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버럭’한 이유, 경선에 있다? 이준석 “靑, 참모진 개편 서둘러야”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前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1월5일(화)소종섭...

우리공화당 간다는 박찬주…홍문종 “좌빨 준동’ 함께 걱정해”

박찬주 전 육군대장이 우리공화당 입당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원래 황교안호(號) 자유한국당의 1호 영입 인재로 물망에 오른 바 있다.홍문종 우리공화당 공동대표는 11월...

‘정치초년생’ 황교안 연일 때리는 홍준표…“박찬주 영입도 부적절”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이달 들어 황교안 현 한국당 대표를 직접 겨냥해 쓴소리를 퍼붓고 있다. 황 대표를 '정치 초년생'으로 지칭한 홍 전 대표는 한국당 지도부에 날을 세우며...

정의용 “북한 미사일 능력, 위중한 위협으로 보지 않아”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11월1일 "지금 북한이 개발하고 있는 미사일 능력은 우리 안보에 아주 위중한 위협이 된다고 보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정 실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 국...

1호부터 꼬인 ‘황교안 사람’ 영입…박찬주 일단 제외한 환영식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체제 '1호 인재'들의 환영식이 10월31일 열린다. '공관 갑질'로 논란을 빚었던 박찬주 전 육군대장은 명단에 포함됐다가 당 안팎의 비판 여론에 결국 제외...

나경원 “문재인 정권 전반기, 잃어버린 2년 반…심판은 이제 막 시작”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문재인 정권의 전반기는 '잃어버린 2년 반'이고 나라가 무너지는 것을 바라봐야만 했던 암흑의 시간이었다면서 "속았고, 빼앗겼고, 무너졌다"고 비판했다....

[내가 본 서초동 집회] “그곳에 대한민국의 미래가 있었다”

“집회도 축제가 될 수 있다는 걸 오랜만에 느낀 하루였다. ‘조국 수호 검찰개혁’ ‘우리가 조국이다’ 피켓을 들고 앉은 사람들과 그들이 든 촛불의 모습은 그야말로 감격이었다. 이들...

트럼프-김정은 운명의 3차전, 기싸움은 시작됐다

북한과 미국이 비핵화와 체제보장 등 양측의 현안을 다룰 협상 시간표를 구체화하고 있다. 막판 신경전 때문에 우여곡절이 있는 게 사실이지만, 실무협상에서 조속히 논의를 마무리하고 김...

文대통령 지지율 취임 후 최저…조국 “빠른 시간 내 개혁 청사진 제시”

조국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논란과 분열 속 문재인 대통령 국정지지도가 취임 이후 최저치를 경신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월7일 나왔다. 조국 이슈가 검찰 등 권력기관 개혁을 넘어 ...

‘민간용 고체연료 우주발사체’ 규제 해제되나…‘文의 큰 그림’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안보태세를 갖추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월1일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이렇게 밝혔다. 의례적인 인사말일까. 문 대통령은 말 한마디도 그냥 내뱉는 타입이 아니...

北 SLBM 발사에 또 “지켜보자”는 트럼프…그 의도는

북한이 최근 쏜 발사체를 신형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이라고 밝혔음에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여전히 절제된 태도를 고수했다. 양국 실무협상을 앞두고 북한을 자극하지 않...

실무협상 압두고 北 SLBM 도발…“군사력 강화 새 국면” 자화자찬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10월 3일 북한 국방과학원이 전날 신형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북극성-3형’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보도했다. 북‧미 비핵화 실무 협상이 재개되는...

여전한 볼턴 “北 절대 핵포기 안해”…‘군사 옵션’ 거론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9월30일(현지시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그 어떤 상황에서도 절대 스스로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볼턴...

볼턴 경질이 남북‧북미 관계에 미칠 파장은?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전격 경질되면서 북미 관계에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나는 지...

지난 발사체와 비슷한데, 北 “초대형 방사포 개발…기적 창조” 

북한이 8월24일 쏜 발사체에 대해 조선중앙통신이 “초대형 방사포”라고 보도했다. 북한 매체에 처음 등장한 이름이다. 중앙통신은 8월25일 “국방과학기술자들과 군수공업부문의 노동계...

‘지소미아 파기’에 실망한 美…“최대 피해자는 한국인들”

정부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해 미국 정부가 유감을 드러냈다. 미국은 이해할 것이라던 청와대 측의 설명과 전혀 다른 입장을 내놓은 것이다. ...

北 “한·미, 대화 동력 떨어뜨리고 있다”

북한이 최근 한국군의 F-35A 스텔스 전투기 도입 등을 거론하면서 "한·미가 대화 동력을 떨어뜨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8월22일 조선중앙통신 홈페이지를 통...

한·일 외교장관, 21일 베이징서 만난다

한·중·일 외교장관이 8월20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회동하기로 함에 따라 이 만남이 최근 깊어진 한·일 양국의 갈등 상황에 새로운 돌파구를 만들어줄지 관심이 쏠린다.강경화 외교...

文대통령 국정지지도, 北 도발에 50% 아래로

북한의 계속되는 발사체 발사·막말 도발 속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지지도가 소폭 하락해 50% 아래로 떨어졌다.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8월12~14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

‘한·일 갈등’에 대처하는 미국의 속내

“미국이 지금 다소 관망하는 자세를 보이는 것은 단지 한·일 갈등이 완화되기를 기다리는 것일 뿐이다. 미국은 절대로 ‘지소미아(GSOMIA·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가 파기되도록 방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