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LIVE] 진정 국면 접어든 홍콩시위 “선거 반드시 열려야”

11월18일 절정을 이뤘던 홍콩 시위가 진정국면에 접어들었다. 18일의 경우, 홍콩 도심 곳곳에서 화염병과 벽돌, 최루탄과 고무탄이 난무하는 격렬한 시위가 벌어졌지만, 19일에는 ...

[포토] 격렬해지는 홍콩시위...현장은 '아비규환'

18일 밤 홍콩 야우마테 인근에서 열린 시위는 19일 새벽까지 이어졌다. 이날 오전 경찰의 홍콩 이공대 진압이 단행되면서 시위대의 분노가 극에 달한 것으로 보인다. 시위대는 현장에...

시진핑, 국제무대서 홍콩시위 첫 비판…“무력진압 지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홍콩 사태를 ‘폭력 시위’로 규정하며 경찰의 무력 진압을 지지했다. 해외 국제무대에서 나온 발언이라 그 무게가 남다르다는 시각이 있다. 중국 신화통...

홍콩 행정장관, 송환법 공식 철회…홍콩시위 새 국면 맞나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이 대규모 시위의 도화선이 된 범죄인 인도법(송환법)의 완전 철회를 9월4일 공식화했다. 이로써 지난 3개월간 이어진 홍콩시위가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됐다.캐리...

홍콩시위, 갈수록 격화…총파업에 도심 마비

경찰과 시위대의 무력 충돌로 아수라장이 된 홍콩이 또다시 진통을 겪고 있다. 9월2일 대규모 총파업과 동맹휴학이 시작되면서다.이날 홍콩 의료‧항공 등 21개 부문 노동자들은 이틀간...

홍콩 갑부의 “폭력시위 반대” 광고에 숨겨진 ‘반전 암호’

‘폭력(暴力)’이란 두 글자 위에 찍힌 빨간색 금지 마크. 홍콩 최고 부자 리카싱(李嘉誠·91)이 8월16일 현지 신문에 실은 광고다. 홍콩 사태에 관한 이 광고는 누가 봐도 폭력...

무력시위로 번진 홍콩시위…사상 초유 입법회 점거

홍콩 주권 반환 22주년 당일,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완전 철폐 등을 요구하는 대규모 거리 시위가 진행됐다. 이 과정에서 일부 강경 시위대대가 홍콩 입법회 건물을 무력 점거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