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의 눈물과 건강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에게 눈물은 감정과는 관련 없으나, 사람과 마찬가지로 눈 건강을 유지하는 데 있어선 매우 중요하다. 대부분의 신체 기관에는 혈관이 분포돼 있어 혈액을 통해 영양분이 공급된다...

코로나19, 한번 감염됐다고 폐 기능 떨어지지 않는다

Q. 감염으로 인한 폐 섬유화 가능성은 없나?A. 병이 얼마나 심한가에 따라 다르다. 감기 정도로 가볍게 앓는 경우 폐 기능이 떨어진다고 보긴 어렵다. 반면 인공호흡기 치료가 필요...

與 영입2호 원종건이 말하는 ‘김치 그리고 정치’

“어디를 갈 지는 모르겠어요. 그런데 연봉이나 직책, 이런 건 제 관심사가 아니에요.”지난 12월11일 서울 용산구의 한 식당. 기자와 마주앉은 한 청년이 돌연 ‘퇴사 계획’을 밝...

눈도 정기 검진이 필요할까

-평소에는 안경을 끼지 않다가 필요할 때에만 착용해도 괜찮을까. "괜찮다. 안경을 썼다 벗는 행위는 눈 건강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다만 안경은 자신 눈의 굴절 상태에 맞는 것을 ...

“죽음은 새로운 시작…장기 기증, 전 국민적 관심 절실”

1963년 설립된 전국 최초의 정형외과 전문병원이자 사지접합, 수지재건 등 미세수술의 명가로 유명한 부산 세일병원이 최근 한국장기기증협회와 ‘생명 나눔 장기기증’ 업무협약(MOU)...

사람에게 돼지 장기 이식 ‘카운트다운’

장기이식 외에 마땅한 치료법이 없는 환자가 있습니다.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 자료를 보면 장기이식이 필요한 사람은 약 3만 명입니다. 이 가운데 장기이식을 받는 비율은 10%...

‘모디즈(Mobile Disease)’가 당신을 노린다

휴대전화가 세상에 처음 나온 것은 1973년이다. 10년 후인 1983년엔 보편화됐다. 아이폰이 2007년에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시대가 열렸다. 당시 세계적으로 100명당 50건이...

라식 수술에 대한 5가지 오해 

대표적인 시력교정술인 라식 수술이 국내에 도입된 지 20년이 넘었다. 그만큼 효과가 입증됐다고 볼 수 있지만, 여전히 시력교정술에 대한 오해도 많다. 최진석 새빛안과병원 진료부장과...

“더위를 이겨라” 여름이 두렵지 않은 우리 가족

여름은 고온다습해 세균이 번식하기 좋다. 무더위로 잘 생기는 피부·눈·귀 질환을 조심하고, 식중독·냉방병·열대야도 피해야 한다. 휴가 여행 계획을 세울 때도 건강이 먼저다. 이래저...

5~10분 만에 끝나는 새로운 녹내장 수술법

녹내장은 안압이 상승하고 그로 인해 시신경이 손상되면서 점차 실명에 이르는 병이다. 일반적으로 정상 안압은 10~20mmHg이다. 안압이 오르는 이유는 방수(안구의 내용물 중 하나...

미세먼지에 눈 건강을 지키는 TIP

눈은 미세먼지와 직접 접촉하는 장기다. 눈은 장기 중 유일하게 점막이 밖으로 노출되는 기관이어서 미세먼지와 같은 외부 자극에 민감하다. 특히 외부 자극이 결막(눈꺼풀의 안쪽과 안구...

한눈에 보는 올해 '식품·의약품 안전' 정책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 중인 일명 '클렌즈 주스'는 디톡스 열풍을 일으킨 제품이다. 체내 독성물질을 배출하는 데 효과가 있다는 내용이 온라인에서 회자하면서 인기를 끌었다. 그러나 ...

[이종이식②] 왜 돼지의 췌도를 사람에게 이식할까?

인간에게 필요한 장기를 동물에서 얻으려는 시도는 19세기부터 있었다. 여러 동물 가운데 사람과 가장 닮았고 체구도 비슷한 침팬지나 원숭이가 우선적으로 선택됐다. 1960년대부터 침...

[이종이식①] 국내 의료진 ‘돼지 췌장 세포 이식’ 세계 첫 시도

2019년 1월 국내에서 당뇨병 환자 2명에게 돼지 췌도(췌장 세포)를 이식할 계획이다. 15년 동안 쌓아 올린 세계적인 이종 장기 이식 기술이 결실을 맺는 셈이다. 이 임상시험이...

속 눈꺼풀 올리거나 내리는 '눈 마사지' 필요한 계절

햇볕이 강한 요즘은 눈 건강에 신경 쓸 시기다. 눈 건강의 최대의 적은 자외선이다. 자외선은 선글라스를 착용으로 막을 수 있다. 선글라스를 고를 때 가장 고려할 점은 자외선 코팅 ...

“주고 싶은 게 아니라 받고 싶은 걸 드려야”

‘보통 사람이 할 수 없는 일을 이뤄 대중에게 열광적인 사랑을 받는 사람.’ 영웅(英雄) 또는 히어로(hero). 이 단어의 정의다. 사전에 따르자면 영웅이란 영화 속에만 존재하지...

제약사들, 황사·미세먼지 마케팅에 열중

황사와 미세먼지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만큼 관련 제품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그러자 제약사들은 의료 전문성을 결합한 제품으로 차별화를 꾀하는 모습이다. 예컨대 동국제약은 보건용 ...

雨土 내리는 날엔…여전한 ‘봄의 불청객’ 황사

황사가 처음 등장한 문헌인 《삼국사기》 신라본기(174년)에는 ‘春正月 雨土’라고 기록돼 있다. ‘정월 봄에 흙비가 내렸다’는 의미인데, 흙비란 지금의 황사가 섞인 비를 의미한다....

“미세먼지 심한 날 환기는 3분 이내로 해야”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2014년 전 세계에서 약 700만명이 미세먼지로 사망했다. 1998년부터 OECD(경제협력개발기구)가 조사한 초미세먼지 노출도에서 한국은 부동의 ...

작은 안경을 쓰면 눈이 작아진다?

왜곡된 건강 상식은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예컨대 간에 좋다는 특정 식품으로 간 기능이 더 나빠지는 경우가 있다. 시사저널은 의사·식품학자·약사 등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