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24시] 환경단체 반발에도 “하천 퇴적토 준설 강행”

환경단체 반발에도 불구하고 양산시가 하천 퇴적토 준설 사업에 들어갔다. 양산시는 하천 안전성을 확보하고 범람 피해를 줄이기 위해 올해 사업비 12억 원을 들여 하천 8곳을 대상으로...

[인터뷰] “향후 20년도 광주변화 중심은 광산이 될 것”

흔히 송정리로 불리는 광주 ‘광산(光山)’은 늘 광주의 변방으로 여겨졌다. 그런 도·농 복합도시 광산은 지난 30년 KTX, 공항, 고속도로 등 ‘속도 인프라’에 힘입어 주요 산단...

[인터뷰] 송영길 “동남권 신공항 논란, 가덕도 신공항이 답이다”

국무총리실의 김해신공항 적정성 최종 검토 발표시한을 불과 한 달여 남겨놓고 신공항을 둘러싼 논란이 TK(대구·경북)와 PK(부산·울산·경남) 간 지역 대결은 물론 여야 중진들까지 ...

국민 70% “윤미향 사퇴해야”…민주당 지지층도 등돌려

국민 10명 중 7명은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인이 정의기억연대 후원금을 횡령했다는 의혹에 책임을 지고 사퇴해야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 당원들과 일부 의원...

노무현 서거 11주기 추도식 엄수…“남겨둔 가치 완성할 것”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이 23일 오전 11시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차분한 분위기 속...

부산시 “안전하지 않은 김해신공항 절대불가”

국무총리실 검증위원회의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 김해신공항의 적정성’ 검증이 마무리 단계에 들어가면서 부산시가 동남권 관문공항의 당위성과 시민들의 염원을 전국적으로 알리기 위해 총력...

[창원24시] 허성무 “지방자치법 개정 무산, 국회 무능이 부른 참사”

허성무 경남 창원시장은 20일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무산은 20대 국회의 무능함이 불러온 참사”라고 밝혔다.지난해 3월28일 국회에 제출된 ‘...

민주당 싫어도 통합당은 지지 안 해!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한국의 보수정당이 휘청거리고 있다. 5월8일 원내대표로 대구 지역 5선 당선자인 주호영 의원이 선택받았지만, 미래통합당의 미래는 결코 낙관적이지 않다. 한국갤럽이 자체적으로 실시한...

“가야제국 철기 장인들의 후예, 스마트 기술 마스터로 육성하겠다”

#1. 인제대-안국약품(주) 개량신약 개발 기술이전 및 공동연구인제대학교 제약공학과 장동진 교수와 권혁진 학생 팀은 의약품의 생체이용률 향상을 위한 기술을 개발해 안국약품에 이전했...

[창원24시] 창원시 광역도시계획수립…스마트도시 구현

경남 창원시는 특례시 실현과 스마트도시 구현 등을 위한 2040년 창원권 광역도시계획수립 용역을 착수할 계획이다. 광역도시계획은 ‘국토의 계호기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계획...

[진주24시] “코로나19 영향” 진주논개제 ‘의암별제’만 봉행하고 내년 기약

제19회 진주논개제가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헌다례, 신위순행, 의암별제만 봉행하고 내년을 기약했다. 진주시는 지난 5월2일 오후 5시 진주성 내 촉석루에서 행사규모를 대폭 축...

[양산24시] “드론이 미세먼지·악취 잡는다”

양산시가 드론을 이용해 미세먼지와 악취 잡기에 나섰다. 미세먼지 3차원 추적관리 드론을 띄우고 악취통합관제센터를 구축해 ‘친환경 양산시’를 만든다는 계획이다.양산시는 6300만원의...

“횡령·배임 난무” 김해 안동지역주택조합 업무대행사 대표 등 무더기 ‘실형’

무주택자들의 ‘내집 마련’의 꿈을 악용해 지역주택조합 사업과 관련해 업자들이 허위 계약을 맺고 조합원들의 투자금을 가로챈 사실이 드러나 피해를 막기 위해선 규제와 감시가 강화돼야 ...

90년대생 세 당선인 “청년이어서 뽑혔다는 말 듣지 않겠다”

마침내 ‘청년’이라 불러도 어색하지 않은 ‘찐’ 청년 정치인들이 국회에 온다. 40대 의원들이 차지해 온 ‘청년 정치인’ 타이틀도 제 주인을 찾게 됐다. 20대 국회에서 단 셋뿐이...

법조인 당선자, 개혁 전선 뛰어들  초·재선이 70%

유력 정치인 중에는 법조계 출신이 많다. 입법기관인 국회가 등용문 역할을 해 왔다. 정치인으로서의 첫발을 보통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내디뎠다. 그런 만큼 국회의원 구성에서 법조인이...

강화된 주택법 3년…부산 지역주택조합 시장 ‘기지개’ 켜나

2017년 강화된 주택법으로 다소 위축세를 보이던 지역주택조합 시장이 다시 꿈틀되고 있다. 지역주택조합이 과거의 오명을 벗고 지역주택조합의 옛 영광을 재현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부산 기업인들, 총선 당선자들에 ‘동남권 관문공항’ 호소

부산 기업인들이 22일 21대 총선 부산지역 당선인들에게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과 '주 52시간 근로시간제 보완'을 요구했다. 경제계가 총선 당선인들을 향해 공개적으로 정책과 법...

[부산24시] ‘총연장 12.5㎞’ 부산 외부순환도로망 핵심구간 뚫렸다

부산시 동과 서를 잇는 부산 외부순환도로의 핵심구간이 드디어 개통된다. 부산시는 4월22일 오후 7시부터 산성터널 금정측 입구부터 회동IC를 연결하는 산성터널 접속도로(금정측)를 ...

“간호사인 딸 병원서 먼저 감염” 부산 부녀 확진자 동선 추적

한동안 잠잠하다 26일 만에 부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사례로 기록된 부녀는 간호사인 딸이 병원 내에서 감염된 뒤 아버지가 2차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는...

민주, 압승 속에서도 PK ‘낙동강 벨트’ 고전…격침 겨우 면했다

부산의 낙동강 벨트에선 현 정부에 대한 견제 심리가 승부를 갈랐다. 더불어민주당은 그나마 지상파3사 출구조사에서 접전 지역으로 분류됐던 새벽까지 숨 막히는 접전을 벌이다 부산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