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24시] “단계적 등교 시작” 학교주변 코로나19 일제방역

5월20일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을 시작으로 4차례에 걸친 유·초·중·고교생의 등교 개학이 진행되는 가운데 경남 밀양시가 관내 학교 주변에 코로나19 일제방역에 나섰다. 시는 관내 ...

‘자랑스러운 밀양인의 성공스토리’ 책으로 나왔다

재부밀양향우회가 창립 70주년을 기념해 자체 제작비를 들여가며 1년간 ‘자랑스런 향우인’을 찾아 그들의 성공적인 삶과 고향에 대한 향수 등을 채록해 책으로 펴냈다.재부밀양향우회는 ...

농업기반 밀양, 스포츠​‧레저메카 도시로 ‘활황’

농업을 기반으로 하는 경남 밀양시가 최근 들어 스포츠​‧레저메카도시로 변모하고 있다. 밀양시가 그동안 자연환경과 관광자원을 연계해 스포츠·레더 메카로 발돋움하기 위해 공들인 사업들...

“밀양을 농업과 첨단기술 병존하는 새로운 도시로”

“밀양시는 지난 5년간 나노융합국가산업단지 승인과 농어촌관광휴양단지 조성, 농업기반 확대 등을 통해 경남 중심 도시로의 도약 가능성을 열었습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시사저널과의 ...

갈길 먼 ‘밀양농어촌관광단지’, 시의회에 발목 잡히나

15년 넘게 방치됐던 경남 밀양시 단장면 미촌리 시유지에 추진 중인 농어촌관광휴양단지 조성사업이 밀양시의회의 재검토 요구 등 벽에 막혀 첫 삽을 떠보지도 못하고 좌초될 위기에 처했...

[밀양브리핑] 한국카본, 390억 투자 결정…밀양시 TF팀 첫 성과

경남 밀양에 본사를 두고 있는 ㈜한국카본이 3년간 총 390억 원을 투자해 1만5648㎡ 규모의 공장 신설과 고용인원 130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을 약속했다. 이에 따라 밀양시 청...

생태관광도시로 발돋움 하는 ‘밀양’

영남알프스의 한 축이자 억새 군락지로 유명한 경남 밀양 사자평 고산습지가 원형을 회복해가고 있다. 이런 가운데 밀양시가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된 단장면 사자평 습지와 재약산 등의 자...

15년간 길 못찾던 ‘밀양관광휴양단지’ 드디어 개발 된다

15년 넘게 방치된 경남 밀양시 단장면 미촌리 관광단지 조성사업이 탄력을 받고 있다. 밀양시는 최근 단장면 미촌리 일원에 밀양농어촌관광휴양단지 조성사업 개발계획 승인을 고시했다고 ...

[경남브리핑] 경남도, 경제혁신추진위 설치

김경수 경남지사는 지사 직속 경제혁신추진위원회를 설치하고 위원장에 방문규 전 기획재정부 제2차관을 선임한다고 7월5일 밝혔다.김 지사는 이날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열고 “시...

'사명대사 호국정신' 표충사에서 갖가지 행사로

임진왜란 당시 의병과 승려 부대를 이끌고 나라를 구한 사명대사의 호국정신이 깃든 경남 밀양시 단장면 ‘표충사’에서 최근 들어 갖가지 행사가 이어지면서 주목받고 있다. 요즘 표충사에...

'똑순이' 별칭 심경숙 양산시의원 "정의로운 세상 함께 꿈꾸자"

"'나무는 자신을 위해 그늘을 만들지 않는다.' 지난 2010년 당시 민주노동당 소속로 시의원에 당선됐을 때부터 스스로 다짐해 온 경구(警句)입니다."양산시의회 심경숙(50·물금읍...

밀양송전탑 갈등 때 경찰 협조하고 ‘세금 폭탄‘’

경남 밀양시 표충사관광단지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김병호(58)씨는 지난 2016년 7월 날아든 세금 고지서에 깜짝 놀랐다. 김해세무서로부터 부가가치세 2171만8368원을 내라고 통...

영·호남 농업경영인 밀양서 ‘화합 한마당’

10일 오후 6시 경남 밀양시 무안면 밀양전자고등학교 체육관. 김지식 한국농업경영인 중앙연합회장과 이학구·이상남 한국농업경영인 경남·전남연합회장 등 500여 명의 농업인이 이곳을 ...

선비의 고장 밀양서 국립민속박물관 기획展

조선시대 선비들이 평생 간직한 이상향을 담은 이색적인 옛 그림과 벼루, 필통 등 선비와 관련된 유물 130여 점을 볼 수 있는 전시회가 밀양에서 열리고 있다. 경북 안동과 함께 영...

낙동강 하굿둑 개방하면 '밀양 은어' 돌아올까

문재인 대통령의 4대강 보 개방 지시로 낙동강 하굿둑 개방이 급물살을 타면서 정치권에서도 관련 입법을 서두르고 있다. 이에 따라 낙동강 일원에 그동안 물길이 막혀 회귀 못했던 은어...

[여행] 늦가을 단풍 즐길 나들이 명소

단풍 전선이 빠르게 남하하고 있다. 지금 남녘에서는 ‘붉은 가을’이 한창이다. 단풍의 바다에서 붉은 파도가 출렁이는 오롯한 길 사이로 가을이 마지막 불꽃을 피우고 있다. 아직 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