대 젊은 층이 허리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이는 10대부터 공부하기 위해 오랜 시간 책상에 앉아있고 성인이 돼서도 사무 생활 때문에 허리가 굽어있는 상태로 척...

‘펫로스 증후군’ 이겨내는 방법

반려동물의 평균 수명은 15세다. 사람보다 5배 짧은 삶을 살고, 5배 빨리 노화하는 셈이다. 사람보다 세상을 먼저 떠나갈 것을 알고 반려동물을 키우기 시작하지만, 그 존재를 떠나...

“더위를 이겨라” 여름이 두렵지 않은 우리 가족

여름은 고온다습해 세균이 번식하기 좋다. 무더위로 잘 생기는 피부·눈·귀 질환을 조심하고, 식중독·냉방병·열대야도 피해야 한다. 휴가 여행 계획을 세울 때도 건강이 먼저다. 이래저...

여름 휴가, 이 약만은 챙겨라

외국 여행 도중에 크게 다치거나 병이 나서 현지 병원에 입원할 수 있다. 이런 경우 환자를 한국으로 이송하기가 만만치 않다. 절차가 복잡하고 비용도 많이 들고, 환자 상태에 따라 ...

눈 가장자리가 잘 안 보이면 ‘뇌하수체 종양’ 의심

어느 날 갑자기 눈이 잘 보이지 않으면 뇌 질환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뇌 속 종양이 커지면서 시신경을 누르기 때문이다. 코로 내시경을 넣어 수술할 수 있다. 뇌 질환이 시야 이...

해파리에 쏘였다면, 수돗물 아닌 바닷물로 세척

여름 바다에서 물놀이를 즐기다가 어느 순간 팔, 다리, 몸통 등에 따끔따끔한 통증을 느끼는 경우가 있다. 대부분 해파리에 쏘인 것이다. 해파리에 쏘이면 따끔한 통증과 함께 채찍 모...

치료 까다로운 두경부암, 코내시경으로 조기 발견

뇌·눈·귀·식도를 제외한 얼굴 부위와 목에 생기는 암을 두경부암이라고 한다. 후두에 생기는 후두암이 가장 흔하며, 입술‧혀‧잇몸 등에 생기는 구강암, 인두에 생기는 인두암, 침샘암...

“하루 커피 3~4잔, 심장병 위험 15% 감소”

하루에 커피를 3~4잔 마시면 심장병 발생 위험을 15% 낮출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건강한 사람은 커피 섭취량이 많을수록 심장병 위험이 낮아지며, 심장병 환자도 커피 섭취가 ...

먹고 마시는 장면에 피곤한 사회 

TV, 신문·잡지, 영화 등에서 음주, 흡연, 먹방, 식품 광고를 흔히 접할 수 있다. 그러나 대부분 국민은 이런 장면에 대한 규제를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병원 김계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