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own] 펄펄 나는 손흥민, 그리고 추락한 프로듀스X PD

UP유럽 무대 ‘차붐’ 넘어선 손흥민 손흥민이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을 세우며 ‘전설’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을 넘어섰다. 손흥민은 11월7일(현지시간)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차세대리더-스포츠] 박지성…무르익는 축구 행정가의 꿈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에서 성공적인 선수생활을 마무리한 후 박지성은 축구 행정가라는 개인 목표를 뚜렷이 했다. 오랜 선수생활 동안 한국 축구대표...

[차세대리더-스포츠] 이강인…한국 축구를 한 차원 더 높인 세계의 ‘MVP’

2019 FIFA U-20 월드컵은 한국 축구에 새로운 에이스가 등장했음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이 대회에 출전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이강인(발렌시아)은 한국 축구 역사상 처...

생중계 막힌 평양 남북축구…北 “경기영상 주겠다”

당초 생중계 길이 막혔던 남북 남자대표팀 축구경기를 녹화중계로 볼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 북한 측이 경기 영상을 남한 측에 제공하겠다고 밝히면서다. 통일부 관계자는 10월15일...

중국 축구, 귀화 프로젝트로 월드컵 숙원 풀까

중국의 축구 열기는 상상을 초월한다. 평균 관중 2만 명을 가뿐하게 넘어서며 세계 4위를 기록하고 있다. 슈퍼스타 영입 경쟁이 극에 달했던 2017년 겨울 이적시장에서는 유럽 주요...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세계가 주목하는 손흥민-류현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북한 축구, 베일을 벗는다

7월1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AFC(아시아축구연맹) 본부에서 열린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 추첨식. 호주의 축구 영웅 팀 케이...

[한강로에서] ‘졌잘싸’의 박수

말을 하는 행위에는 두 가지가 있다. 하나는 말을 말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마음을 말하는 것이다, 말을 말할 때 주로 전달되는 것은 그 사람의 기억이나 지식이고, 마음을 말할 ...

[포토] U-20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환영식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을 거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선수들과 코칭스텝들이 17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 참석하고 있다. 광장을 찾은 ...

[한강로에서] 새 역사 쓴 U-20 축구대표팀

자고 나면 새로운 역사가 만들어집니다. 불가능할 것만 같던 일들이 현실로 등장합니다. 이러한 역동성과 도전에 힘입어 우리는 숱한 역경 속에서도 조금씩 앞으로 전진해 왔습니다. 대한...

전세계 누비며 한국을 빛낸 스포츠 스타 3인

“대~한민국!” ‘짝짝짝짝짝’ 한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들었을 법한 구호가 다시 울려 퍼지고 있다.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대회에서 사...

韓, U-20 월드컵 8강 진출…‘83년 신화’ 재현하나

20세 이하(U-20) 한국 축구대표팀이 6월5일 16강 상대인 일본을 꺾고 ‘2019 FIFA U-20 월드컵’ 8강에 진출했다.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6월5일 새벽(한국...

‘아시안컵 유치 포기’ 잡음 끊이지 않는 이유

지난 5월15일 대한축구협회는 2023년 AFC(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유치 신청을 철회했다고 발표했다. 아시안컵 유치는 정몽규 현 대한축구협회장이 줄기차게 추진해 온 아시아 최...

결국 벤치만 지킨 이강인…벤투의 소신인가? 아집인가?

“이강인이 데뷔전을 치르지 못하고 2만km를 다시 날아온다.” 스페인의 유력 일간지 ‘마르카’가 발렌시아의 특급 유망주 이강인의 첫 A매치 소집이 끝난 뒤 쓴 기사 내용이다. 이강...

맨유의 PSG 격파, 한국팬들 유독 열광하는 이유

'한물간 팀'에서 벗어나 예전 명성을 찾아가고 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드디어 완벽한 부활을 증명하는 경기를 3월7일 선보였다. 맨유는 이날 프랑스 파리의 파르크 데 프랭...

고정운 “짧은 시간 동안 강렬한 경험 했다”

한국 스포츠에서 ‘적토마’로 불린 이는 두 명이다. LG 트윈스의 이병규와 축구 국가대표로 활약했던 고정운(53)이다. 특히 고정운은 저돌적으로 뛰어가는 모습이 진짜 적토마를 연상...

벤투호, 슈팅 효율성 높이고 전술 유연성 살려라

벤투호에 비상이 걸렸다. 1월25일 밤.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위치한 자예드 스포츠시티에서는 희비가 엇갈렸다. 승리에 기뻐하며 눈물까지 흘리는 카타르 선수들 뒤로 한국 ...

[Up&Down] 한국 축구 vs 케어 박소연 대표

Up아시안컵, 중국 ‘공한증’ 불러낸 한국 축구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중국을 완파하고 3연승을 기록,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1월16일 아랍에...

“감스트가 누구지?”에서 “‘축통령’ 감스트 모르면 간첩”으로

그의 옆에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서 있었다. 방청석을 가득 메운 여성 팬들이 공개홀이 떠나갈 듯이 소리를 질러댔다. 조심스레 수상 소감을 전하는데 트로피를 들고 있는 손이 벌벌 떨렸...

[올해의 인물⑨] 베트남 ‘국민 영웅’ 박항서 감독

그야말로 ‘박항서 신드롬’이다. 2018년 한 해 박항서 감독은 스포츠계는 물론 사회·경제·문화계 전반에 열풍을 불러일으켰다. 베트남에서 국민적 영웅으로 확고히 자리 잡은 그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