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아들 문석균, ‘세습 공천’ 논란 커지자 출마 포기

문희상 국회의장의 아들 문석균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상임부위원장이 '아버지 지역구 세습' 논란 속 결국 총선 출마를 포기했다. 당 외부는 물론 내부에서도 비판 여론이 커지자 결국 ...

[한강로에서] 수(數)는 세(勢)다

민주주의를 떠받치는 실체적 힘은 다수결이다. 각종 선거나 표결에서도 수의 힘이 결과를 좌우한다. 물론 불순한 의도를 지닌 집단이 다수를 차지해 횡포를 부릴 경우 엄청난 부작용이 나...

진보저격수 진중권의 ‘말말말’…하나씩 뜯어보겠습니다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젊은정당비전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여의도 돌아온 이낙연 “종로는 내 청춘의 흔적 많이 있는 곳”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여의도 정치권에 복귀 신고를 했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는 그를 따뜻하게 맞이하며 총선에서의 역할을 주문했다.이 전 총리는 1월15일 국회를 찾아 민주당에서 준...

새해 벽두부터 전운 감도는 국회…이번엔 ‘검경 수사권 조정’

국회가 1월6일 본회의를 열고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경수사권 조정 법안인 형사소송법과 검찰청법 표결을 시도한다. 지난해에 이어 여야 간 강대강 대치모드가 계속될 것...

김영우 “의원 총사퇴? 오히려 국민들은 박수친다”

요란한 투쟁의 끝은 뼈아픈 패배였다. 예산안 처리부터 선거법·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통과까지, 지난해 12월 한 달간 자유한국당은 힘 한번 써보지 못하고 내리 3연패를 당했...

패스트트랙 수사 결과에 민주당 ‘당황’ 한국당 ‘분노’

검찰이 지난 4월 패스트트랙 안건 지정 과정에서 벌어진 국회 내 물리력 행사를 둘러싼 고소‧고발 사건과 관련해 1월2일 자유한국당 관계자 27명, 더불어민주당 관계자 10명을 재판...

檢 ‘패스트트랙 수사’ 결론…한국당 의원 24명, 민주당 5명 기소

지난 4월 패스트트랙 안건 지정 과정에서 벌어진 국회 내 물리력 행사를 둘러싼 고소‧고발 사건을 수사한 검찰이 자유한국당 관계자 27명, 더불어민주당 관계자 10명을 재판에 넘겼다...

공수처법 통과에 한국당 ‘의원직 총사퇴’ 결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이 국회를 통과하자 이 과정에서 배제됐던 자유한국당은 의원직 총사퇴를 결의했다. 한국당은 12월30일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

한국당, ‘선거법 기습상정’에 文의장 檢 고발

자유한국당이 문희상 국회의장을 검찰에 고발하고 문 의장이 상정한 공직선거법 개정안 및 임시회기 결정 안건 상정에 대해 헌법재판소에 효력정지 가처분을 신청했다.한국당은 12월26일 ...

한국당 “연동형 비례대표제 통과되면 ‘비례한국당’ 창당”

자유한국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가 도입될 것을 대비한 '비례대표 정당' 창당을 공식화했다. 김재원 자유한국당 정책위의장은 12월24일 '4+1' 협의체에서 통과된 공직선거법에 대해 ...

단식에, 24시 농성에…황교안 또 입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2월24일 건강 악화로 입원했다. 박완수 한국당 사무총장은 이날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과 선거법 개정안 등 패스트트랙 2대 악법을 막기 위해 1...

국회 ‘필리버스터 대결’ 현장…화장실 문제로 발끈하기도

자유한국당이 국회에서 필리버스터를 신청하자 더불어민주당도 ‘맞불 필리버스터’를 신청했다. 이후 한국당보다 더 길게 발언하는 이례적 상황이 연출됐다. 필리버스터는 통상 소수 정당이 ...

본회의 개의부터 필리버스터 돌입까지…긴박했던 ‘2시간’의 재구성

선거법 개정안 등 패스트트랙 법안이 12월23일 우여곡절 끝에 국회 본회의에 상정됐다. 그간 중단됐던 패스트트랙 열차가 다시 달리기 시작한 셈이다. 멈춘 열차에 다시 시동을 걸기까...

이준석“靑, 지지층 중심 총선 치를 생각”…김진표 접고 정세균 택한 이유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창당준비위원회 수석부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2...

‘또’ 태극기 불러들이는 한국당…아수라장 재현될까

12월16일 자유한국당이 국회에서 주최한 집회에 열성 보수진영 지지자들이 몰리면서 국회 안팎이 그야말로 아수라장이 됐다. 이 시위는 12월19일까지 계속될 예정이라, 당분간 혼란은...

文의장 “최악 국회 부끄럽고 참담”…12월16일 본회의 또 무산

문희상 국회의장이 12월16일 오후에 열리기로 했던 국회 본회의를 열지 않겠다고 밝혔다. “임시국회 본회의가 원만하게 진행되지 않을 것으로 판단해 개의하지 않는다”면서다.한민수 국...

심재철 “민주당 하수인 文의장 안 만난다…사퇴결의안 제출”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2월16일 오전 11시로 예정됐던 3당 원내대표와 문희상 국회의장간 회담에 불참하고, 문 의장에 대한 사퇴촉구 결의안을 제출하겠다고 밝혔다.심 원내대...

“전력 질주” vs “죽기 각오”…패트 두고 여야 강대강 대치

여야는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검찰개혁 법안 등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상정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12월15일, 사활을 건 대치를 이어가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12월1...

국회, 본회의 열고 패스트트랙 법안 등 상정한다

여야가 12월13일 오후 3시에 본회의를 열기로 뜻을 모았다. 문희상 국회의장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자유한국당 심재철,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문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