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에서 시작된 총선판, 검찰개혁으로 갈린다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다가오는 총선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을 심판하는 선거가 될까, 아니면 보수 성향의 야당을 심판하는 선거가 될까. 21대 국회의원을 뽑는 선거일이 얼마 남지 않았다. 후보자들은 국회의...

이준석 “추미애 리스크가 정권심판론 부추긴다” [시사끝짱]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4‧15 총선을 앞두고 다시 불거진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 갈등과 관련해 “법치주의를 무너뜨리는 행위로 보일 수 있다”며 “정권심판론...

김웅 “국민들은  누가 국가권력 사기 치는지 다 알 것”

2018년 초로 기억된다. ‘생활형 검사의 사람 공부, 세상 공부’라는 부제의 책 《검사내전》을 손에 쥐었을 때 꽤나 신선했다. 현직 검사가 그것도 보수 성향의 검찰 내부 이야기를...

경찰 “윤석열 부인 김건희, 내사 대상자 아니었다”

경찰청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다는 언론 보도에 대해 “김씨는 내사 대상자가 아니었다”고 17일 밝혔다.경찰청 관계자는 “2013년 도이...

윤석열 “수사와 기소는 한덩어리”…추미애에 또 ‘반기’

윤석열 검찰총장이 최근 검찰 내부 간담회에서 “수사와 기소는 한 덩어리”라고 말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추진하는 검찰 내 수사‧기소 주체 분리 방안에 대해...

[단독] ‘윤석열 사수’ 최재경, ‘울산 선거 개입’ 황운하 돕는 이유

‘울산시장 선거 개입’ 사건으로 기소된 황운하 전 울산지방경찰청장(현 경찰인재개발원장)이 검찰 내 대표적 ‘특수통’이었던 최재경 변호사에게 법적 도움을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추미애, 21일 검사장 회의 소집…‘수사·기소 주체 분리’ 논의 예정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수사·기소 주체 분리에 대한 의견을 듣기 위해 오는 21일 전국 검사장 회의를 소집한다.14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부는 최근 지검장급 검찰 고위 간부와 대검...

추미애가 윤석열 만난 이유…멈추지 않는 치킨게임 "갈 길 간다" [시사끝짱]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젊은정당비전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진보저격수 진중권이 독기 품은 이유 [시사끝짱]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젊은정당비전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서울남부지검, ‘신라젠 사건’ 재배당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합수단)이 직제개편으로 사라지면서, 합수단이 맡고 있던 신라젠 임직원의 ‘미공개 정보 이용 주식 거래 의혹’ 사건이 다시 배당됐다.서울남부지검은 5일...

진격의 윤석열…얼마 남지 않은 시간

누구도 윤석열 검찰총장을 막을 수 없었다.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 등 신임 검찰 간부들이 반대하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감찰 가능성까지 언급했지만, 윤 총장은 청와대 관련 수사의 핵...

임종석, 비공개 만류 뿌리치고 檢 포토라인 서는 이유

2018년 울산시장 선거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받는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30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는다. 임 전 실장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비공개...

윤석열 총장, 그래도 끝까지 간다...다음은 백원우

검찰이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감찰무마 의혹과 관련해 백원우 전 민정비서관(현 민주연구원 부원장)을 기소할 방침이다. 검찰은 백 전 비서관이 감찰무마에 결정적인...

秋, 인사권 이어 감찰권까지…“윤석열호 침몰, 추미애호 출항”

‘살아있는 권력’에 대한 수사의 대가일까. 검찰 고위간부에 이어 차·부장급 인사를 통해 청와대 수사 지휘라인이 전원 교체됐다. 사실상 윤석열 검찰총장의 손발이 모두 잘린 것이다. ...

추미애가 쏘아 올린 ‘인사 폭탄’…檢 ‘윤석열 사단’ 해체 수순

검찰 고위급 인사에서 이른바 ‘윤석열 사단’이 대거 좌천된 데 이어, 23일 청와대 관련 수사를 진행해온 일선 검찰청 차장검사 3명이 모두 교체됐다. 사실상 ‘좌천성’ 인사라는 얘...

검찰 직제개편안 국무회의 의결…13개 직접수사 부서 폐지

검찰의 직접수사 부서가 대폭 축소된다. 서울중앙지검을 포함해 모두 13개의 직접수사 부서가 형사부와 공판부로 전환될 예정이다.법무부는 검찰의 직접수사 부서를 축소·조정하는 내용이 ...

검찰, ‘권력의 시녀’에서 ‘무소불위 권력’으로

‘정권(政權)은 바뀌지만 검권(檢權)은 영원하다.’ 대한민국 검찰은 변신에 변신을 거듭해 왔다. ‘권력의 시녀’로 불리며 정권 지키기에 앞장섰는가 하면, 정권을 겨냥한 ‘무소불위’...

‘검찰 개혁’ 후폭풍…총선 넘어 21대 국회로

2020년 1월13일은 검찰로서는 잊지 못할 하루가 됐다. 이날, 검사의 수사지휘권 폐지-경찰의 1차 수사종결권 획득을 골자로 한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추미애, 대검 ‘상갓집 항명’에 공개 경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지난 18일 밤 한 장례식장에서 벌어진 대검찰청 간부의 항명 소동을 두고 ‘상갓집 추태’라고 규정하며 공개적으로 유감을 표명했다.추 장관은 20일 법무부를 통...

‘일촉즉발’ 靑-檢, 청와대 수사팀 해체되나

이번주 초 검찰 직제개편에 따른 중간간부 인사가 예상되면서 검찰 안팎에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지난 1월8일 단행된 검찰 고위급 인사에서 이른바 ‘윤석열(검찰총장) 사단’이 대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