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국민 70% “文대통령, 잘하고 있다”…통합당 17%

한국갤럽 여론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국정 운영을 잘하고 있다고 답변한 비율이 70%를 넘어섰다. 취임 3년차 대통령 중에서는 역대 최고 수준이다. 보수층 상당수도 문 대통령 지지...

통합당 진로, 결국 주호영 손에…“강한 야당으로 다시 태어날 것”

미래통합당의 진로가 결국 주호영 신임 원내대표의 손에 들어갔다. 주 원내대표가 21대 국회에서 통합당 첫 원내대표이자 당대표 권한대행을 맡게 되면서다. 미래한국당과의 합당 여부 등...

실리 대신 명분 택한 민주당…찬성 84.1%로 더시민과 합당 의결

더불어민주당이 끝내 실리보다 명분을 택했다. 21대 총선 때 비례대표 위성 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 합당을 의결한 것이다. 미래통합당이 미래한국당과 합당을 확정하지 않은 상황에서 제3...

홍준표 “통합·한국 합당해야”…결정 못 내리는 한국당

미래한국당의 미래에 온 정치권이 주목하고 있다. 미래통합당과 합당과 독자 교섭단체 구성 중 어떤 시나리오가 펼쳐질지가 관심사다. 정치공학적 이해관계에 따라 서로 다른 주장이 나온다...

코로나 시대의 정치, ‘전투력’ 아닌 ‘능력’이 주도해야 [유창선의 시시비비]

4·15 총선에서 참패한 미래통합당은 여전히 어수선한 분위기다. ‘김종인 비대위’를 둘러싼 찬반 논란과 리더십 공백으로 당이 표류하는 모습을 보이더니, 탈북민인 태영호·지성호 두 ...

[이 주의 키워드] 조문[弔問]

4·15 총선에서 자신의 당선은 물론 여당의 압승을 이끌며 차기 대권 가도에 탄력이 붙은 이낙연 전 총리가 때아닌 ‘조문 논란’에 휩싸였다. 이 전 총리는 5월5일 이천 화재참사 ...

‘슈퍼여당’ 사령탑 오른 김태년, 그 앞에 놓인 과제들

더불어민주당의 차기 원내대표로 김태년(56·경기 성남시수정구) 의원이 선출됐다. 1년간 177석이라는 거대 여당을 이끌게 됐다. 여지껏 경험하지 못한 ‘거대 여당’의 원내 사령탑으...

이준석 “이낙연, 대권주자 1위 자리에 적응 못 한 것” [시사끝짱]

이천물류센터 화재참사 합동조문 현장에서 부적절한 태도를 보여 구설수에 오른 이낙연 전 총리에 대해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은 “대권주자 1위 자리에 아직 적응을 못한 것으로 보인...

21대 국회 첫 與 원내대표에 ‘당권파 친문’ 김태년 선출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4선 김태년 의원이 선출됐다. 결과는 어느 정도 예상한 바였다. 하지만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예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압도적인 결과가 나왔다. 일찍이 ‘...

끝내 총선 무효소송 제기한 민경욱…결국 대법원으로

4·15총선 결과에 불복하며 부정선거 의혹을 주장해 오던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결국 대법원에 선거무효 소송을 제기했다.21대 총선에서 인천 연수을에 출마했다가 낙선한 민 의원은...

떠나는 심재철 “통합당, 김종인의 외부 수술 필요해”

총선 이후 당대표 권한대행을 맡았던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떠나는 자리에서도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가 당을 혁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총선 참패 원인으로는 정부의 재난지원금 ...

“어떤 당과도 손잡겠다”는 안철수, ‘야권 단일후보’ 꿈꾸나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다른 야당과 연대 가능성을 열어뒀다. 미래통합당과 연대나 합당은 절대 없다던 입장에서 한 발 물러선 셈이다. 차기 대권을 준비하는 안 대표가 어떤 구상을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