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회 엿보는 보수 리더들…황교안·김무성의 미묘한 행보

21대 총선 참패로 보수 정치계 리더십에 공백이 생긴 가운데, 미래통합당 대표로 총선을 이끌었던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가 정치 활동 재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같은 당 김무성...

박범계 “윤미향, 빨리 소명해야…MB 내곡동 사건 생각나”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윤미향 당선인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쉼터 매입 과정 의혹과 관련, "이명박 전 대통령 내곡동 사저 부지 매입과 특검 사건이 기억났다"고 지적하며 윤 당...

[정의연 논란] 해명 적극 나섰지만, 그래도 안 풀린 의혹들

“할머니한테 써야지요!”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울음 섞인 외침은 파장을 낳았다. 위안부 지원을 목적으로 설립된 정의기억연대(정의연)가 기부금을 제대로 쓰지 않았다는 취지다...

[정의연 논란] “시민단체 투명성 고민 필요…과한 의혹 제기는 부적절”

시민사회단체 관계자들은 정의기억연대와 관련된 논란을 어떻게 바라볼까. 상당수 시민사회단체 관계자들은 이번 논란에 대해 “회계 투명성에 대한 고민은 더 필요하다”면서도 과도한 의혹 ...

[정의연 논란] ‘30년 동행’ 이용수 할머니와 정의연은 왜 갈등하는가

“달을 가리키면 달을 봐야지 왜 손가락 끝만 보고 그러나.”‘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문제 제기가 ‘성찰과 연대’가 아닌 ‘비난과 배제’라는 가장 우려했던 방향으로 흘...

[한강로에서] 조금만 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의학 관련 기사를 전담하는 시사저널 기자의 낯빛도 나날이 어두워진다. 확진자 수가 눈에 띄게 줄어든 이후에도 심각한 표정이...

출입국 완화 논의하는 한·중·일…日만 ‘응답 無’

3국이 기업인들의 출장에 출입국 제한을 완화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코로나19 유행이 장기화되면서 경제에 미치는 타격을 줄이려는 목적에서다.요미우리신문은 17일 중국과 한국 당...

40년 전 ‘5·18광주민주화운동’, 그 열흘간의 기억들

“세월은 흘러가도 산천은 안다 / 깨어나서 외치는 뜨거운 함성앞서서 나가니 산 자여 따르라 / 앞서서 나가니 산 자여 따르라”광주 금남로 거리에서 다시 ‘임을 위한 행진곡’이 울려...

40주년 맞은 5·18 …광주 찾는 여야 정치권

5·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식에 대통령과 여야 지도부가 참석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개헌을 추진하면서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을 기록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과거 소속 ...

“가야제국 철기 장인들의 후예, 스마트 기술 마스터로 육성하겠다”

#1. 인제대-안국약품(주) 개량신약 개발 기술이전 및 공동연구인제대학교 제약공학과 장동진 교수와 권혁진 학생 팀은 의약품의 생체이용률 향상을 위한 기술을 개발해 안국약품에 이전했...

이태원 클럽 ‘4차 감염’ 중대기로…이번 주말 분수령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신천지 사태처럼 전국적인 대유행을 불러올 것인지에 촉각이 쏠린다. 방역 당국은 대형교회 예배가 재개되고 많은 ...

신상 드러난 n번방 괴물들의 두 얼굴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 ‘n번방’에서 성착취물을 제작·유포한 주범들의 실체가 드러났다. n번방은 텔레그램에서 이뤄진 성범죄 사건을 통칭한다. 가장 악랄하게 운영된 ‘박사방’은 이 ...

이준석 “민경욱의 부정선거 의혹? 유튜버 부흥회 수준” [시사끝짱]

민경욱 미래통합당 의원이 연일 선거부정 관련 의혹제기를 하는 것과 관련해 이준석 통합당 최고위원은 “세상 뒤집힐 증거 있다고 호언장담하더니 유튜버 부흥회를 열었다”고 비판했다.이 ...

여야 ‘법사위원장’ 쟁탈전…21대 국회 시작 전부터 ‘충돌’

21대 국회 본격적인 원 구성을 앞두고 여야의 관심은 온통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에 쏠린 양상이다. 여야 지도부 모두 법사위원장 자리만큼은 양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

진중권의 돌직구 “통합당 패배 이유? 뇌가 없었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미래통합당을 향해 ‘돌직구’를 날렸다. 그것도 미래통합당의 총선 패배 원인을 분석하고 나아갈 길을 모색하는 토론회에서다. 그는 강도 높은 표현을 사용하며 ...

“180석 만들자”…민주당-열린민주당 통합론 ‘솔솔’

더불어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의 통합 주장이 양당 내부에서 제기되고 있다. 아직 당 공식 입장은 아니지만 굳이 반대할 이유도 없는 상황이다.우상호 민주당 의원은 15일 BBS 라디오 《...

‘합당’ 결정했지만…통합당·한국당 내부서 ‘미묘한 기류’

미래통합당과 미래한국당이 합당하기로 결정했지만 뒷맛이 개운치 않다. 합당한다는 입장만 확인했을 뿐, 합당 시기나 방법에 대해서 결정하지 못해서다. 총선 참패로 오히려 위성정당인 미...

‘학교 갔다가 감염되면 어쩌려고…’ 등교 강행에 뿔난 학부모들

이태원 클럽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과 지역사회 확산 우려 속에 학부모들의 '등교 수업' 거부 목소리가 더욱 거세지고 있다. 중·고등학생에 이어 초등...

[초선이 바꾼다] 조정훈 "나는 입법노동자...당은 미래정책 실험소"

“제 인생에 처음 경험하는 제명인데…. 그래도 시대전환의 시대적 사명을 버릴 순 없지요.”신생정당 ‘시대전환’이 21대 국회에 입성한다. 비례정당인 더불어시민당이 더불어민주당과 합...

민식이 부모 “7억 요구 사실아냐”…유튜버 고소

어린이보호구역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숨진 고(故) 김민식 군의 부모가 가족들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 유튜버 등을 경찰에 고소했다. 고소 당한 유튜버 등은 앞서 직접 유족들이 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