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격전지를가다] 낙동강 벨트의 종착지 ‘부산 사하을’

‘낙동강 벨트‘란 낙동강을 따라 형성된 국회의원 선거구를 지칭하는 용어다. 이 지역은 영남 지역 가운데 비교적 진보 성향의 유권자가 많아 과거부터 치열한 접전을 벌여왔다. 과거 보...

아픈 곳 투성이 교실의 속살이 고스란히

“모든 인생은 실험이다. 더 많이 실험할수록 더 많이 나아진다. 아이들은 감추고 어른들은 모르는, 이곳은 바로 학교다.”시청자들로부터 호평과 지지를 받고 있는 드라마 은 첫 회 첫...

[문학]수배된 문학 평론가 조정환, 사회 복귀

진보 문학 진영의 대표적인 논객으로서 문단의 한 축을 담당했던 문학 평론가 조정환씨(43)가 10년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한때 실종 소문이 나리만큼 철저하게 몸을 숨기고 살아온 ...

목요일의 목멘 외침 “그 감옥에도 햇살을”

올해 일흔 살인 조순선씨는 벌서 14년째 서울 · 광주 · 안동을 오르내리며 유랑 아닌 유랑 생활을 하고 있다. 서울은 출가한 딸의 집이 있는 곳이며, 광주는 남편(75년 작고)과...

저자 대신 초상화가 참석한 출판 기념회

지난 7월8일 오후 6시 30분, 서울 명동 가톨릭회관에서는 박노해 시인의 옥중 에세이집 (해냄) 출판 기념회가 열렸다. 경주 남산교도소에 수감되어 있는 박노해 시인을 옥바지하는 ...

[문학]박노해 에세이집 <사람만이 희망이다> 출간

‘세발까마귀(三足烏)’의 세 번째 발. 국가보안법 위반 죄로 무기 징역을 선고받고 7년째 수감되어 있는 박노해 시인이 요즘 온몸으로 붙들고 있는 상징이다. 최근 그가 펴낸 옥중 에...

박노해의 참된 시작

김진주씨는 7월24일 경주교도소에서 남편 박노해씨(본명 박기평)를 처음으로 특별 면회했다. 그 자리에는 김씨의 시아주버니인 박노해씨의 친형 박기호 신부(석관동 성당)도 함께했다. ...

혼혈3대의 수난 반세기

미국이 자국산 농축산물 수출과 관련해 한국을 불공정 무역 대상국으로 세계무역기구(WTO)에 제소키로 했다는 보도가 나오기 시작한 지난 4월13일, 경기도 의정부시에 있는 ㄷ나이트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