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대 통증 예방과 치료는 이렇게 하라
  • 노진섭 (no@sisapress.com)
  • 승인 2010.05.04 13: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저널 사진 자료
두통 장시간 잘못된 자세는 혈액 순환에 이상이 생기게 해 두통을 유발하므로 평소 바른 자세가 최선의 예방법이다. 마늘과 양파는 혈전이 생기는 것을 막아 혈액 순환에 도움을 준다. 생강과 생강 뿌리는 염증을 감소시킨다. 편두통이 생기면 마그네슘 수치가 급격히 떨어지는데, 고추를 보충하면 좋다.

치통  칫솔질이 중요하다. 열심히 닦는 것만큼 중요한 것이 제대로 닦는 것이다. 잇몸과 치아의 잇몸 쪽에 칫솔을 45˚ 각도로 기울여 대고 쓸어내리듯이 닦는다. 정기적으로 스케일링을 하고 평소 치실 등을 이용한다. 치통에 더운 물 목욕이나 사우나는 좋지 않다. 간유, 연어, 참치 등 비타민D가 있는 음식과 녹차가 치통 예방에 좋다. 커피나 탄산음료 대신 생수를 마신다.

생리통 생리 중에는 스트레스와 찬 음식을 피한다. 아랫배를 따뜻하게 하며 꼭 끼는 옷은 혈액 순환에 방해가 되므로 입지 않는다. 냉수욕이나 수영은 좋지 않다. 반신욕으로 몸을 따뜻하게 한다. 비만은 자궁 혈액 순환 장애를 일으키고 하복부와 자궁을 차게 하므로 생리통을 심하게 만든다. 커피와 술은 멀리하고 두부, 콩, 다시마는 가까이한다. 생리 전에 칼슘과 마그네슘은 자궁 기능을 안정시킨다. 

관절통 운동이 필수이다. 수영, 자전거, 에어로빅이 좋다. 수영은 류머티스성이나 퇴행성 관절염에 좋다. 운동 전에 먹는 단 음식은 피로의 원인이 되므로 피한다. 자전거는 정지형 자전거로 시작한다. 에어로빅은 격일로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근육통·요통 비뚤어진 앉는 자세가 근육을 긴장시켜 근육통을 일으킨다. 30~60분마다 스트레칭으로 긴장을 풀어준다. 재채기만으로도 근육·인대가 잡아 당겨져 통증이 생길 수 있다. 잘 때도 베개를 무릎 밑에 두고 잔다. 세수하기 힘들 정도의 통증이라면 병원 치료를 받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TOP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