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비아이 마약혐의 인정…양현석 향하는 칼날

마약 관련 의혹에 휩싸인 YG 소속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23)가 혐의를 일부 인정했다. 수사가 급물살을 타면서 소속사 수장이었던 양현석 전 YG 대표도 ...

‘대성 건물’ 불법 성매매‧마약 유통 의혹…경찰 “확인 중”

민갑룡 경찰청장이 그룹 빅뱅의 대성(30·본명 강대성)이 소유한 건물 내 업소를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민 청장은 7월29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사에서 열린...

‘YG 마약’ 수사에서 드러난 검·경의 거짓말

‘YG 신화’가 무너지고 있다. 빅뱅과 2NE1 등을 성공시키며 국내 ‘3대 메이저 기획사’로 우뚝 선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엔터)였지만, 빅뱅 멤버 승리가 연루된 버닝썬 사건...

잇따른 ‘마약스캔들’에 ‘YG 수사 전담팀’ 꾸려졌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수사전담팀을 꾸려 소속 가수의 마약 투약과 수사외압 의혹을 받는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대해 철저히 수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민 청장은 6월17일 기자간...

‘마약 스캔들’ 최종 타깃으로 지목된 양현석

사정당국의 감시망이 YG엔터테인먼트 수장 양현석 전 대표에게로 좁혀지고 있다. 소속 가수 비아이(김한빈·23)의 마약 투약 혐의와 관련해 수사 무마 의혹이 불거졌기 때문이다. 비아...

경찰 수사 받는 양현석, YG엔터 대표 사퇴

가수 겸 프로듀서 양현석이 YG엔터테인먼트 대표직을 내려놓는다.양현석은 6월14일 오후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양현석은 공식...

‘또’ 불거진 마약 추문에 YG엔터테인먼트 주가 곤두박질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의 마약 구입 의혹에 이어 양현석 대표와 그룹 위너 소속 이승훈의 사건 개입 의혹까지 제기되며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주가가 급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