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트럼프는 김정은보다 더 계산적이다”

[김정은 vs 트럼프 (3) 筆] ‘닮은 듯 다른’ 필적

유지만 기자 ㅣ redpill@sisajournal.com | 승인 2018.05.18(Fri) 14:55:51 | 1492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오는 6월12일로 예정된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양국이 기선 제압을 노린 신경전을 펼치고 있다. 북한은 5월16일 미국 정부가 일방적 핵 포기만을 강요한다며 정상회담을 재고할 수 있다고 으름장을 놨다. 이에 대해 미국 행정부는 일단 “지켜보겠다”며 신중 모드를 고수하는 가운데, 존 볼턴 국가안보보좌관 등 ‘대북 강경파’ 진영에서는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CVID)’를 강조하며 북한을 계속 압박하고 있다. 물론 이런 식의 공방으로 인해 북·미 정상회담이 결렬될 가능성은 커 보이지 않는다. 다만 20여 일 정도 남은 기간 북·미 양국의 힘겨루기는 계속될 전망이다. 중요한 것은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느냐다. 시사저널은 ‘인상’ ‘색깔’ ‘필적’ 등을 키워드로 세기의 회담을 갖게 될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의 속내를 들여다봤다. 

※ '세계를 움직일 김정은과 트럼프의 기싸움 [김정은 vs 트럼프 (1) 相] ‘현실’ 김정은 - ‘비전’ 트럼프'와 '[김정은  vs 트럼프 (2) 色] ‘붉은 곰’ 김정은 vs  ‘붉은 매’ 트럼프' 기사에 이어지는 글입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은 필적에서도 본인만의 스타일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일정 부분 비슷한 스타일의 필체를 지니고 있지만 자신만의 개성을 여실히 보이기도 했다. 필적으로 봤을 때 김 위원장은 직관적이면서 우두머리 성향이 강했고, 트럼프 대통령은 이익을 추구하면서도 치밀하게 계산된 행동을 하는 성향을 보였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부장 등을 지낸 필적 분석가 구본진 변호사는 김 위원장의 필체에 대해 “용지 양식을 무시하고 오른쪽으로 가파르게 올라가는 글씨”라고 분석했다. 북한은 선대 김일성 주석부터 김정일 국방위원장, 김정은 위원장의 필체를 ‘백두산필체’로 불러왔다. 김 위원장의 필체는 아버지 김정일 위원장의 것을 학습한 것으로 여겨진다.

 

%28%uC67C%uCABD%29%20%uB3C4%uB110%uB4DC%20%uD2B8%uB7FC%uD504%20%uBBF8%uAD6D%20%uB300%uD1B5%uB839%uC774%202017%uB144%2011%uC6D48%uC77C%20%uBC29%uD55C%20%uC774%uD2C0%uC9F8%uC5D0%20%uAD6D%uD68C%uC5F0%uC124%uC744%20%uC55E%uB450%uACE0%20%uB0A8%uAE34%20%uBC29%uBA85%uB85D.%20%28%uC624%uB978%uCABD%29%20%uAE40%uC815%uC740%20%uBD81%uD55C%20%uAD6D%uBB34%uC704%uC6D0%uC7A5%uC774%204%uC6D427%uC77C%20%uB0A8%uBD81%20%uC815%uC0C1%uD68C%uB2F4%20%uC7A5%uC18C%uC778%20%uD310%uBB38%uC810%20%uD3C9%uD654%uC758%uC9D1%uC5D0%uC11C%20%uB0A8%uAE34%20%uBC29%uBA85%uB85D


 

“트럼프, 김정은보다 계산적”

 

김 위원장의 필체는 도전적이고 자기중심적인 성향을 보인다. 또 글을 쓰는 속도가 매우 빠른 편인데, 머리 회전이 빠르고 성격이 급한 성격임을 알 수 있다. 구 변호사는 “자기표현이 강하고 진취적이며 호쾌한 성향이라는 의미”라며 “이는 반대로 말하자면 자제력이 약하고 변덕스럽고 경솔한 성격일 수도 있다”고 말했다.

 

또 김 위원장은 글자 간격과 행의 간격이 좁은 편이고, 가끔 다른 글자를 침범하면서 글을 적기도 한다. 구 변호사는 “이는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는 것을 개의치 않는 성향이라는 의미도 있다”고 분석했다. 김 위원장이 회담 과정에서 다소 위협적이거나 갑작스러운 행동을 할 수도 있다는 의미다. 논리적이라기보다는 직관적인 면도 강한, 전통적인 우두머리의 성향을 가지고 있다는 평가다.

 

트럼프 대통령 역시 김 위원장과 마찬가지로 가파르게 오른쪽으로 상승하는 필체를 지녔다. 구 변호사는 “긍정적이고 자신의 생각대로 행동하며 목표를 향해 질주한다는 면에서 김 위원장과 비슷한 성향”이라고 분석했다. 또 행 간격이 좁아서 다른 행을 침범하는 점도 공통점으로 꼽혔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의 필체는 김 위원장보다 규칙성이 두드러진다. 논리적이고 빈틈이 없으며, 감정과 충동을 통제할 수 있는 타입이다. 또 필압이 굉장히 강한 편인데, 구 변호사는 “신체의 힘이 강하고 주관이 매우 뚜렷하다는 의미”라고 분석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필체는 글자 간격이 좁은 편이다. 이 같은 경우는 자의식이 강하며 스스로 고민해서 결정하는 스타일을 의미한다. 구 변호사는 “N이나 M자를 보면 모가 많이 나 있는데, 스스로 판단하고 행동하는 의지가 강한 편이다. 또 T자를 보면 가로선이 굉장히 길다. 이는 인내력이 뛰어나다는 의미”라고 분석했다.

 

구 변호사는 트럼프 대통령을 ‘럭비공’에 비유하는 세간의 평가를 부정했다. 구 변호사는 “트럼프 대통령의 필적을 보면 굉장히 계획적인 사람이다. 또 많은 고민 끝에 내린 행동을 실행하는 편이다. 이익이 된다면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사람이기 때문에 충동적인 행동은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②] ‘참여정부 악몽’ 文정부서 재연되나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③] “양극화·성장감소·고용악화, 한국 경제 삼중고”
사회 2018.12.14 Fri
[Up&Down] 카슈끄지 vs 구글코리아
경제 2018.12.14 Fri
구글코리아 세무조사가 ‘헛발질’인 이유
사회 > Health > LIFE 2018.12.13 Thu
[플라스틱 지구⑤] “플라스틱 대체품, 금속·목재 부적합”
사회 > 지역 > 호남 2018.12.13 Thu
“찬물로 씻으라고?”…조선대 기숙사 엄동설한 ‘찬물 논란’
Health > LIFE 2018.12.13 Thu
목 뻐근하고 오래 걷기 힘들면 목뼈 이상 신호
경제 > 연재 > 주택에 대한 불편한 진실들 2018.12.13 Thu
북유럽 국가들은 정말 다 내 집이 있을까?
경제 >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12.13 Thu
찾아가는 서비스, 컨시어지 경제
국제 2018.12.14 금
“파리가 재채기하면 유럽이 감기 걸린다”
사회 > 연재 > 똑똑, 대사관 2018.12.13 목
“핀란드 복지·교육이 부러워? 신뢰 사회부터!”
사회 2018.12.13 목
“청년이 살아야 도시재생 활성화 가능”
LIFE > Health 2018.12.13 목
35세 이상 여성들 중 절반이 생기는 ‘자궁근종’
사회 2018.12.13 목
[우리는 행복합니까③] 그래도, 행복은 있다
사회 2018.12.13 목
카풀앱 숨죽이고 있지만 “택시도 그 편리함 인정한다”
경제 2018.12.12 수
[단독] 세종공업 오너 일가 골프장에서 파열음 나오는 까닭
LIFE > Health 2018.12.12 수
멀고 먼 암 정복의 길…‘면역항암제’도 아직은...
사회 2018.12.12 수
“도시재생 사업, 긴 안목을 갖고 입체적으로 이뤄야”
갤러리 > 한반도 > 포토뉴스 2018.12.12 수
[포토] 남북, 시범철수 11개 GP 상호검증…‘정전협정 후 처음’
사회 2018.12.12 수
[우리는 행복합니까②] 불행의 조건 ‘소확행·미세먼지·취업난’
경제 2018.12.12 수
“나는 이런 프랜차이즈 CEO가 좋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