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봉현과 스타모빌리티 이 대표는 왜 등 돌렸나

검찰이 라임자산운용(라임) 사건의 핵심 공모자들에 대한 신병을 확보함에 따라 2조원대 투자 사기인 라임 사건의 실체가 밝혀질지 주목된다. 검찰은 지난 4월23일 이 사건의 핵심 피...

‘라임 사태’ 김봉현, 물품보관함에 현금 55억원 보관…출처는?

'라임 사태'에 깊숙이 연루된 의혹을 받는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경찰에 체포될 당시 총 60여억원의 현금을 보관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은 김 회장이 갖고 있던 자금...

라임 김봉현, 친노 인사 타깃 로비했나

“김갑수 전무를 통해 정권 실세들을 만났다.” 여러 언론으로부터 라임자산운용의 ‘실질적 전주(錢主)’라고 지목된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4월23일 검거)이 ‘친노(親盧)’ 인사로...

정·관계 로비 의혹으로 치닫는 ‘라임 게이트’

코로나19 사태와 21대 총선 이슈가 뉴스를 뒤덮은 가운데서도 라임자산운용(이하 라임) 사태가 심상찮게 전개되던 시점인 지난 3월20일. 시사저널에 제보가 하나 들어왔다. 당시 모...

[시론] 동학개미운동에 대한 단상

코로나19가 창궐하며 세계경제 추락에 대한 우려가 점점 더 현실로 다가오고 있다. 최근에야 소폭 반등했으나 글로벌 주식시장의 추락과 함께 우리 주식시장 역시 큰 하락을 경험한 바 ...

인천복합물류센터개발사업 ‘잡음’…시행사 대표이사 ‘피소’

인천복합물류센터개발사업에 ‘잡음’이 일고 있다. 시행사 굿윌로지스의 대표이사가 사기 혐의로 피소됐기 때문이다. 고소인은 “라임자산운용이 책임지는 사업이라며 토지매매 계약금 명목으로...

윤석열, ‘슈퍼여당’ 막아도 갈 길 간다

슈퍼여당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전쟁이 시작됐다. ‘문재인 대통령의 효자’를 자처하고 있는 열린민주당 등 대(對)검찰 강경파에서는 벌써부터 윤 총장 사퇴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

사모펀드, 개인투자 못한다…왜?

금융당국이 사모펀드(PEF)에 개인 자금 출자를 금지한다. 1조6000억원 규모의 개인 투자자 자금이 묶인 라임자산운용 펀드 등의 자본시장법 위반 논란과 관련된 조치로 해석된다.금...

‘1조원대 라임 사태’ 윤곽 드러날까…김봉현·이종필 체포

1조원대 규모의 피해를 입힌 라임자산운용 사태의 주범으로 지목된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과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이 경찰에 체포됐다.24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따르면...

[단독] ‘라임 로비’ 의혹 이상호 “‘친노’ 김갑수 소개로 김봉현 만나”

라임 게이트와 관련해 21대 총선에 출마했던 이상호 더불어민주당 부산 사하을 후보 이름이 거명된 것은 3월20일 무렵이다. 한 언론사는 라임자산운용의 배후에 있는 것으로 알려진 김...

잠적했던 ‘라임사태’ 몸통 이종필 전 부사장·김봉현 회장 검거

라임자산운용 사태의 핵심으로 지목되는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과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이 검거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4월23일 오후 9시쯤 서울 성북구의 한 거리...

[단독] 라임 전주 김봉현, 여권 인사들 넘나들며 전방위 로비

라임 사태의 전말이 조금씩 드러남에 따라 검찰은 관련 수사에 적극 뛰어든다는 방침이다. 사건의 핵심인물인 김봉현 스타모빌리티 회장과 이종필 전 라임자산운용 부사장은 5개월간의 도피...

6.2조원에서 2.1조원으로 쪼그라든 라임 펀드

라임자산운용의 사모펀드 운용 규모가 2조원 수준으로 쪼그라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최대 6조원에 달하던 데서 60% 넘게 줄어들었다. 2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이달 17일 ...

‘아수라장’ 투기판 된 라임 사태…금융게이트로 비화하나

“이건 ‘게이트’(문) 문제가 아니다. ‘헬’(지옥)이 열렸다.” 여의도 증권가에서 만난 한 증권사 구조화상품담당 임원은 한숨부터 내쉬었다. 그만큼 상황이 심각하다는 뜻이다. 최근...

[단독] '라임 로비 의혹' 향군, 노조에 5억원 주며 “상조회 매각, 문제 삼지 말라”

대한민국재향군인회(향군) 상조회 매각 과정에서 라임자산운용펀드 관련자들의 전방위 로비 정황이 나온 가운데, 향군 수뇌부에 대한 갖가지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상조회 매각을 심의한 ...

‘라임 사태’ 후폭풍...좁혀오는 수사망

1조6000억원의 환매 중지가 발생한 ‘라임자산운용펀드 사태’의 후폭풍이 점차 수면 위로 올라오고 있다. 가장 먼저 불완전판매 혐의로 펀드 판매 회사들에 대한 고소·고발이 이어지고...

[단독] 라임 투자사, 산자부와 유착 의혹…‘대외비’ 대통령 보고서 빼내

1조6000여억원의 투자손실이 발생한 라임자산운용(이하 라임)과 청와대의 유착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라임이 투자한 회사와 산업자원부 간의 커넥션 의혹이 추가로 제기됐다. 수원여객...

[단독] ‘라임 사태’ 주범 지목된 김 회장 “진짜 몸통은 따로 있다”

라임자산운용(이하 라임)의 숨겨진 전주(錢主)로 지목받고 있는 김아무개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내가 소위 ‘라임 사태’의 몸통으로 지목됐는데 억울하다”며 “정관계 로비는 모두 이...

[단독] 라임자산운용 자금 좋은사람들 인수 동원 의혹

1조6000억원 규모 피해를 낸 ‘라임 사태’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될수록 새로운 의혹들이 연일 고개를 들고 있다. 그 내용을 들여다보면 라임 사태의 본질은 단순히 불완전판매나 ...

이종현 좋은사람들 대표에 쏟아진 무수한 고소·고발

지난 2008년 말 좋은사람들 M&A(인수합병) 과정에서 최근 환매중지 사태로 논란이 확산되고 있는 라임자산운용 자금이 흘러들어간 정황이 발견됐다. 덕분에 이종현 좋은사람들 대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