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브리핑] 야생차문화축제 피너클어워드 수상

하동야생차문화축제가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에서 2개 부문을 수상했다.하동군은 지난 7월18일 전북 익산에서 열린 제13회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에서 하동야생차문화축제가 문화유산활용 부...

[대전브리핑]대전시 교육현장 갑질 행태 심각

전교조대전지부는 학교 현장의 갑질 실태를 파악하여 개선 방법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 7월1일부터 11일까지 대전광역시 교직원 전체를 대상으로 진행한 ‘갑질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

슬러지 건조시설 특혜의혹 ‘수사의뢰 카드’ 꺼내 든 익산시

전북 익산시가 사법기관에 수사의뢰라는 카드를 꺼내 들었다. 특정 시의원이 줄기차게 제기해 온 하수슬러지 건조시설의 허가과정에 대한 특혜의혹을 불식시키기 위해서다. 익산시는 하수슬러...

[전북브리핑] 전북도, 광역지자체 중 첫 ‘농민 공익수당’ 지급

내년부터 전북지역 농가에 농민 공익수당이 지급된다. 전북도는 14개 시·군과 함께 ‘농민 공익수당’을 전국 광역지자체 최초로 도입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송하진 도지사와 시·군...

‘구미형 일자리’ 주연은  LG인가, 청와대인가 

LG화학이 경북 구미시에 5000억~6000억원을 들여 전기자동차 배터리의 핵심소재인 양극재 공장을 짓기로 했다. ‘일자리 늘리기’를 국정 최우선 과제로 삼은 문재인 정부엔 분명 ...

‘집단 암 발생’ 익산 장점마을 대책위 “치열한 2라운드 시작될 것”

2001년 마을에 비료공장이 들어선 후 주민들의 집단 암 발병으로 논란이 계속됐던 전북 익산 장점마을에 대한 최초의 정부 조사 결과가 나왔다. 조사를 담당한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

“이마트 노브랜드 공습” 전북 중소상인 ‘반발’

이마트 자체 브랜드 상품(PB) 판매장인 노브랜드(No Brand)가 전북 입점을 강행하면서 지역 중소상인들과 마찰을 빚고 있다. 이마트는 5월 23일 중소상인들의 반발에도 전북지...

[르포] 공장 들어서고 주민 30명이 암, “마을이 전멸했다”

“이 집은 폐암, 그 옆집은 피부암, 또 그 옆집은 부부가 암으로 같은 날 죽었어. 저 집은 유학 다녀온 서른다섯 아들이 위암 걸려 죽고, 2년 뒤 그 아비가 폐암으로 따라갔어. ...

[전북브리핑] ‘생태동물원 변신’ 전주동물원, 원숭이사 조성 추진

전북 전주시는 올 연말까지 국비 등 약 20억여 원을 투입해 원숭이사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전주동물원 동물들이 생태서식지와 유사한 환경 속에서 생활할 수 ...

[전북브리핑] 국민연금공단 제2사옥 ‘첫 삽’

국민연금공단과 전북도는 17일 전주시 덕진구 국민연금공단 제2사옥 신축현장에서 공동으로 기공식을 개최했다.제2사옥은 연면적 2만389㎡에 지하 1층·지상 9층 규모로 건립된다. 사...

‘지방이 사라진다’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지방의 인구 감소를 넘어 지방 소멸이라는 단어가 더 이상 낯설게 들리지 않는다. 저출산·고령화 추세와 대도시 및 수도권으로의 인구 유출이 지속되면서 지방 축소는 점차 가시화되고 있...

[전북브리핑] 정읍시의회, ‘논란’ 소싸움 추경 전액삭감

전북 정읍시의회는 최근 본회의를 열고 ‘동물 학대’ 논란이 이는 ‘정읍민속소싸움대회’ 관련 추경예산을 전액 삭감했다. 2일 정읍시의회에 따르면 삭감된 예산내역은 싸움소 사육지원(사...

[포토] ‘춘래(春來)’ 남녘, 매화의 향연

남도에는 봄이 막 시작됐다. 그러나 바람 끝은 여전히 차갑다. 꽃을 시샘하는 날씨 탓이다. 하지만 봄을 시샘하는 추위도 봄의 ‘대세’를 막기에는 역부족이다. 남녘에 화신(花信)이 ...

[경남브리핑] 거제 장목항 국가어항으로 승격

거제시 장목항이 신규 국가어항으로 승격됐다. 장목항은 인천 옹진군 진두항 등과 함께 국가어항으로 지정됐으며, 오는 2월 26일자 관보에 게재될 예정이다.해양수산부는 지난해 ‘국가어...

[인천브리핑] 인천항 제1항로 북측구간 적정수심 확보 용역 착수

수심이 얕아 대형선박 출입에 지장을 받아온 인천항 ‘제1항로 북측구간(북항∼내항·팔미도)’의 적정수심을 확보하기 위한 용역이 앞으로 5개월 동안 진행된다.인천항만공사(IPA)는 인...

유기동물보호센터가 아니라 ‘도살장’을 방불케 했다

국내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반려 인구가 1000만 명을 넘어섰다. 국민 5명 중 1명 이상이 동물과 함께 살고 있는 셈이다. 사람이 반려동물과 공존하는 모습은 도심 곳곳에서도 쉽게...

정치권 유튜브 전쟁 현재 판세…보수 우세, 진보 반격

세계 최대 동영상 사이트인 ‘유튜브’가 한국 사회를 뒤흔들고 있다. 최근 우리 사회의 뜨거운 정치·사회 이슈 상당수는 유튜브에서 시작됐다. 청와대의 정부 압박설을 제기했던 신재민 ...

[전북브리핑] 송하진 전북지사 “올해를 대도약 원년으로”

민선 7기 2년차를 맞는 송하진 전북지사는 “올해는 민선7기 주요 정책들이 본격적으로 추진되는 해로 전북 대도약을 이루는 원년으로 삼겠다”고 밝혔다.송 지사는 7일 신년 기자회견을...

“의료인 사망 사고 원인인 ‘불신’ 해소 필요하다”

최근 서울의 한 대학병원에서 정신질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의해 의사가 사망하는 사고가 생겼다. 지난해에도 익산의 한 병원 응급실에서 환자가 의사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016...

축복받지 못하는 출생 ‘버려지는 아이들’

갓 태어난 신생아가 산모의 손에 죽임을 당한 후 버려지고 있다. 지난 11월 한 달 동안에만 전북 익산, 경기 성남, 제주, 경기 안산 등지에서 4명의 아기들이 시신으로 발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