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저격’에 출렁이는 독일 정치…연정 휘청

“여러 DJ들과 함께 지난 몇 주간 기독민주연합(기민련)이 이런저런 테마에 대해 어떤 입장인지, 뭘 하고 있는지 알아봤어요. 솔직히 말하자면, 세상에! 정말 문제가 심각해요”.독일...

새 정치 열망한 독일 청년층의 대반란

5월26일 유럽의회 선거가 치러졌다. 올해 선출된 유럽의회는 2021년부터 2027년까지 유럽연합(EU)의 예산안을 마련하는 막중한 책임을 안고 있다. 선거는 28개국에서 4억 명...

독일 집권당 “오른쪽, 오른쪽으로…”

지난 12월7일, 독일 함부르크에서 집권당 기독민주연합(CDU) 전당대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예외적으로 독일뿐 아니라 세계 각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18년간 당 대표 자리를 ...

독일 극우파 대항마 녹색당

10월 독일에서 치러진 두 차례의 지방선거가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10월14일에는 독일 남동부 바이에른주에서, 2주 뒤인 28일에는 중서부 헤센주에서 지방의회 선거가 열렸다....

독일 연합정부 위기로 번진 ‘켐니츠 살인 사건’

독일 동부 켐니츠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이 독일을 뒤흔들고 있다. 독일 국적의 다니엘 H가 이라크와 시리아 난민들과 시비 끝에 칼에 찔려 사망한 것이다. 독일 사회는 2015년 쾰른...

독일 ‘임신중단 광고 금지법’ 소송 큰 파문

독일의 소도시에서 벌어진 한 건의 소송이 해묵은 낙태 논쟁에 다시 불을 붙였다. 크리스티나 해넬의 소송은 새로 출범한 독일 연방정부에 내분을 일으킬 정도로 큰 파급력을 보이고 있다...

독일 '징병제 부활론'의 이면

1인당 하루 2리터의 식수 5일 치, 열흘 치 비상식량, 현금, 난방용품, 석탄. 독일 연방정부가 국민들에게 때아닌 ‘쇼핑 목록’을 내밀었다. 지난 8월24일 토마스 드 메지에르 ...

기업 로비꾼 변신, 우리랑 같네

크리스마스 연휴 기간인 2014년 12월23일, 독일 내무부가 고위 공직자의 이직을 제한하는 법안을 완성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고위 공직자의 적절한 이직 시기와 이익 충돌 여부에...

도발적이고 유쾌했지만 그걸로 ‘끝’

8월22일 독일 쾰른에서는 세계 최대 규모의 게임 박람회인 ‘게임스컴(gamescom)’이 열렸다. 행사장에는 세계 40개국에서 온 635개 업체가 부스를 차렸고, 6000여 명의...

유리 천장 부수려다 자신들이 깨질 판

여성의 고위직 진출을 가로막는, 보이지 않는 장벽을 뜻하는 ‘유리 천장’은 우리 사회의 후진성을 표현하는 단어다. 이게 비단 우리만의 일은 아닌가 보다. 여성 리더십의 표본인 독일...

노령연금 기다리다 쓰러지겠네

독일에서는 올해부터 노령연금 수령 연령이 상향 조정됐다. 지난 2007년 당시 사민당(SPD)과 기민련(CDU)의 대연정 정부가 결의한 이 연금 개혁안은 2013년부터 매년 1~2...

친미주의 정책, 미래 어둡다

루트비히 에르하르트가 좌파였느냐 우파였느냐를 둘러싸고 지난 1월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한바탕 홍역을 치렀다. 에르하르트는 2차 세계대전 직후 서독 우파인 기민련(CDU) 소속의 아데...

독일 총선, 슈뢰더가 콜 물리치나

14대 독일 연방 의회 총선이 9월27일 치러진다. 이번 선거의 가장 큰 관심거리는 16년간 총리 직을 맡아 ‘영원한 재상’이라고 불리는 집권 기독민주연합(CDU)-기독사회연합(C...

콜 총리의 ‘패왕 별희’

집권 13년째에 들어선 헬무트 콜 독일 총리의 요즘 심정은 무겁기만 하다. 그가 이끄는 두 보수 정당인 기독교 민주연합(CDU)·기독교사회연합(CSU)이 자유민주당(FDP)과 세운...

늙은 사회주의자의 소망

지난 10월16일 독일 총선거에서, 누구보다 많은 눈길을 받은 인물은, 민사당의 공천을 받아 통일 독일의 심장부 베를린에서 당선된 슈테판 하임이다. 그는 '민사당과는 아무 관계도 ...

“게슈타포와 동독 슈타지 부활”

독일“게슈타포와 동독 슈타지 부활”독일 연방의회는 지난 2년간 논란을 벌여온 ‘범죄 퇴치 법안’을 집권당인 기민련과 제1야당인 사민당이 절충해 정기국회에서 통과시켰다. 12월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