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친문’을 잡을 것인가…이낙연·이재명·박원순 행보 시작

“‘비문(非文)’이 아닌 ‘비주류’로 불러 달라.”더불어민주당 내에서 ‘친문(親文)’으로 분류되지 않는 한 의원실 관계자의 말이다. ‘비문’이 아닌 ‘친문 비주류’가 정확한 표현이...

“빅데이터는 선거 전에 통합당 참패 이미 알고 있었다” 

‘더불어민주당 압승, 미래통합당 참패, 중도 제3지대 소멸’.이번 총선에 나타난 민심이자 각 당의 성적표다. 1987년 민주화 이후 집권여당(민주당)이 처음으로 180석을 차지하는...

[총선 후폭풍] ‘청와대 정부’ 강화…‘비문’과 갈등 불거질 수도

21대 총선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막을 내렸다. 민주당은 TK(대구·경북)와 PK(부산·울산·경남)를 제외하고 전국적으로 고르게 표를 얻어 미래통합당에 완승을 거뒀다. ...

선거 여론조사는 살아 있었다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21대 국회의원 선거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역대 선거 사상 가장 높은 사전투표율(26.69%)을 기록했고, 최종 투표율은 66.2%였다. 최종 투표율 상...

‘文 대통령 복심’ 윤건영·고민정, ‘MBC 출신’ 배현진·김은혜 ‘화려한 신고식’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막을 내린 21대 총선은 정치권에 세대교체 바람을 예고했다. 신예 정치인들이 선배 중진들을 물리치고 국회 입성을 준비 중인 반면, 정치권을 호령했던 ...

고민정 “여당 압승, 막말 야당 심판론 작동했다”

21대 총선 서울 광진을 국회의원 선거에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을 꺾은 고민정 당선인(더불어민주당)은 “저 개인의 승리로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20대 국회에 대한 실망 그리고 야당...

여권 압승에 엇갈린 여권 잠룡들의 운명…차기 대권 지각변동 불가피

21대 총선에선 차기 대권을 노리는 잠룡들의 희비가 극명하게 갈렸다. 차기 대선후보 선호도 1위를 달리는 이낙연 전 총리는 날개를 달게 됐고, 뒤쫓던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는 ...

[지상파3사 출구조사] 서울 종로 이낙연·동작을 이수진 우세 예상

제21대 총선에서 서울 지역 관심지역인 종로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동작을에서 이수진 민주당 후보가 우세할 것이라는 지상파3사 출구조사 결과가 나왔다. 광진을에 출마한 고...

오세훈 유세차량에 흉기 들고 접근한 50대 남성 체포…“시끄러워서”

4·15 총선에 출마한 오세훈 미래통합당 서울 광진을 국회의원 후보의 유세 현장에서 흉기를 들고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서울 광진경찰서는 9일 오 후보의 유세차...

[격전지 분석-동작을] ‘예상 밖’ 이수진 힘에 나경원 당황

전 세계가 바이러스와 전쟁을 벌이는 와중에도 총선 시곗바늘은 어김없이 돌아가고 있다. 이제 4·15 총선은 카운트다운에 들어갔고, 거대 양당은 판세 분석에 분주한 모습이다. 더불어...

[격전지 분석-광진을] 총선 최대 승부처…여야 모두 승리 자신

전 세계가 바이러스와 전쟁을 벌이는 와중에도 총선 시곗바늘은 어김없이 돌아가고 있다. 이제 4·15 총선은 카운트다운에 들어갔고, 거대 양당은 판세 분석에 분주한 모습이다. 더불어...

“서울 광진을이 심상치 않다” 고민정vs오세훈 승부 가를 3대 변수[여론끝짱]

21대 총선의 최대 격전지로 떠오른 서울 광진을이 심상치 않다. 선거일이 다가올수록 더불어민주당 후보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과 미래통합당의 오세훈 전 서울시장간 지지율 격차가 좁...

[여론조사] ‘구로을’ 윤건영 46.8% vs 김용태 28.8%…‘지지 바뀔 수도’ 32.4%가 변수

“6대4, 7대3의 일방적 승부 양상도 결국 막판에 접어들면 5.1대4.9의 박빙으로 좁혀진다.” 선거판에서 불문율처럼 나오는 말이다. 선거일이 다가올수록 유력 후보 간 격차는 조...

[여론조사] 민주당, 만만찮은 열린민주당 강세에 ‘전전긍긍’

4·15 총선 수도권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서울 종로와 광진을, 구로을 지역 유권자들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에서 비례대표를 뽑는 정당투표 지지율 조사 결과, 더불어시민당(시민당)과...

[여론조사] 고민정 43.3% vs 오세훈 39.3%…광진을 대혼전

“6대4, 7대3의 일방적 승부 양상도 결국 막판에 접어들면 5.1대4.9의 박빙으로 좁혀진다.” 선거판에서 불문율처럼 나오는 말이다. 선거일이 다가올수록 유력 후보 간 격차는 조...

[여론조사] 이낙연 48.5% vs 황교안 36.6%…황, 맹추격

“6대4, 7대3의 일방적 승부 양상도 결국 막판에 접어들면 5.1대4.9의 박빙으로 좁혀진다.” 선거판에서 불문율처럼 나오는 말이다. 선거일이 다가올수록 유력 후보 간 격차는 조...

통합당 “조직적 선거운동 방해, 도 넘었다…관권선거 위협”

미래통합당이 4‧15 총선을 앞두고 친(親)여당 성향 단체들이 조직적으로 자당의 선거운동을 방해하고 있으나 경찰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등이 사실상 이를 방조했다고 주장했다. 통합당은...

[동행 인터뷰] 오세훈 “5선도 못 푼 숙제, 신인이 해결하겠나?”

[편집자 주] 서울 광진을은 청와대 대변인 출신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서울시장 출신 오세훈 미래통합당 후보가 맞붙으면서 4·15 총선 최대 격전지이자 관심 지역으로 꼽히고 있...

[동행 인터뷰] 고민정 “오세훈, 기득권 정치인 프레임 못 벗어나”

[편집자 주] 서울 광진을은 청와대 대변인 출신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서울시장 출신 오세훈 미래통합당 후보가 맞붙으면서 4·15 총선 최대 격전지이자 관심 지역으로 꼽히고 있...

[여론조사] “민주당 승리” 47.5% vs “통합당 승리” 39.2%

“그나마 사람들이 가장 많이 있을 만한 번화가조차도 발길이 거의 없었다.” “악수도 대화도 못 하고, 마스크 쓴 채 눈인사하는 정도였다.” 3월17~19일 서울 광진을 후보자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