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자년, 울고 웃는 쥐띠 회장님들

경자년(更子年) 하얀 쥐의 해가 밝았다. 동양철학에서 쥐는 부지런하고 신중하면서도 재치 있고 민첩한 성격을 가진 동물로 평가된다. 그중에서도 흰쥐는 지혜와 힘을 상징한다. 경영자가...

‘홍정욱 딸 집행유예’ 판결 불복해 항소한 검찰

검찰이 마약 투약 및 밀반입 혐의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홍정욱(49)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 전신) 의원 딸의 1심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 인천지검은 12월17일 마약류...

국내 전자담배서 폐질환 유발 성분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2일 액상형 전자담배 안전관리 대책의 일환으로 성분조사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시중에 판매 중인 일부 전자담배 제품에서 비타민E 아세테이트가 검...

CJ가 후계자 이선호의 험난한 승계 방정식

CJ그룹이 안고 있는 최대 리스크는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건강이다. 그는 선천적으로 건강이 좋지 않다. 젊은 시절부터 근육이 수축되는 희귀 유전병 샤르코마리투스(CMT)를 앓아왔...

정준영 징역6년-최종훈 징역5년-유리오빠 징역4년 선고

집단 성폭행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정준영(30)·최종훈(29)과 ‘소녀시대 유리 오빠’ 권아무개(32)씨에게 무더기 실형이 선고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부장 강성...

“佛·獨 교류 거울삼아 한일 갈등 해결해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인해 한·일 관계가 급속도로 경색된 지 넉 달째. 막혔던 하늘길과 바닷길은 다시 열릴 여지가 보이지 않는다. 항공사들은 일본행 노선을 대폭 줄였고, 여객터미널을...

‘집단 성폭행 혐의’ 유리 오빠 10년, 정준영 7년, 최종훈 5년 구형

검찰이 만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하고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으로 촬영‧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30)과 최종훈(30, 전 FT아일랜드 멤버), 권혁준(32, 소녀시대 유리의...

‘마약 투약 및 반입’ 홍정욱 딸에 최대징역 5년 구형

마약 밀반입 등 혐의로 기소된 홍정욱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의 전신) 의원 딸에게 검찰이 최대 징역 5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11월11일 인천지방법원 형사15부(표극창 부장판사) ...

도심속 휴식처 용두산 부산타워 100만 찾았다

부산 중구 용두산공원과 부산타워는 시민에겐 익숙한 도심 속 휴식처다. 복잡한 남포동에서 에스컬레이터만 타면 넓은 광장과 초록빛 자연이 펼쳐진다. 부산 원도심 어디서나 고개를 들면 ...

오너家는 마약, 계열사는 압수수색…공염불 된 CJ의 신년사

"올해는 우리 그룹이 세계를 향해 비상하는 매우 중요한 해다.“손경식 CJ그룹 회장은 지난 1월 2019년 신년사를 통해 “순탄치 않은 경영환경 아래 초격차역량을 바탕으로 국내 뿐...

‘마약 투약’ CJ家 3세 이선호, 1심 집유로 석방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 선호(29)씨가 1심에서 집행유예를 받고 석방됐다. 이씨는 변종 대마 흡연과 밀반입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바 있다. 인천지법 형사12부(송현경 부장...

[차세대리더-금융] 신혜성…“담보 대신 가능성, 신뢰·소통·진정성이  와디즈의 비전”

“와디즈의 비전은 새로운 시도를 할 수 있는 새로운 환경을 만드는 일입니다.”지난 10월15일 경기도 판교 테크노밸리 본사에서 만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의 신혜성 대표는 ...

홍정욱 딸 마약 적발…한국당 대여공세에 ‘찬물’

홍정욱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의 전신) 의원의 딸이 마약 밀반입 의혹에 휩싸이면서 홍 전 의원의 정계 복귀와 자유한국당 대여 공세 모두에 적신호가 켜졌다. 홍 전 의원은 9월30일...

YG 비아이 마약혐의 인정…양현석 향하는 칼날

마약 관련 의혹에 휩싸인 YG 소속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본명 김한빈·23)가 혐의를 일부 인정했다. 수사가 급물살을 타면서 소속사 수장이었던 양현석 전 YG 대표도 ...

日 언론, 장기화된 한일 갈등에 어떤 목소리 내나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의 영향이 확산되는 가운데, 일본 주요 신문이 한일 갈등 해소를 촉구하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일본 언론은 한국에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벌어지는 상황을 자세...

또 불거진 재벌가 3세 ‘일탈’에 국민은 ‘허탈’

재벌가 3세의 마약 혐의가 또 불거졌다. 이번엔 CJ가(家)다.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이자 가장 유력한 후계자인 이선호 CJ제일제당 부장이 미국에서 대량의 마약을 밀반입하다 ...

“구속해 달라”는 CJ家 4세 이선호…檢, 영장 청구키로

변종 대마를 밀반입하려다 적발된 CJ 재벌가 4세 이선호(29)씨가 검찰에 자진 출석해 구속시켜달라는 의사를 밝혔다. 피의자가 스스로 원한 데다 혐의도 뚜렷해 구속영장 처리는 빨리...

고진영, ‘골프여제’ 박세리-박인비 계보 잇는다

세계 여자골프 랭킹 1위 고진영이 LPGA의 새 역사를 쓰면서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 골프팬들을 즐겁게 하고 있다. 무엇보다 ‘노보기(No Bogey)’ 플레이가 압권이다. 고진영은...

검찰, ‘마약 밀반입 혐의’ CJ 장남 자택 압수수색

검찰이 9월4일 액상 대마 카트리지 수십여 개를 밀수하고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입건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인 이선호(29)씨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인천지검에 따...

“주변국과 분쟁 계속될 것…관광 전략 바꿔야 산다”

일본의 경제보복 움직임이 한국과 일본 사이 하늘길과 바닷길을 막았다. ‘일본 여행 보이콧’으로 항공사들은 일본행 노선을 구조조정했다. 일본으로 가는 뱃길 노선도 승객이 줄면서 잇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