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수단, 김석균 전 해경청장 등 11명 불구속 기소

2014년 세월호 참사 당시 충분한 초동 조치를 하지 않아 많은 승객을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김석균 전 해양경찰청장 등 해경 간부들이 무더기로 재판에 넘겨졌다.대검찰청 산하 ‘세...

법원, ‘이춘재 연쇄살인 8차 사건’ 재심 결정

'진범 논란'을 빚어온 이춘재 연쇄살인 8차 사건에 대한 법원의 재심 결정이 14일 내려졌다. 이로써 범인으로 몰려 20년간 옥살이를 했다며 억울함을 호소해 온 윤아무개씨(53)에...

경찰, ‘이춘재 8차 사건’ 담당 검사‧형사 정식 입건

진범 논란이 불거진 이춘재 연쇄 살인 8차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당시 사건을 담당한 검사와 형사들을 입건했다. 경찰은 화성 연쇄살인 사건도 이춘재 사건으로 명명하고, 이춘재의 신상...

화성 8차사건 윤씨, 재심 청구…30년 만에 누명 벗나

모방범죄로 결론 났던 화성 연쇄살인 8차 사건이 다시 심판대에 올랐다. 당시 사건 범인으로 검거돼 20년간 옥살이를 한 윤아무개(52)씨가 재심을 청구하면서다.박준영 변호사와 법무...

죽인 아이 볼모 삼아 돈 뜯은 악랄한 ‘그놈’

부유한 가정에서 자랐지만 구김 없고 여린 마음을 가진 아이였다. 또래들처럼 군것질도 좋아하고 전자오락게임도 즐겼다. 그런 아이가 어느 날 흔적 없이 사라졌다.서울 강남구 압구정초등...

‘살인마’ 이춘재가 100억원대 자산가?

화성 연쇄살인 사건의 용의자 이춘재가 DNA 결과에도 불구하고 범행을 시인하지 않고 있던 9월말 그의 가족 재산이 100억원에 이를 것이라는 언론 보도가 잇따랐다. 이춘재 일가가 ...

이춘재 자백 ‘화성 8차 사건’의 진실은 무엇인가

지난 1988년 9월16일 오전, 경기도 화성군 태안읍 진안1리에서 여중생이 살해된 채 발견된다. 화성 연쇄살인 8차 사건이며, 7차 사건이 일어난 지 11일 만이다. 피해자는 중...

“프로파일러와의 신뢰 형성이 이춘재 입 열게 했다”

화성 연쇄살인의 진범으로 지목된 이춘재가 입을 열고 있다. 화성 살인뿐만 아니라 수원과 청주에서도 각 2건씩 살인을 저질렀고, 총 14건의 살인을 저질렀노라고 자백한 상태다. 경찰...

희대의 강간살인마 이춘재의 살인게임

잔혹한 연쇄살인마 이춘재(56)의 실체가 드러나고 있다. 그는 지금까지 두 얼굴로 살았다. 낮에는 ‘양의 얼굴’을 하고 밤에는 ‘늑대 얼굴’로 변했다. 평소 자신의 진짜 모습은 철...

역대 최악의 연쇄살인범 10인  

정부 수립 이후 국내에서는 많은 연쇄살인이 있었다. 전 국민을 경악하게 했던 흉악범 중에는 사형을 선고받고 형장의 이슬로 사라진 범죄자도 있지만 유영철이나 강호순처럼 사형은 선고받...

이춘재가 했다는 ‘화성 8차’, 30여 년 만에 재심 열릴까

모방범죄로 결론났던 화성 연쇄살인 8차 사건이 다시 심판대에 오를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당시 사건 범인으로 검거돼 옥살이를 한 윤아무개(52)씨가 재심 청구 의사를 밝히면서다. ...

이춘재 자백으로 뒤집힌 판…‘화성 8차사건’ 윤씨, 진범 맞나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 이춘재(56)가 모방범죄로 알려져 이미 범인이 검거된 8차 사건에 대해 자신의 소행이라고 자백한 가운데, 이 사건의 범인으로 검거됐던 윤아무개씨(당시 22...

'화성 연쇄살인' 이춘재, 청주 여성2명 추가살해 자백

화성 연쇄살인의 진범으로 지목된 이춘재(56)가 화성 살인 외에도 청주에서 여성 2명을 연쇄살인했다고 자백했다.10월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씨는 화성 사건의 제8차 사건을 비롯,...

[시끌시끌 SNS] ‘화성 그놈’의 자백

‘화성 연쇄살인 사건’의 유력 용의자로 지목된 이춘재(56)가 입을 열었다. 그는 본인의 DNA가 사건 현장에서 나온 것과 일치하는데도 줄곧 범행을 부인해 왔다. 그러다 추가 확보...

‘화성연쇄살인’ 용의자 이춘재 자백…“화성 외에도 다른 범죄 더 있다”

‘화성 연쇄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로 지목된 이춘재(56)씨가 자백했다. 그는 본인의 DNA가 사건 현장에서 나온 것과 일치하는데도 줄곧 범행을 부인해왔다. 그러다 추가 확보된 증...

화성 용의자, 30여 년 전 조사 받고도 수사망 벗어난 이유는

화성 연쇄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된 이춘재(56)씨가 30여 년 전 사건이 한창일 당시 경찰 조사를 받고도 수사망을 벗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전담수사팀은 ...

‘화성연쇄살인’ 유력용의자 혈액형 불일치에 경찰이 한 말

30년 넘게 미제사건으로 남았던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가 특정된 가운데, 이 용의자의 혈액형이 과거 경찰이 추정한 범인의 혈액형과 다른 것으로 나타나 혼선이 일고 있다.이...

화성 연쇄살인 용의자 이춘재, 처제 수면제 먹이고 잔혹하게 살해

화성 연쇄살인 용의자 이춘재는 잔혹한 살인마였다. 그는 결혼 후 충북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에서 살았다. 경제적 능력이 없던 이씨는 사사건건 아내와 갈등을 빚었다. 급기야 그의 아내...

‘살인의 추억’ 실체 33년 만에 드러나나

국내 대표 미제사건 중 하나인 ‘화성 연쇄살인 사건’ 용의자의 실체가 드러났다. 경찰은 현재 부산교도소에 수감 중인 이춘재(56)를 유력 용의자로 특정했다. 최초 사건이 발생한 지...

경찰 "화성 연쇄살인사건 용의자, 증거물 3건과 DNA일치"

경찰이 장기 미제사건으로 남았던 '화성 연쇄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를 마침내 특정했다.경기남부지방경찰청 반기수 화성 연쇄살인사건 수사본부장은 19일 브리핑을 통해 "지난 7월1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