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프로야구, 코로나 기회로 ‘변방’에서 ‘중심’으로

KBO리그가 2020 페넌트레이스를 스타트했다. 대만 프로야구가 먼저 출발하긴 했지만, 리그의 규모나 위상을 감안했을 때 KBO리그에 대한 국제적 관심도의 차이는 상당하다. 무려 ...

[전남동부24시] ‘조선시대 건의함’ 순천시, ‘항통’ 운영

전남 순천시는 조선시대 건의함을 재현한 소리함 ‘향통(缿筒)’을 운영한다. 순천시는 시장이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직접 챙기기 위해 ‘항통’을 18일부터 8월 말까지 운영한다고 ...

야구야 반갑다!…한·미·일 중 가장 먼저 프로야구 개막

2020년의 지구촌은 코로나19의 영향에서 어디 하나 자유로운 부분을 찾기 어려울 정도다. 특히 스포츠 부문은 더욱 그렇다. 국내만 하더라도 이미 겨울 스포츠의 꽃이라 할 수 있는...

[밀양24시] 밀양시의회, 1회 추경예산 8240억원 최종 의결

경남 밀양시의회가 8240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확정했다.밀양시의회는 지난 4월27일 제218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올해 제1회 추경 규모를 8239억 5752만20...

위기극복의 통찰 꿀벌에게 다 있다 [최보기의 책보기]

현존 지구상의 인류가 이전에 겪어보지 못했던 초유의 대재앙인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에 21대 국회의원 선출을 위한 4.15 총선까지 겪었다. 대한민국 국민들의 뇌는 합리적 처리용...

도쿄마저 무너졌다 …아베, ‘코로나19 긴급사태’ 선언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코로나19 관련 ‘긴급 사태’를 선언했다. 지난 3일까지만 해도 긴급사태 선언을 망설이던 아베 총리가 도쿄 내 감염자가 급증하자 강경책을 꺼내 든 것이다. ...

코로나19 사태, 토트넘과 벤투호엔 전화위복 될 수도

전 세계를 공포에 몰아넣고 있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스포츠계도 얼어붙었다. 축구의 경우 국내 프로축구인 K리그가 개막을 잠정 연기한 상태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A매치 중...

도쿄올림픽, 가장 현실적 대안 떠오른 ‘1년 연기론’

도쿄올림픽이 ‘코로나19’ 직격탄으로 갈팡질팡하고 있다. 그동안 올림픽을 방해했던 ‘3대 적’은 전쟁, 테러 그리고 약물복용이었다. 그런데 이번에 ‘바이러스’라는 사상 초유의 강적...

100여 년을 이어온 우리 국민의 ‘고통 분담 DNA’

지금부터 103년 전인 1907년 2월21일 대구민의소는 군민대회를 열고 국채보상운동 취지서를 낭독해 운동의 서막을 알렸다. 일제의 경제적 침탈에 맞서 국민들 스스로 나라 곳간을 ...

트럼프, ‘올림픽 연기’ 제안…가시화된 美·日 입장차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도쿄올림픽 지연 가능성이 거론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년 연기’를 제안했다. 대통령의 올림픽 연기 언급은 이번이 ...

도쿄올림픽 예정대로 열릴 수 있을까…日 내부서도 “2년 연기가 최선”

오는 7월로 예정된 도쿄올림픽이 코로나19 여파로 올여름에 개최되지 못한다면, 2년 연기하는 것이 최선이라는 발언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 내에서 나왔다.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의 다카...

‘코로나19’ 유럽서 급속 확산…‘팬데믹’ 우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유럽에서 급속히 퍼지고 있다. 이탈리아의 확진자 수가 한국을 넘어선 가운데 프랑스와 독일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하는 상황이다. 최근 미국과 중동의 확산세와 더불어...

전쟁으로 멈췄던 올림픽, 바이러스에도 멈출까

2003년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2009년 신종 인플루엔자, 2015년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때 국내 스포츠는 별다른 피해를 보지 않았다. 그러나...

아직도 ‘힘의 미국 야구, 기술의 일본 야구’를 믿는가

지난해 하위권 성적이라는 홍역을 심하게 앓았던 기아 타이거즈는 KBO 리그 역사상 3번째 미국 출신 감독인 매트 윌리엄스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했다. 최초 미국인 감독은 아직 국내 ...

“하라는 축구 안 하고 굴러온 복마저 차버리냐?”

10년 만의 귀환은 선수와 팬만의 바람이었을까. 리그 개막을 20일가량 앞두고 세간의 관심사로 떠올랐던 기성용의 K리그 복귀가 결국 물거품이 됐다. 기성용의 매니지먼트사인 C2글로...

코로나19에 놀란 유럽인들 “아시안 저리 가”…피해 속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의 여파로 전 세계적으로 반중 감정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유럽에서도 심심찮게 반중 정서가 아시아인에 대한 차별로 이어지고 있다. 영국은 지난...

AI 시대, 예술적 상상력을 키워라

“예술은 가을비 내리는 거리를 내려다보는 통창의 카페 안에 있지 않다. 예술은 겨울 바다와 멀찍이 떨어져 그저 감상에 젖는 안락한 실내에 있지 않다. 세상에서 도피해 현실을 비현실...

[전남동부브리핑]순천시,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유치 ‘잰걸음’

전남 순천시가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유치 작업에 본격적으로 나섰다.11일 순천시에 따르면, 박람회 국제승인 기구인 국제원예생산자협회(AIPH·The International...

[한강로에서] 톨레랑스의 힘

‘톨레랑스’. 프랑스 사회를 말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가 이것이다. 우리말로는 ‘관용의 정신’으로 해석될 수 있다. 지금은 점차 퇴색해 가는 느낌이 있지만 이 톨레랑스에 대...

“이태석 신부님은 언제나 ‘좋은 친구’로 가슴에 남아 있다”

“의사가 되겠다는 신부님과의 약속을 지켰습니다. 하늘에서 보고 계시죠?” 다큐멘터리 《울지마 톤즈》로 전 국민의 심금을 울린 고(故) 이태석 신부와 남수단의 인연이 이 신부 선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