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이 현재 최우선 실천할 부분은? [코로나19 긴급진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도와 우리의 낮은 공공의료 수준을 종합해 보면 코로나19의 장기전에 대비해야 한다. 분수령은 대구의 확산 여부에 달렸다. 대구의 확...

“입국 금지 행위는 정치 연극일 뿐”...美 전문가 의견 밝혀

중국 우한발 코로나19의 환자가 급격하게 증가하자 "진작 중국인들의 입국을 막았어야 했다"라는 의견이 정치권과 시민사회는 물론 전문가들 입에서까지 나오고 있다. 이런 가운데 미국에...

‘코로나19’ 바이러스 어떻게 생겼을까…국내 첫 공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전자현미경 사진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박완범·오명돈 교수팀은 중국 우한에서 국내 입국 후 코로나19로...

면역력을 키우는 최고의 지름길 [강재헌의 생생건강] 

신종 플루, 메르스, 사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인류가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감염성 질환들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적극적인 방역과 조기 발견 및 치...

독감, 봄까지 유행할 가능성 크다 [강재헌의 생생건강] 

38세 K씨는 갑자기 고열, 두통, 근육통이 나타나고 기침, 가래, 콧물이 동반돼 병원을 방문했다. 진단 결과 독감이었다. 지난해 11월 직장에서 독감 예방접종을 했는데도 독감에 ...

감기·독감·폐렴 어떻게 구별할까요? [노진섭의 the건강]

감기, 폐렴, 독감 모두 겨울철에 가장 많이 발생합니다. 그러나 추운 날씨 탓만은 아닙니다. 겨울철 난방으로 실내외 기온차가 너무 큰 것이 더 문제입니다. 우리 몸이 기온 차에 적...

질병관리본부, 신종 코로나 치료제·백신 개발 착수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치료제와 백신 개발 연구에 착수한다.질병관리본부 산하 국립보건연구원은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응하고자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긴급 현안 연구과제로 ...

‘신종 코로나’도 반복한 안일한 초기 대응, 왜 매번?

‘우한 폐렴’이란 용어가 국내 언론에 본격적으로 등장하기 시작한 것은 새해 들어서였다. 지난 연말부터 조금씩 원인 불명의 폐렴 환자가 중국에서 집단으로 발병하고 있다는 뉴스가 나왔...

감염 막는 최선책은 철저한 개인 위생관리 [강재헌의 생생건강] 

최근 중국 우한시에서 발생한 바이러스성 호흡기질환이 확산하면서 전 세계에 비상이 걸렸다. 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은 베이징과 상하이 등 중국 전역은 물론이고 일본, 대한민국,...

아아 그는 갔습니다 바른미래 떠난 안철수가 걸을 길 2가지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젊은정당비전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바이러스 확산 막는 한 가지 방법 ‘솔직 당당’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폐렴' 확진자는 중국 우한시의 수산시장을 방문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사람 간 전파 가능성이 대두되고 있다. 물론 아직 사람 간 전파뿐만 아니라 신종...

우한 폐렴, 사스·메르스와 같으면서도 다르다

2000년대 들어 인류를 위협하는 ‘코로나바이러스’의 끈질긴 생명력이 지구촌을 또 다시 공포에 빠트리고 있다. 무엇보다 이 바이러스는 신종으로 변해 더 강한 독성력을 나타내며 인류...

[노진섭의 the건강] 태국·일본에서 ‘우한 폐렴’ 바이러스 확인

중국 우한(武漢)시를 중심으로 폐렴이 퍼지고 있는 가운데 지난달 국내에서도 중국을 다녀온 여성이 폐렴 증세를 보여 보건 당국이 긴장했습니다. 중국 국적의 30대 여성은 정밀역학조사...

안철수 최측근 이태규가 말하는 安 복귀 시나리오 세 가지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태규 바른미래당 의원■ 제작: 시사저널 최인철 PD,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2월24일(...

경기도內 학교 노로바이러스 감염 추정 집단설사 발병

경기도내 학교, 유치원 등에서 노로 바이러스 감염으로 추정되는 집단설사가 잇달아 발생해 주의가 요망된다.노로바이러스 감염증은 계절과 상관없이 발생하는 양상을 보이기는 하나, 주로 ...

잠자리에서 ‘천천히’ 일어나야 하는 이유

일교차가 큰 환절기와 찬바람이 부는 겨울철에 특히 유념할 점은 심장·뇌·호흡기 건강이다. 모두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질환과 연관돼 있다. 심장질환 가운데 심근경색은 유독 환절기...

독감 피하려면…“손으로 얼굴 만지는 습관 버려라”

독감을 감기가 좀 심하게 걸린 것이라고 생각하고 간과했다가는 큰코다칠 수 있다.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질환이다. 증상은 발열과 기침, 몸살로 감기와 비슷하지만...

중국發 ‘흑사병’ 공포…페스트 위험국 여행 자제

‘흑사병’으로도 잘 알려진 페스트는 페스트균에 의해 발생하는 급성 열성 감염병이다. 중세 유럽에서 크게 유행해 많은 사망자가 발생해 당시 역병(plague)이라고 불렸다. 페스트균...

위태로운 ‘한반도 허리’…산불·태풍·돼지열병, 다음은?

한반도의 허리가 위태롭다. 올해만 해도 한반도를 덮친 대형 산불과 태풍,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국가적 재난이라 할 만한 규모의 피해가 남북 접경지역에 집중됐다. 당연히 남북...

대상포진 피하는 법…“면역력 높이고 예방접종하라”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상포진은 통증이 심한 병이지만 초기에 잘 대처하면 2주 정도 만에 대부분 호전된다. 그러나 초기에 대처를 잘못하면 여러 가지 합병증, 특히 대상포진후신경통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