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계 반발’ 암초 만난 광주형일자리 사업 ‘흔들’

국내 최초로 지자체와 노사가 손잡고 출범한 상생형 일자리 모델인 ‘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지역 노동계의 반발로 암초에 부딪혔다. 광주글로벌모터스(GGM)는 광주형일자리 사업 1호다...

석유화학·자동차, 코로나19 직격탄 맞아 “울산공단 비상”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하면서 울산공단에 비상이 걸렸다. 석유화학과 자동차가 직격탄을 맞고 있다. 잇따른 가동 중단은 경영악화로 이어지고 있다. 앞을 예측할 수 없다는데 문제의 ...

[단독] 인천 선출직 공직자 61명 중 8명만 한국GM 차 탄다

인천지역 국회의원과 지방자치단체장, 광역의원 등 선출직 공직자 61명 중 겨우 8명이 한국GM의 자동차를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인천지역 정치권이 한국GM의 경영 위기 때마...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190억 규모 자사주 매입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코로나19 사태로 주력 계열사 주가가 폭락하는 가운데 자신이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현대자동차와 현대모비스 주식 190억원 어치를 매입했다. 이에 ...

낮은 주가가 오히려 최고의 호재 [코로나 극복 투자법]

[편집자 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세계경제를 패닉으로 몰아넣고 있다. 또다시 공포가 세상을 지배하는 시대가 온 것이다. 흔히 경제는 사람 몸에 비유된다. 기초...

'코로나 셧다운'…현대·기아차 유럽 공장도 멈췄다

유럽과 미국에 진출한 현대·기아차 공장이 결국 생산을 중단하게 됐다.현대·기아차는 19일 현대차 체코 노쇼비체 공장과 기아차 슬로바키아 질리나 공장을 23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2...

법무부는 쏘나타, 검찰은 제네시스…거꾸로 가는 공용차

“공직자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여 달라.”지난해 3월 이낙연 당시 국무총리는 미세먼지 대책을 이야기하며 이와 같이 주문했다. 그러면서 ‘공용차량 운행 제한 ...

“경제 괜찮다더니…” 지난해 거시 지표들에 ‘빨간불’

문재인 정부의 경제 정책 등을 비판할 때마다 나오는 말이 있었다. “성장률 등 거시 경제 지표들은 괜찮다”는 반박이었다. 그러나 지난해 지표만 보면, 그 해명조차 틀린 것으로 보인...

코로나 확산에 10대 그룹 총수 지분 가치 14조5000억원 증발

주식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의 직격탄를 맞고 있는 가운데 국내 10대 그룹 총수들의 보유 지분 가치가 14조5000억원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특...

쏠림 현상 강해진 증시…분산투자 정말 효과적일까

2만5000원. 삼성전자의 2013년 주가다. 지금은 대략 6만원 정도다. 7년 사이에 약 140% 오른 셈이다. 당시 코스피 지수는 1970. 2020년 지금은 2150으로 9%...

‘전기차 시대’ 대전환기에 던져진 묵직한 질문들

최근 미국 주식시장에서 가장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종목은 전기자동차 업체인 테슬라다. 1년 사이에 최저 178달러를 기록했던 주가는 한때 967달러까지 치솟으면서 500% 이상 ...

‘코로나19 쇼크’에 쑥대밭 된 재계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한국 경제를 강타하고 있다.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최근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사업장 폐쇄가 잇따르고 있기 때문이다...

코로나19가 던진 질문…‘중국 의존도 이대로 괜찮나’

중국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세계를 강타하고 있다. 주요 발병지 전면 폐쇄와 같은 중국 당국의 뒤늦은 총력 대응에도 불구하고 확진자 증가 추세는 아직 ...

[전북브리핑] ‘신종코로나 여파’ 현대차 전주공장 휴업 돌입

세계 최대 규모의 상용차 생산시설인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의 트럭 생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6일부터 중단됐다. 전북도에 따르면 트럭과 중형버스 솔라티 생산라인이 이날부...

총수들은 대부분 전과자? 규제 자초하는 오너 리스크

한진그룹 회장 일가의 경영권 분쟁이 관심사다. 3월에 열릴 한진칼 주주총회에서 조원태 회장의 이사 재선임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기 때문이다. 남매들의 지분이 엇비슷하고, 어머니인 이...

민주당 ‘한발 앞선’ 인재영입…7번째는 ‘실물경제 전문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4·15 총선을 겨냥한 7번째 영입 인재를 발표했다. '카카오뱅크 1000만 가입자' 신화를 이끈 경제 전문가다. 민주당은 1월12일 총선 7번째 영입 인재로...

이건희 삼성 회장 주식 평가액, 9년새 2배 늘었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주식 평가액이 9년새 2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1월9일 기업분석 전문업체 한국CXO연구소가 이건희 삼성 회장과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최태원...

노동계 보이콧, 광주형 일자리 ‘반쪽 기공식’

지방자치단체 주도의 노사상생 모델인 광주형 일자리 개념으로 운영되는 ㈜광주글로벌모터스가 26일 착공했다. 하지만 기공식에 노동계가 불참함으로써 반쪽자리 행사로 치러졌다. 이 때문에...

큰 별들 떠난 재계 앞길은 ‘비포장도로’

대한민국 산업 부흥을 이끌었던 재계 거목들이 올 한 해 한꺼번에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과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이 세상을 ...

타다 규제는  ‘디지털 문명’에 대한 정면 도전이다

2019년 중국의 솽스이데이(광군제) 매출은 45조원으로 전년 대비 또 26% 증가했다. 5억 명이 무려 29억 건의 쇼핑을 했다. 이 문명은 미국으로 건너가 사이버먼데이라는 새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