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 앉아 일하는 사람 사망 위험 높다

‘하루 30분씩, 일주일 5일 운동’은 건강 유지뿐만 아니라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을 예방하는 데 큰 역할을 한다. 이는 의학적으로도 증명됐다. ‘30분 운동’으로 예방 가능한 대표...

건강한 삶 위해 일상에서 해야 할 행동 10가지

몸이 좋지 않아 병원에 가면 금연이나 절주 등 ‘하지 말라’는 충고를 듣곤 한다. 그런데 우리가 일상에서 무심코 하는 행동 가운데 조금만 신경 쓰면 건강 유지에 큰 도움이 될 만한...

[르포] 공장 들어서고 주민 30명이 암, “마을이 전멸했다”

“이 집은 폐암, 그 옆집은 피부암, 또 그 옆집은 부부가 암으로 같은 날 죽었어. 저 집은 유학 다녀온 서른다섯 아들이 위암 걸려 죽고, 2년 뒤 그 아비가 폐암으로 따라갔어. ...

국민들은 왜 아직도 ‘라돈 공포’에 시달리나

생활용품에서, 공동주택에서 라돈에 대한 공포가 끊이지 않는다. 무엇이 진실인지 혼란스러운 국민들은 방사능 피폭 두려움에 떨고 있다. 세계에서 유례가 없는 가습기 살균제 참사를 겪었...

[노진섭의 the건강] 쉽게 풀어본 ‘노벨의학상 연구’

2018년 노벨생리의학상은 두 명의 연구자에게 수상의 영예가 돌아갔습니다. 제임스 앨리슨 미국 텍사스대 MD앤더슨 암센터 교수(70)와 타스쿠 혼조 일본 교토대 명예교수(76)가 ...

“라돈 권고치, 담배 8개비 피우는 것과 같은 수준”

‘침묵의 살인자’ 라돈(Radon) 가스가 400곳이 넘는 초·중·고등학교에서 기준치(148㏃/㎥) 이상 검출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예상된다. 유해물질인 라돈은 흡연 다음으로 폐...

“썬크림 과용하면 피부염 유발할 수 있다”

선크림의 겉면을 보면 ‘PA’라고 적혀있는 것을 볼 수 있다. 피부노화를 일으키는 자외선인 UVA의 차단 정도를 나타내는 지수다. PA 옆의 플러스(+) 개수가 많을수록 차단효과가...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치료가 가장 쉬운 암 7가지

암은 무서운 질환이지만 점차 고혈압이나 당뇨병처럼 ‘관리하는 병’이라는 인식으로 바뀌는 추세입니다. 물론 췌장암 등 일부 암은 여전히 발견하기도, 치료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땀 없고 체온 40도까지 오르면 위험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대표적 질병은 일사병과 열사병이다. 일사병은 뜨거운 햇볕에 오래 노출돼 체온 조절에 문제가 생긴 상태다. 땀이 많아지고, 피부가 창백하고 어지럽고 토한다. 그...

담배 피우고, 술 먹고, 뚱뚱하고… “곧 출석 부르겠군”

40년 전 같은 초등학교를 나온 김 아무개씨와 이 아무개씨는 최근 연말 동창회에서 만나 회포를 풀었다. 대화를 나누는 동안 뚱뚱한 체격인 김씨는 담배를 피우며 술을 마셨고, 자신의...

가을 남자는 머리가 춥다

머리카락이 속절없이 빠져 고민하는 사람이 많다. 탈모는 특히 가을에 심해진다. 세계적으로 효과가 인정된 탈모 치료제는 두 가지뿐이다. 시중에 떠도는 탈모 관련 제품 선택에 주의할 ...

유전체 검진 전에 이것만은 꼭 체크하라

50세의 한 남성이 있다. 그는 몇 년 전 유전체(지놈) 검사를 했고, 3년 이내에 폐암으로 사망할 것이라는 분석 결과를 받았다. 수십 년 동안 힘들게 중소기업을 운영했고, 이제 ...

‘신사의 품격’은 선크림이 만든다

수영·서핑 등 여름 스포츠를 즐기는 직장인 류지형씨(37·가명·미혼)는 이제 더는 여름이 반갑지 않다. 구릿빛 피부를 만들겠다는 생각에 수영이나 서핑을 할 때도 자외선 차단을 소홀...

얼굴에 난 점 빼면 인생 단점도 빠질까

이병철 전 삼성그룹 회장이 관상을 보고 신입 직원을 뽑았다는 일화는 유명하다. 그만큼 인상은 사회생활에 중요한 조건으로 통한다. 연말연시, 신학기, 취업, 승진 등을 앞두고 인상을...

“전통 치료법의 연구를 허하라”

치료 효과는 있지만 의학적으로 검증하지 못한 치료법으로 환자를 치료하는 의사들이 있다. 박치완 PCW한의원 원장도 그런 사람 가운데 한 명이다. 그는 최초로 ‘산삼 약침’이라는 주...

‘카페인 중독’ , 그 위험한 유혹

현대인은 카페인 권하는 사회에 살고 있다. 경쟁에서 뒤쳐지지 않으려면 각성 효과의 힘이 필요하므로 카페인에 의존하는 사람이 적지 않다. 카페인이 주변에 흔하다. 커피부터 스타킹까지...

희소식 준비하는‘스마트 항암제’

한국인의 사망 원인 1위 질환은 암이다. 암 환자는 항암제 치료를 받는다. 수술 후 몸속 어딘가에 남아 있는 암세포를 없애기 위함이다. 수술이 여의치 않을 경우에도 항암제는 유일한...

자외선 ‘공습’에서 피부를 구하라

6월은 피부에 잔인한 계절이다. 1년 가운데 햇볕이 가장 강해서 피부 노화가 심해진다. 태양광선 중 자외선은 피부 노화뿐 아니라 화상과 피부암도 일으킨다. 어떤 식으로든 자외선을 ...

“암세포만 공격하는 물질 개발하겠다”

지난 4월23일은 한국 항암제 개발에 이정표가 세워진 날이다. 국가나 소속 기관에 관계없이 능력 있는 과학자라면 참여할 수 있는 항암연구센터가 문을 열었다. 한국생명과학연구원 산하...

간암 진단, 무엇을 어떻게 받아야 하나

일반인은 간암에 대해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다. 무리하게 갖가지 검사를 받느라 시간과 비용을 허비할 필요도 없다. 정기적으로 건강을 점검하면서 의사의 권고에 따르는 것이 바람직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