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뿔난 자영업자들에 “어려운 시기 요금개편 사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면을 고려하지 않고 요금을 인상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배달의민족이 결국 사과했다. 배달의민족은 6일 새 요금제에 따른...

김부겸, 대권도전 선언…“총선 넘어 대통령으로서 개혁의 길 가겠다”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대구 수성구갑 국회의원 후보가 2일 4·15 총선 출정식에서 대권 도전을 선언했다. 5선 고지에 도전하는 김 후보는 이날 오전 수성구 범어네거리에서 총선 출정식...

코로나 19 여파에 달걀 20.3%, 돼지고기 9.9% 비싸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식재료 소비가 증가해 3월 가공식품과 축산물 가격이 올랐다. 이달 전체 소비자물가는 3개월 연속 1%대 상승을 나타냈다. 통계청이 2...

반려견과 실내에서 놀아주는 방법 [따듯한 동물사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이 많다. 덩달아 반려견을 산책시키는 횟수도 줄고 있다. 줄어든 실외활동으로 인한 반려견의 스트레스를 줄이려면...

비례투표 여론조사…미래한국 25.1% 더불어시민 20.8% 열린민주 14.3%

4·15 총선 비례대표 정당투표에서 미래통합당의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에 투표하겠다는 응답이 더불어민주당이 참여한 더불어시민당 지지율보다 높은 조사 결과가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미래통합당, 결국 ‘文대통령 교도소 무상급식’ 발언 공식 사과

미래통합당이 당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나온 '문재인 대통령 교도소 무상급식' 발언에 대해 결국 공식으로 사과했다. 박형준 미래통합당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은 1일 선거대책회의에서 "공식...

코로나19 확진자 어제 101명 늘어…수도권 1000명 넘어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1명 더 늘어 총 9887명으로 집계됐다. 수도권의 확진자 수는 1000명을 넘어섰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일 0시 기준 ...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고액재산가라면 못 받을 듯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서 고액 재산가는 제외될 전망이다. 1일 관계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인 소득 하위 70%를 ...

손학규 “비례 2번 ‘노욕’으로 비친 점 변명의 여지 없어”

손학규 민생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31일 "지난달 24일 바른미래당 대표를 내려놓고 평당원으로서 백의종군하겠다느는 말씀을 드린 바 있었는데, 비례 2번으로 내정돼 노욕으로 비친 점...

기업 체감경기 금융위기 수준으로 악화…코로나19 쓰나미 언제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에 기업 체감경기가 세계 금융위기 직후 수준으로 떨어졌다. 한국은행이 31일 발표한 3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 자료에 따르면 이달 전...

정세균 총리 “등교 연기…4월9일부터 순차 온라인 개학”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정부가 결국 개학 연기·온라인 개학 카드를 빼들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31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개학 일정과 관련해 "혼란을 줄...

온라인 개학 놓고 ‘들썩’…경기교육감 “휴업 2주 연장해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가운데 각급 학교 개학일로 예정된 4월6일을 코앞에 두고 전국이 들썩이고 있다. 교육 당국의 고민이 커지는 모습이다. ...

코로나19 해외유입 심화…정 총리 “입국자 격리, 조금의 빈틈도 안 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의 복병으로 떠오른 해외 유입 증가 폭이 커지고 있다. 정부는 4월1일부터 모든 해외 입국자에게 2주간 자가격리를 의무화하기로 하고, 특...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 70만 명 넘었다…한국은 10위 밖으로

전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70만 명을 넘어섰다. 가파른 확산세 속 이틀 만에 10만명 급증했다. 29일(현지 시각) 실시간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명동 대표 자산가 2명이 말하는 코로나19 사태 생존법

“겨우 희망이 보이려던 찰나에 역대 최악의 위기를 맞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 주요 상권에선 매일같이 곡소리가 나고 있다. 그중에서도 우려의 시...

“자영업자들 상황 상상 이상으로 심각”

보통 한국에서 ‘부자’ 하면 강남을 떠올리기 쉽지만 현실에 와닿는, 금수저와는 거리가 먼 자수성가형 부자는 명동에 많다. 명동 자산가 대다수는 1980년대 명동에서 자영업을 시작해...

대한항공, 조양호 밀어냈던 ‘3분의2 룰’ 바꿨다…힘 실린 조원태

대한항공이 지난해 고(故) 조양호 회장을 사내이사 자리에서 밀어낸 '3분의2 룰' 정관을 바꿨다. 이에 따라 내년 3월 임기가 만료되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대한항공 사내이사 연...

박원순 “신천지, 반사회적 단체 분명” 검찰수사 촉구

박원순 서울시장은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 국내 확산의 원흉으로 지목된 종교단체 신천지에 대해 "신천지는 반사회적 단체인 것이 분명하다"면서 "검찰...

‘입국 금지’ 요구에 선 그은 정부 “해외유입 환자 90%가 국민”

정부는 코로나19의 해외 유입 공포가 커지면서 '입국금지 조치' 요구가 커지자 '극단적'이라며 선을 그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

최태원 SK 회장, 코로나19 경영위기에 “잘 버텨보자는 식 태도 버려야”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영 위기와 관련해 “어려움이 가중되는 것을 보면서 그동안 SK가 짜놓은 안전망이 더는 유효하지 않다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