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장모 사건, 檢 질질 끌다 警에 이첩 시도했다

윤석열 검찰총창의 장모 최모씨의 사문서 위조 논란이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 2013년 경기도 성남 땅을 매입하는 과정에서 은행 잔고증명서를 위조한 사실이 드러났음에도 검찰이 수사...

법원, 정경심 교수 보석 청구 기각…“증거 인멸 염려 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불구속 재판을 요청했지만 법원은 받아들이지 않았다.13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부장...

정경심, 새 재판부에 보석 호소…“전자발찌도 감수하겠다”

사모펀드 및 입시비리 등의 혐의를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아내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새로 구성된 재판부에 “전자발찌를 포함한 모든 조건을 받아들일 용의가 있다”며 보석을 허가...

진중권이 정치 참여 거리두는 이유 [시사끝짱]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젊은정당비전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루비콘강 건너는 ‘진보 독설가’ 진중권과 ‘어용 지식인’ 유시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팬덤을 갖고 있는 이 시대의 대표적인 진보 논객들이다. 여러 면에서 닮았다. 유 이사장은 78학번(경제학과), 진 전 교수는 8...

유시민-진중권, 남은 건 ‘단절의 재확인’뿐이었다

조국 전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할 무렵부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알릴레오’ 유튜브 방송도 집중적인 조명을 받았다. 그는 ‘조국 수호’를 위해 지원사격을 하는 ...

추미애가 윤석열 만난 이유…멈추지 않는 치킨게임 "갈 길 간다" [시사끝짱]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새로운보수당 젊은정당비전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최인철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靑 선거개입’ 수사팀 부장검사 사의…檢 반발 신호탄?

청와대의 울산시장 하명수사 및 선거개입 의혹을 수사했던 수사팀 부장검사가 좌천성 인사를 당한 후 사의를 표명했다. 검찰 중간간부 인사가 발표된 후 좌천성 인사에 대한 첫 번째 사의...

靑 겨눈 칼 그대론데…칼잡이 교체 된 檢

현 정권에 뼈아픈 수사를 지휘해온 검찰 간부들이 전보 조치됐다. 앞으로 검찰의 칼끝이 무뎌지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된다. 법무부는 1월8일 고검장·검사장 등 검찰 고위 간부 3...

검찰, 조국 전 장관 불구속 기소…뇌물수수 등 11개 혐의

검찰이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을 불구속 기소했다. 지난 8월27일 대대적 압수수색과 함께 수사에 착수한 지 126일 만이다. 이에 따라 조 전 장관과 일가의 비리 혐의 수사가...

조국, 공수처법 통과에 “눈물 핑 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이 12월30일 국회를 통과한 가운데,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국회의 결단에 경의를 표한다”며 “되돌릴 수 없는 검찰개혁의 제도화가 차례차례 ...

진중권, 유시민 향해 “걸릴 게 없으면 호들갑 안 떨어도 될 듯”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SNS(사회 관계망 서비스) 논전’을 벌이고 있는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12월26일 유 이사장을 재차 겨냥해 "걸릴 게 없으면 호들갑 떨지 않아도 ...

진중권 “표창장 위조 분명…진실 변하지 않아”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총장이 부도덕하다고 표창장이 진짜로 둔갑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했다. 동양대 최성해 총장·정경심 교수가 얽혀 있는 표창장 위조 의혹과 관련해서다. 진 전...

진중권, 동양대에 사직서 내고 “돈이 없지, 가오가 없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이 받은 '총장 표창장' 위조 의혹과 ‘조국 전 법무장관에 대한 맹목적 비호’ 등을 비판했던 진중권 동양대 교양학부 교수(사진)가 대학에 사직서를 제출했다....

판사vs검사 충돌…난장판 된 정경심 재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의 표창장 위조 혐의 관련 재판에서 재판부와 검찰이 서로 고성을 주고받는 등 정면으로 충돌했다. 검찰의 공소장 변경 허가 신청...

조국 5촌 조카, 처음 법정 출석한다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의 5촌 조카 조범동(36)씨가 12월16일 처음 법정에 출석한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4부(소병석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사모펀드 의혹 등으로 구속기...

법원, 정경심 ‘표창장 위조’ 공소장 변경 불허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아내 정경심 교수의 사건을 맡은 재판부가 '동양대 표창장 위조 사건'의 공소장 변경을 불허했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부(송인권 부장판사)는 12월10일 열...

“조국다운, 당신의 진짜 모습을 보여줘요”

조국 전 법무장관이 11월1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비공개 소환됐다. 검찰의 수사 개시 후 79일, 그가 장관직에서 사퇴한 지 한 달 만이다. 그리고 다시 일주일 만인 11월2...

조국, 두 번째 소환서도 ‘진술 거부’한 속내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前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1월19일(화)소종...

길어지는 ‘조국 수사’…더 예리해지는 칼날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가 정점이라 할 수 있는 조 전 장관 앞에서 잠시 속도조절에 들어간 분위기다. 조 전 장관은 지난 11월14일 1차 소환조사에 이어 일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