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모디즈(Mobile Disease)’, 모바일이 가져오는 7대 질병

① 뇌종양• 세계보건기구(WHO), 2011년 휴대전화 전자파를 발암물질 2B군(인체 발암 가능 물질)으로 분류• 10년 이상(또는 1640시간 이상) 휴대전화를 사용하면 뇌종양 ...

“회춘하려면 등 근육 강화에도 신경써야”

등을 펴는 것이 간단해 보이지만 그리 만만치 않다. 등을 펴고 자세를 바르게 하는 것은 일시적으로는 할 수 있지만, 신경을 안 쓰면 바로 제자리로 돌아가 등이 굽는다.정면을 보고 ...

치매 가족이 받을 수 있는 ‘공공 서비스’ 7가지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지난해 치매 환자 수는 75만 명을 넘었다. 65세 이상 노인 738만 명의 약 10%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쯤 되면 치매는 남의 일이 아니다. 하지만 당장 가...

“편의점, 길 잃은 치매 환자의 임시 보호소 역할 해 주길”

가족 중에 치매 환자가 생겼을 때 가장 먼저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곳은.“3곳을 기억하면 좋겠다. 각 지역 치매안심센터, 중앙치매센터, 치매상담콜센터다. 집 근처 치매안심센터(an...

계단 오르내리기 어렵다면 퇴행성관절염 의심

나이를 먹으면서 흔히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이 퇴행성관절염이다. 퇴행성관절염이란 관절을 보호하고 있는 연골의 손상이나 퇴행성 변화로 인해 관절을 이루는 뼈와 인대 등에 손상이 생겨...

비행기 탈 때도 자외선 차단제가 필요하다고?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비행기 탑승객의 요청으로 이륙 전 비행기에서 내린 사례 중 약 55%는 공황장애나 심장 이상과 같은 건강상의 이유로 나타났다. 미국 항공기 승객이나...

당뇨보다 무서운 당뇨합병증을 막으려면

‘당뇨는 있지만 합병증은 없다.’ 이는 장수인의 공통점 중 하나다. 당뇨에 걸려도 당뇨합병증만 없으면 천수를 누릴 수 있다는 얘기다. 합병증 위험 때문에 당뇨를 ‘21세기 인류의 ...

땀 냄새 심한 ‘액취증’엔 수술이 근본 치료

땀을 많이 흘리는 계절이다. 땀 자체도 불쾌하지만 냄새로 고통받기도 한다. 사회생활에 지장을 받을 정도로 땀 냄새가 심한 증상을 액취증이라고 한다. 액취증은 겨드랑이에 분포하는 땀...

‘사무장병원’ 원천봉쇄法 나왔다

사무장병원을 막는 방안이 국회에서 추진된다. 병원 개설 전부터 사무장병원인지를 심의해서 사무장병원이 개원하지 못하게 하겠다는 것이다. 현행 의료법으로는 의사가 아니면 병원을 개설할...

사랑하는 사람과 이별하면 ‘암 위험’ 증가

사랑하는 사람과 이별하면 암에 걸릴 가능성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상심증(Broken heart syndrome) 환자 6명 가운데 1명은 암에 걸린다는 내용이다. 미국심...

식용 곤충 ‘고소애’ 암환자에 효과적 

식용 곤충 고소애(갈색거저리)가 암 수술 환자의 영양 상태 개선과 면역력 향상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세브란스병원과 농촌진흥청 연구팀이 암 수술 후 고소애 분말을 섭취...

수족냉증 방치하다 ‘레이노증후군’ 키운다

여름철에도 손이나 발이 유난히 차가운 사람이 있다. 스스로 수족냉증이라고 진단하며 대수롭지 않게 여기기 쉽다. 그러나 그 원인이 치료가 필요한 질병일 수도 있다. 치료받지 않고 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