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기반 밀양, 스포츠​‧레저메카 도시로 ‘활황’

농업을 기반으로 하는 경남 밀양시가 최근 들어 스포츠​‧레저메카도시로 변모하고 있다. 밀양시가 그동안 자연환경과 관광자원을 연계해 스포츠·레더 메카로 발돋움하기 위해 공들인 사업들...

사명대사 호국정신 잇는다…밀양에서 ‘호국 혼 선양문화제’ 열려

임진왜란 당시 혁혁한 공로를 세우며 한국 불교에 커다란 업적을 남긴 조선시대의 의승병장 사명대사를 기리는 ‘탄신 475주년 추모다례제’가 대사의 고향인 경남 밀양시 무안면 청년단체...

[밀양브리핑] 항일운동의 상징 밀양의열기념관, 역사교실로 각광

밀양 의열기념관을 찾는 방문객들이 꾸준히 늘고 있어 국민 교육의 장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2018년 3월 개관한 의열기념관을 찾은 방문객은 지난 7월16일 기준 1만90...

다큐 PD의 질긴 역사 사랑 《딸에게 들려주는 한국사 인물전》

호랑이는 가죽을 남기고, 사람은 이름을 남긴다는 말이 있다. 그러나 사람들 사이에서 온전히 이름으로 기억되는 이들은 많지 않다. 또 그 이름이 향기로운 이름이거나 악취 나는 이름일...

[경남브리핑] 경남도, 경제혁신추진위 설치

김경수 경남지사는 지사 직속 경제혁신추진위원회를 설치하고 위원장에 방문규 전 기획재정부 제2차관을 선임한다고 7월5일 밝혔다.김 지사는 이날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열고 “시...

'사명대사 호국정신' 표충사에서 갖가지 행사로

임진왜란 당시 의병과 승려 부대를 이끌고 나라를 구한 사명대사의 호국정신이 깃든 경남 밀양시 단장면 ‘표충사’에서 최근 들어 갖가지 행사가 이어지면서 주목받고 있다. 요즘 표충사에...

밀양 화재 사고 9일 전, '표충비'가 땀 흘렸다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치료를 받던 80대 중상자 1명이 1월29일 추가로 사망해 총 사망자가 39명으로 늘어났다. 이런 가운데 나라에 큰일이 생기면 땀을 흘린다는 밀양시 무안...

"중국과 대만도 친일파를 사형대에 세웠다. 우리는 단 한 명도 처단하지 못했다"

한국문인협회는 7월26일 ‘육당문학상’과 ‘춘원문학상’을 제정하기로 했다가 ‘친일문학상 제정 논란’에 휩싸이며 결국 이 결정을 철회했다. ‘해프닝’처럼 끝난 이 사건은 우리 문학계...

“부처님 ‘분신’을 싸게 드립니다”

부처님 몸에서 나왔다는 진신 사리가 암암리에 거래되는 것으로 나타나 불교계가 소란하다. 그동안 불교계에서 진신 사리 거래는 공공연한 비밀이었다. 미얀마, 스리랑카, 태국 등 주로 ...

은세계에 갇힌 외로운 방랑자

육로로 금강산 가는 길목인 건봉산에는 ‘건봉사’라는 유서 깊은 사찰이 있다. 임진왜란 때 사명대사가 의병들을 훈련시켰던 곳이고, 한국전쟁 때는 남북의 군인들이 치열한 전투를 벌였던...

1500자에 새긴 민초들의 기개

불행 중 다행이다. 약탈당했지만 보존되고 있다는 것은 하늘이 도운 것이다. 선조들이 일본의 침략에 맞서 싸운 전공을 기록한 대부분의 문화재가 일제 시대를 거치며 완전히 파괴되었기 ...

‘고조선 무예’ 되살리는 거리의 부처

치원이 도선국사에게 물었다. “풍류도가 뭡니까?” 도선국사는 “풍류도란 이것이다”라며 두 주먹을 눈 앞에 번쩍 쳐들었다. 바로 태공유수(太空有水)의 자세다. 최치원이 엉겁결에 따라...

해인사 좌불에 "이 뭐꼬?"

세계 최대 청동불 조성에 불자들 반발…"청정 도량에 소모성 불사" 세계 최대 규모의 청동좌불 조성 계획을 밝힌 법보 종찰 해인사(주지 세민 스님)가 재가 불자들로부터 '뭇매'를 맞...

[문학] 통일 염원 시집 ,남과 북. 낸 고 은 시인

당초에는 안식년 같은 시간을 기대했다. 지난해 1월 말, 미국 하버드 대학 옌칭연구소 특별연구원으로 초빙되어 미국 땅을 밟았을 때, 고 은 시인의 삶과 정신은 산속의 호수와 같은 ...

[여행] 늦가을 단풍 즐길 나들이 명소

단풍 전선이 빠르게 남하하고 있다. 지금 남녘에서는 ‘붉은 가을’이 한창이다. 단풍의 바다에서 붉은 파도가 출렁이는 오롯한 길 사이로 가을이 마지막 불꽃을 피우고 있다. 아직 시간...

사명대사 표충비 40번째 구슬땀

나라에 큰 일이 생길 때마다 미리 감지하고 땀을 흘린다는 사명대사 표충비가 지난달 28~29일 1말 가량의 땀을 흘렸다고 해서 화제가 무성하다. 경남 밀양군 무안면에 위치한 이 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