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기반환점 돈 文] 대통령의 시간은 민생보다 외교로 흘렀다

대통령의 움직임은 곧 메시지다. 대통령이 어디에 가서 누구를 만나는지에 그 정부의 철학이 담겨 있다. 한 나라를 대표하는 사람이기에 더욱 그렇다. 5000만 국민을 대변하는 대한민...

[세종브리핑] 이용일 전 대사, 세종시 국제관계대사 임용

세종특별자치시는 이용일(57) 전 주코트디부아르대사를 국제관계대사로 임용했다고 1일 밝혔다. 이용일 신임 국제관계대사는 서울대학교 불문학과 및 동 대학원 법학대학원을 졸업했고, 외...

지구촌 조달시장 진출기회 모색 위한 전시회·콘퍼런스 개막

올해로 3회째를 맞는 ‘2019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스마트 기술 및 조달 전시회·콘퍼런스(이하 STS&P 2019)’가 경기도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21일 개막됐다.STS&P ...

문 대통령 “DMZ를 국제평화지대로”…유엔총회에서 연설

유엔총회 기조연설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한반도 평화와 관련한 구상을 내놓았다. 분단의 상징인 비무장지대를 '국제평화지대'로 만들자는 내용이다. 비무장지대 안에 유엔 등 국제기구가 들...

“암호화폐는 금융자산 아니다” 결론에 폭락한 비트코인

암호화폐 시세가 하룻밤 사이에 폭락했다. 9월25일 오전 6시20분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대장주인 비트코인은 10.87% 하락했다. 전날보다 125만원 떨어졌다. ...

文, 日에 날린 세 번째 경고…“대단히 현명하지 못한 처사”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해 “결국 일본 경제에 더 큰 피해가 갈 것”이라며 다시 한 번 경고의 메시지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7월15일 오후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

앙꼬 없는 ‘국가채무’ 논쟁…증세 논의 없이 ‘허수아비 공방’만

‘국가채무 비율을 둘러싼 논쟁이 뜨겁다.’ 이 말은 사실일까. 정치권을 중심으로 보수와 진보 진영은 각자의 목소리를 내고 있고, 학계는 물론 언론에서도 연일 관련 보도를 쏟아내고 ...

李총리, 추경안 제출 60일 만에 시정연설…“늦어도 7월 집행돼야”

이낙연 국무총리가 6월24일 국회 본회의에서 추가경정예산(추경)안 및 기금운용계획 변경안 제출에 관해 시정연설을 진행했다. 지난 4월25일 정부가 추경안을 제출한 지 60일 만이다...

정부, 800만 달러 규모 ‘대북 인도적 지원’ 확정

정부가 800만 달러(약 94억5000만원) 규모의 대북 지원안을 의결했다. 이르면 이번주 안으로 세계식량계획(WFP)와 유니세프(UNICEF)에 각각 450만·350만 달러가 송...

대북 여론 악화될라…'탄도미사일 딜레마' 빠진 정부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이 또 한 번의 고비를 맞았다. 발목을 잡은 것은 지난달 북한이 발사한 ‘의문의 발사체’다. 당초 북한의 발사체를 두고 정부는 “(미사일로) 단정짓기 어...

‘게임중독=질병’ 인정하고 고민 빠진 정부

국제기구가 게임중독 현상을 암, 결핵, 정신지체 등과 같은 ‘질병’으로 분류했다. 앞으로 한국도 이러한 분류를 따를 것인지를 둘러싸고 논란이 예상된다. 세계보건기구(WHO)는 5월...

[시사저널 단독입수] 박근혜 ‘애매화법’ 정호성 ‘전전긍긍’

※연관기사☞[시사저널 단독입수] 박근혜-최순실-정호성 녹음파일 2탄 정호성 전 청와대 비서관에게 최순실씨가 ‘엄한 보스’였다면 박근혜 전 대통령은 일일이 챙겨줘야 할 상전이었다. ...

비건-이도훈 대북식량지원 논의…美백악관 “개입 안 해”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5월9일 카운터파트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함께 한국의 대북식량지원 계획 등을 놓고 대화를 나눴다.전날 입국한 비건...

한·미 정상 ‘대북 인도적 지원’ 교감…정상회담 물꼬 틀까

북한의 심각한 식량난을 완화하기 위한 대북 인도적 지원 논의가 본궤도에 올랐다. 여당 내에서 인도적 지원을 촉구한데 이어 한·미 정상도 인도적 지원에 교감을 이뤘다. 교착 상태에 ...

유럽은 ‘미세먼지 국경’이 없다…영국, 주변국과 협력

1952년 12월의 런던을 영국은 결코 잊지 못한다. 당시 발생한 스모그로 5일 동안 무려 1만200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 런던의 추운 겨울을 나기 위해 난방연료로 석탄을 땔 ...

[단독] 절박한 김정은 “식량 대책, 4월까지 마련하라”

“경제발전과 인민생활 향상보다 더 절박한 혁명 임무는 없다.”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 정상회담 이후 나온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공개 메시지다. 3월6일, 7일 평...

北·美 대화 국면에 비집고 들어오는 日, 의도는

우경화 행보를 이어온 일본 정부가 2차 북·미 정상회담을 맞아 자국 이기주의를 극대화시키는 모습이다. 일본인 납북자 문제, '재팬 패싱(일본 소외)' 분위기 등을 타개하려는 노력으...

[북·미 빅딜]③ ‘영변+α 핵 폐기’ ‘대북 제재 완화’ 맞교환

‘두 번째’ 북·미 정상회담이다. 첫 번째 만남보다 흥행성이 줄어드는 게 일반적이지만, 북·미 회담만큼은 예외다. 한반도가 세계 정세 변화의 중심에 있어서다.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

싱가포르 ‘역사적 만남’이 베트남 ‘역사적 합의’로?

2차 북·미 정상회담이 2월27일, 28일 양일간 베트남에서 열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월5일 미 연방의사당에서 진행된 국정연설에서 이 같은 일정을 밝혔다. 현재 회담...

[북미회담①] 트럼프式 비핵화냐 파키스탄 모델이냐

1월17일부터 19일(현지 시각)까지 2박3일간 진행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의 방미(訪美) 일정이 순조롭게 마무리됐다. 이번 미국 방문은 예상했던 것보다 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