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라는 축구 안 하고 굴러온 복마저 차버리냐?”

10년 만의 귀환은 선수와 팬만의 바람이었을까. 리그 개막을 20일가량 앞두고 세간의 관심사로 떠올랐던 기성용의 K리그 복귀가 결국 물거품이 됐다. 기성용의 매니지먼트사인 C2글로...

[Up&Down] 토론토行 류현진 / 차세찌 음주운전

UP‘8000만 달러의 사나이’ 류현진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4년 8000만 달러(약 929억원) 조건의 계약에 합의했다. 역대 미국에 진출한 한국 투수 중 최고 금액이다....

차범근 아들 차세찌, 음주운전 사고…‘윤창호법’ 적용될 듯

차범근 전 축구감독의 아들인 차세찌(33)씨가 면허 취소 기준을 웃도는 음주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교통사고를 냈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12월24일 차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 등으...

[올해의인물-스포츠] 지금 손흥민에게 필요한 건 뭐?

2019년의 손흥민은 축구 커리어에서 새로운 고점을 찍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를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로 이끌며 유럽에서도 최고의 스타 ...

[Up&Down] 펄펄 나는 손흥민, 그리고 추락한 프로듀스X PD

UP유럽 무대 ‘차붐’ 넘어선 손흥민 손흥민이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을 세우며 ‘전설’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을 넘어섰다. 손흥민은 11월7일(현지시간)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대기록’ 손흥민, 이젠 멘털 제어하는 법 키워라

토트넘 올해의 선수상, 이적료 가치 1000억원 돌파, FIFA 베스트 11과 발롱도르 후보 진입 등 거침없던 손흥민의 축구 인생에 큰 시련이 닥쳤다. 경기 중 시도한 태클이 상대...

[Up&Down] 손흥민 / 송성문

UP‘차붐’과 어깨 나란히 한 손흥민 손흥민이 한국인 유럽 최다 골 타이 기록을 세우며 ‘전설’ 차범근 전 감독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손흥민은 10월23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

토트넘의 손흥민과 국가대표팀의 손흥민은 왜 다를까

손흥민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19~20 시즌 첫 골이 리그 다섯 경기만에 터졌다. 1호 골에 만족하지 않은 손흥민은 멀티골을 기록하며 추석 연휴를 보내던 국내 팬들에게 큰 기...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세계가 주목하는 손흥민-류현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독일 분데스리가에 불어닥친 ‘축구 한류’

독일 분데스리가는 대한민국 축구가 세계의 벽을 넘지 못하던 1970년대부터 유럽파 탄생의 전초기지였다. 1979년 차범근이 입성하며 아시아 축구에 대한 유럽의 시선을 바꿔놨다. 이...

‘월드클래스’의 품격…이강인 찔러주고, 손흥민 넣는다

지난 3월 볼리비아·콜롬비아와의 A매치 2연전에 이강인이 처음 소집됐다. 소속팀 발렌시아와 정식 성인 계약을 맺은 지 2개월 만에, 역대 7번째 최연소로 성인 축구 국가대표팀(A대...

‘막내형’이 이뤄낸 원팀의 신화…이강인 심층분석①

“코리아 넘버 텐 이즈 어나더 레벨!”외신기자들 모두 엄지를 치켜세웠다. 다른 수준이라는 얘기였다. 믹스트존에서도 코리아 넘버 텐의 말 한마디를 듣기 위해 스페인·콜롬비아·잉글랜드...

전세계 누비며 한국을 빛낸 스포츠 스타 3인

“대~한민국!” ‘짝짝짝짝짝’ 한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들었을 법한 구호가 다시 울려 퍼지고 있다.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대회에서 사...

[한강로에서] 매켄지 베이조스와 손흥민

세상에는 참 멋진 사람들이 많습니다. 사람마다 어떤 사람을 멋지다고 규정할지는 다 다를 것입니다. 누구는 겉모습을 보고 멋지다고 할 것이고 누구는 마음 씀씀이에 주목할 것입니다. ...

손흥민, 무관의 역사 끊고 ‘빅이어’를 들어라

손흥민의 축구 커리어는 화려하다. 프로 통산 200골을 향해 달려가는 그는 최근 두 시즌 동안의 활약으로 유럽 정상급 공격수로 자리매김했다. 올 시즌에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

“손흥민이 ‘올해의 선수’ 후보에도 없다고?”

2018~19 시즌은 손흥민(27·토트넘)에게 잊지 못할 시간이다. 2010년 프로 데뷔 후 최고의 퍼포먼스를 발휘하며 유럽 축구의 중심에 우뚝 섰다. 현 유럽 최고의 선수들로 평...

[손흥민 신화①] 스물일곱 손흥민이 쓰는 새로운 신화

축구선수의 전성기는 20대 후반에 열린다. 누적된 경험에서 나오는 축구 지능이 상승곡선을 그리며 여전히 폭발력을 낼 수 있는 육체적인 능력과 고점에서 만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불...

[손흥민 신화③] 차범근의 전설 넘어서기 위한 조건

축구선수의 전성기는 20대 후반에 열린다. 누적된 경험에서 나오는 축구 지능이 상승곡선을 그리며 여전히 폭발력을 낼 수 있는 육체적인 능력과 고점에서 만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불...

골 폭풍과 함께 돌아온 미스터 손샤인(SONshine)

손흥민이 프리미어리그에서 맞은 네 번째 시즌은 쉽지 않았다. 아시아 선수 최고 이적료(약 400억원)를 기록하며 레버쿠젠에서 토트넘으로 이적한 그는 첫 시즌에 발바닥 부상으로 고전...

[Up&Down] 손흥민 vs 조선일보

UP‘유럽 100호 골’ 손흥민…‘차붐’ 뒤이었다 ⓒ 연합뉴스 손흥민이 유럽 무대 통산 100호 골 금자탑을 세웠다. 손흥민은 12월6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