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3조원 규모 추경…코로나19 극복 위해 ‘역대 최대’ 편성

정부가 35조3000억원 규모 3차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 글로벌 금융위기 때를 넘어선 역대 최대 규모의 추경이다. 정부는 3일 임시국무회의를 열어 이런 내용을 담은 '경제위기...

[시론] 그 많던 원유는 다 어디로 갔을까

코로나19가 아직도 전 세계를 괴롭히고 있다. 하지만 금융시장은 코로나19 이전 가격의 회복을 시도하고 있거나 이미 넘어섰다. 경제와 자산 가격의 괴리 현상이 극명하게 나타나고 있...

[2020 자살 리포트] 위기의 10대 “어른한테 털어놓으면 나아져요?”

‘우리 자연사하자. 우리 자연사하자. 혼자 먼저 가지 마.’2018년 듀오 ‘미미시스터즈’가 발표한 노래 《우리, 자연사하자》. 곡은 계속 ‘죽음’을 말한다. 다만 ‘자연스러운 죽...

‘경제성장 멈춘다’…KDI, 올해 성장률 전망치 2.3%→0.2%

국책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KDI)이 올해 한국 경제 성장률 전망을 기존 2.3%에서 0.2%로 대폭 하향 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올 한해 경...

박원순 “이제 대한민국이 세계 표준국가란 자부심 가져야”

IMF(국제통화기금)는 ‘코로나19’ 이후의 세상에 대해 “향후 소득 불평등 추세가 더욱더 가팔라질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았다. 과거 사스·신종플루·메르스 사태 때도 바이러스 대유...

‘트리플 악재’에 크게 흔들리는 부동산시장

부동산시장의 분위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블랙스완’을 만나 급변하고 있다. 블랙스완이란 ‘도저히 일어날 것 같지 않은 일이 발생하는 것’을 뜻한다. 미국...

김어준부터 민경욱까지…누가 왜 부정선거를 말하는가 

4·15 총선이 끝나기 무섭게 ‘부정선거’ 의혹이 횡행하고 있다. 부정선거 의혹은 “사전투표 결과가 조작됐다” “전자개표기를 해킹해 조작이 가능하다” 등으로 집약된다. 부정선거 의...

터널에 갇힌 울산 경제…‘트리플’ 악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가 최대의 공업도시 울산을 강타하고 있다. 울산지역 기업인들은 한결같이 지금의 경제상황이 IMF 때보다 더 어렵다고 하소연한다. 이 같은...

[재테크_금융] 숲이 아니라 나무 보는 ‘슬기로운 주식투자’

이제 ‘시장이 정상이 된다’는 믿음이 주가를 움직이지 못하는 상태가 됐다. 주가가 올라 이미 비정상적인 상태에서 벗어났기 때문이다. 최근에 코스피지수가 1900선에서 밀고 당길 뿐...

한솔그룹, 셋째 아들 조동길 회장이 그룹 지휘봉 맡은 이유

당초 한솔그룹은 고(故) 이인희 한솔그룹 고문과 고(故) 조운해 강북삼성병원 이사장 슬하의 세 아들이 함께 경영했다. 장남 조동혁 한솔그룹 명예회장과 차남 조동만 전 한솔그룹 부회...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행(行)의 역설

영화 《파수꾼》처럼 밀도 높은 에너지의 데뷔작을 만든 감독은 어떤 차기작을 내놓을까. 그 궁금증이 풀리기까지 걸린 시간은 무려 9년. 과정은 여러모로 험난했고, 이례적이었다. 코로...

[데이터뉴스] 30대 신입사원 고착화…IMF보다 6세 많아져

대졸 신입사원 입사 평균 나이가 1998년 외환위기 당시보다 6세가량 높아진 31세로 나타났다.취업포털 업체 인크루트가 상장사 571곳의 채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 대학 졸업 후 ...

불확실성 시대, 슬기로운 귀금속 투자의 ABC [최준영의 경제 바로읽기]

세상을 휩쓸고 있는 코로나19는 많은 인명뿐만 아니라 세계경제도 뒤흔들고 있다. 중국의 봉쇄 조치로 타격을 입은 글로벌 공급망은 일시적인 충격으로 간주됐지만 시간이 갈수록 세계경제...

이종우 “코로나 위기, IMF 때보다 못해”

전세계에 창궐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세계경제를 패닉으로 몰아넣었다. 이번 위기는 과거 위기와 달리 실물경제가 먼저 무너졌다는 점에서 질적으로 다른 위기로 통한다. 이 위기를 극복...

‘보수의 몰락’이 아닌 ‘수구(守舊)의 몰락’

21대 총선 이후 ‘보수의 위기’를 말하는 목소리가 부쩍 커졌다. 미래통합당(미래한국당 포함)이 개헌 저지선을 겨우 넘긴 103석을 확보한 반면, 더불어민주당(더불어시민당 포함)은...

[양산24시] “포스트 코로나, 멈춰서는 ‘양산 굴뚝산업'”

코로나19 여파로 양산지역 기업들이 비상에 걸렸다. 가동을 중단하는 업체가 늘면서 굴뚝산업이 휘청이고 있다. 포스트 코로나의 우려할 상황이 현실로 나타나고 있다.양산의 대표 기업인...

국내 증시 V자 반등에도 위기론은 ‘활활’

지난 3월 중순까지만 해도 국내 증시는 패닉 그 자체였다. 3월2일 2000선을 지켰던 코스피지수는 3월19일 장중 1439.43포인트까지 급락했다. 13거래일 만에 30% 가까이...

로이터 “한국 경제성장률, 2008년 이후 최저치 전망”

코로나19 여파로 1분기 경제 성장률이 2008년 세계금융위기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할 전망이다.로이터통신이 21일 경제 전문가 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 따르면 한국의 1...

文 “최악의 경기 침체...핵심은 일자리를 지켜내는 것”

4.19혁명 60주년 기념식이 국가보훈처 주최로 국립 4.19민주묘지에서 거행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기념식에 참석해 “4.19혁명은 부마민주항쟁, 6월 민주항쟁, 2016년 촛불혁...

‘참여정부 비서관’ 정태인 “전염병·경제위기 동시에 막는 방법은 고용대책”

“코로나19발(發) 두 번째 위기는 실업대란에서 올 가능성이 높다. 지금 고용대책에 과감히 재정을 쓰는 게 더 큰 위기를 막는 길이다.”정태인 전 청와대 국민경제비서관은 4월8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