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로 간 진도항 석탄재 갈등…‘다시 극한 대립으로’

전남 진도군의 진도항 배후지 석탄재 매립을 반대하는 시민단체가 이동진 진도군수와 관계공무원 6명을 특가법상 배임죄와 직무유기죄 등 혐의로 고발했다. 석탄재를 진도항 배후부지에 반입...

[트로트 열풍] 지역경제도 움직이는 송가인의 ‘힘’

트로트 인기의 정점에 있는 《미스트롯》 ‘진’ 송가인의 영향력은 크다. 광고계와 지역경제까지 산업 전반을 움직이면서 '송가인 효과'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송가인은 현재 광고계의 ...

[전남브리핑] 전남도·순천시,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유치 성공

전남도와 순천시가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유치에 성공했다. 기획재정부 등 정부 심의를 통과하면 순천시는 2013년에 이어 10년만에 국제정원박람회를 열게 된다. 4일 전남도 등...

[전남브리핑]“민생경제 돕자”…광주·전남 공직사회 팔 걷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잦아들면서 공직사회를 중심으로 잔뜩 움츠러든 민생 경제를 회복시키려는 움직임이 활발해졌다. 전남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

[전남남부브리핑] 해남군-부산 동래구, ‘관광 마케팅’ 맞손

전남 해남군이 ‘2020 방문의 해’를 맞아 부산 동래구와 손잡고 관광마케팅을 펼친다. 해남군은 명현관 해남군수와 김우룡 부산 동래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관광마케팅 업무협약을 체결...

‘신종 코로나’에 지자체 축제·교류행사 ‘직격탄’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의 후폭풍이 지자체까지 흔들고 있다. 광주·전남 일부 지자체와 단체는 각종 행사나 국외연수 일정을 무기한 연기하거나 보류하고 있다. 중국 유학...

[현장에서] 지금 진도군에선…국비전용으로 수백억 물어낼 판

전남 진도군이 국가 보조금을 딴 데 썼다가 군민혈세 수백억원을 페널티로 물어낼 처지가 됐다. 낙도 주민의 식수를 실어 나를 급수선 건조를 위한 국비를 무단으로 여객선(차도선)을 건...

[전남서부브리핑] “이목 집중!” 해남 미남(味南)축제 31일 개막

전남 해남 우수농수산물과 먹거리를 한자리에서 만날 ‘제1회 해남 미남(味南)축제’가 오는 31일부터 11월 3일까지 삼산면 대흥사 일원에서 열린다. 축제 명칭인 해남 미남(味南)은...

진도군, “장관님 오시니…” 쓰레기 미리 뿌려놓고 쓰레기 줍기 행사

전남 진도군이 쓰레기를 미리 뿌려놓고 해변 정화 행사를 실시한 것으로 드러나 눈총을 받고 있다.진도군은 지난 9월20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고군면 가계해수욕장에서 '제19회 국...

전남 해남發 ‘농민수당’, 일선 지자체로 확산

전남·북 등 일선 지자체들이 농촌판 기본소득 실험의 신호탄을 쏘고 있다. 전남 해남발 ‘농민수당’이 일선 지자체로 확산되면서다. 해남군은 6월부터 모든 농가에 매년 60만원을 지급...

[전남브리핑] 영광, 국내 최대 풍력단지로 ‘부상’

전남 영광이 80MW 풍력발전소 추가 준공으로 국내 최대 풍력단지로 떠오르고 있다.전남도는 4일 영광 영광풍력 종합운영센터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김영록 도지사, 김준성 영광군수, ...

[현장에서] 시험대에 오른 김영록號 ‘7기 전남도정’

3월 26일 오전 전남 무안군청 2층 대회의실. 200여명의 무안 군민들이 김영록 전남 도지사와 ‘도민과의 대화’를 갖기 위해 몰려들었다. 김 지사는 군민과의 대화가 시작되자 60...

전남도 ‘진도군민과의 대화’서 군수측-주민 ‘설전’

전남도가 3월 14일 오후 진도군청에서 연 ‘도민과의 대화’는 군수 측과 일부 주민 사이의 ‘설전장’으로 변했다. 설전의 초점은 3선의 이동진 진도군수체제의 실정(失政)이었다. 초...

[재벌 후계자 재산]③ 제일 비싼 단독주택 ‘TOP 10’은 어디?

공시가격 20억원이 넘는 ‘초고가’ 표준단독주택이 지난해의 2배 수준으로 늘어났다. 현재 전국에 있는 초고가 단독주택은 478채다. 지난 1월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표준단독주택 공시...

‘한 폭의 수채화’ 남도(南道) 해넘이·해돋이 보러 갈까

다사다난했던 ‘무술년’(戊戌年)이 곧 저문다. 황금개 해를 보내고 다가오는 황금돼지 새해를 맞이하면서 해넘이·해맞이 행사가 전남 곳곳에서 다채롭게 펼쳐진다. 최근 몇 년간 AI에 ...

‘차도선 늪’ 빠진 진도군, ‘배 돌려막기’ 후폭풍에 진퇴양난

전남 진도군의 국가예산 임의 사용을 둘러싼 후폭풍이 거세다. 당장 ‘어떻게 논란을 잠재울 것인가’를 둘러싼 후속 대책 마련이 태풍의 핵으로 떠올랐다. 진도군은 궁리 끝에 나름대로 ...

[단독] 국가 예산 제멋대로…진도군 ‘배 돌려막기’ 논란

‘13 vs 133 신화’ 세계 해전사에 길이 남을 명량대첩으로 유명한 전남 진도군이 지금 ‘배’ 논란에 휩싸였다. 수십억원의 국고보조금을 지정된 사업 외에 임의로 사용했다는 의혹...

[전남브리핑] 지역 해수욕장 7월6일부터 잇따라 개장

전남도는 7월6일 완도 신지 명사십리, 보성 율포솔밭 해수욕장을 시작으로 도내 55개 해수욕장이 잇따라 개장한다고 밝혔다. 가장 먼저 개장하는 명사십리 해수욕장은 전남을 대표하는 ...

[전남브리핑] 여수시장 선거 ‘혼탁’…후보자 고소·고발 난무

전남 여수시장 선거가 정책 대결보다는 후보들의 고소·고발로 혼탁 양상을 보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권세도 후보는 허위 사실 유포 및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무소속 권오봉 후...

'화요일의 대학살' 민주당 전남 시장·군수 경선 이변 속출

더불어민주당 전남지역 시장·군수 후보 경선에서 이변이 속출했다. 경선에 참여한 현역단체장 8명 중 4명이 탈락하는 '화요일의 대학살'이 벌어진 것이다. 이로써 전남 22개 시·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