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사태, 토트넘과 벤투호엔 전화위복 될 수도

전 세계를 공포에 몰아넣고 있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스포츠계도 얼어붙었다. 축구의 경우 국내 프로축구인 K리그가 개막을 잠정 연기한 상태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A매치 중...

[트로트 열풍] 트로트의 ‘봄’, 산업 전반을 움직이다

트로트의 ‘생명력’을 논할 때가 있었다. 유구한 역사 속에서 한(恨)의 정서와 맥락을 같이해 온 장르로 표현돼 왔고, 전성기가 지나면서는 위기 속에서 변화하며 생명을 이어 온 하나...

“하라는 축구 안 하고 굴러온 복마저 차버리냐?”

10년 만의 귀환은 선수와 팬만의 바람이었을까. 리그 개막을 20일가량 앞두고 세간의 관심사로 떠올랐던 기성용의 K리그 복귀가 결국 물거품이 됐다. 기성용의 매니지먼트사인 C2글로...

[한강로에서] 톨레랑스의 힘

‘톨레랑스’. 프랑스 사회를 말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가 이것이다. 우리말로는 ‘관용의 정신’으로 해석될 수 있다. 지금은 점차 퇴색해 가는 느낌이 있지만 이 톨레랑스에 대...

[올해의인물-스포츠] 지금 손흥민에게 필요한 건 뭐?

2019년의 손흥민은 축구 커리어에서 새로운 고점을 찍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를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로 이끌며 유럽에서도 최고의 스타 ...

[올해의 인물] 시사저널 표지로 본 ‘올해의 인물’

2019년 한 해 동안 시사저널의 표지인물로 가장 많이 등장한 뉴스메이커는 누구일까. 한 주간 가장 핫한 인물을 표지에 등장시키는 시사주간지의 성격상, 시사저널의 표지를 가장 많이...

[Up&Down] 손흥민 ‘원더골’ / 김건모 ‘성폭행 의혹’

UP70m 폭풍 질주, 손흥민 ‘원더골’ 손흥민의 ‘인생골’이 화제다. 손흥민은 12월8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번리와의 EPL 16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

무리뉴 “난 손흥민과 사랑에 빠진 것 같아”

토트넘 홋스퍼는 지난 시즌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결승까지 오른 팀이다. 리버풀에 밀려 준우승에 그쳤지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빅4’ 아래 레벨에 있던 팀에서 확고...

실전에 약한 벤투 감독, 월드컵까지 갈 수 있을까

2019년 벤투호는 A매치 15경기에서 9승4무2패를 기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축구 국가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뒤 2018년 후반기에 기록한 3승4무의 기세를 이어갔다. 숫자만...

[Up&Down] 펄펄 나는 손흥민, 그리고 추락한 프로듀스X PD

UP유럽 무대 ‘차붐’ 넘어선 손흥민 손흥민이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을 세우며 ‘전설’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을 넘어섰다. 손흥민은 11월7일(현지시간)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대기록’ 손흥민, 이젠 멘털 제어하는 법 키워라

토트넘 올해의 선수상, 이적료 가치 1000억원 돌파, FIFA 베스트 11과 발롱도르 후보 진입 등 거침없던 손흥민의 축구 인생에 큰 시련이 닥쳤다. 경기 중 시도한 태클이 상대...

[한국영화 100년] 런던의 중심에서 한국영화를 외치다

런던 여행을 계획하는 뮤지컬 마니아라면 뉴욕의 브로드웨이와 양대 산맥을 이루는 웨스트엔드를 놓치기 힘들 것이다. 웨스트엔드의 심장부인 레스터 스퀘어에서는 세계적인 뮤지컬 작품들이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내달 14일 수원서 나눔 공연·경매 축제

손흥민·정현 선수가 친필 사인 티셔츠와 축구화·라켓 등을 기부하고, 수많은 셀러브리티의 재능기부로 진행되는 나눔 경매축제가 경기 수원에서 펼쳐진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

벨기에로 이적한 이승우가 그라운드서 사라졌다

2017년 여름, 안정환 이후 15년 만에 이탈리아 세리에A에 진출한 한국 선수가 됐던 이승우는 지난 8월30일 의외의 선택을 했다. 2부 리그인 세리에B로 떨어졌던 소속팀 헬라스...

[Up&Down] 손흥민 / 송성문

UP‘차붐’과 어깨 나란히 한 손흥민 손흥민이 한국인 유럽 최다 골 타이 기록을 세우며 ‘전설’ 차범근 전 감독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손흥민은 10월23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

[차세대리더-스포츠] 이강인…한국 축구를 한 차원 더 높인 세계의 ‘MVP’

2019 FIFA U-20 월드컵은 한국 축구에 새로운 에이스가 등장했음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이 대회에 출전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이강인(발렌시아)은 한국 축구 역사상 처...

3無 남북 축구…응원·중계·취재 없다

남북 남자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경기가 29년 만에 평양에서 열리지만, 경기를 볼 수는 없게 됐다. 북한 측이 중계를 불허해서다. 남측 응원단과 취재진의 입북도 막았다. 대한축구협회...

좀 더 강한 피지컬‧수비능력 요구되는 ‘슛돌이’

2019년 6월은 이강인이 자신의 축구 인생 궤도를 바꾼 중요한 시간이었다. 소속팀 발렌시아를 설득해 참가한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한국을 준우승으로 이끌며...

토트넘의 손흥민과 국가대표팀의 손흥민은 왜 다를까

손흥민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19~20 시즌 첫 골이 리그 다섯 경기만에 터졌다. 1호 골에 만족하지 않은 손흥민은 멀티골을 기록하며 추석 연휴를 보내던 국내 팬들에게 큰 기...

유럽에서 펄펄 나는 ‘손흥민 파트너’들

절실했던 유럽행을 만 27세에 이룬 황의조(프랑스 1부리그 지롱댕 보르도 소속)가 3경기 만에 드디어 데뷔골을 터트렸다. 유럽에 진출한 아시아 공격수의 첫번째 장애물인 ‘빠른 데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