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첫 발생…유의사항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가축전염병인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월17일 오전 경기도 파주의 한 돼지농장을 ASF 발생 농가로 확진했다고 밝혔다. ASF는 돼...

건강검진 100배 활용 노하우

건강검진을 받기 좋은 시기는 가을이다. 병원업계에서는 10월 이후를 건강검진 성수기라고 부른다.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이유는 뚜렷하다. 병을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기 위함이다....

건강검진 결과지, 이렇게 읽어라

건강검진 결과지를 받으면 자신이 검사받은 항목에 대한 자세한 결과를 볼 수 있다. 정상치보다 높은지 낮은지를 그래프로 확인할 수 있다. 그러나 대개는 나쁜 항목만 훑어보는 정도에 ...

추석 때 아픈 아이를 위한 ‘응급 대처법’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2017년 추석 연휴에 병원을 찾은 환자 중 9세 이하 소아 비율은 29.3%에 이른다. 아이가 병원을 찾는 증상은 고열·장염·기도 폐쇄·화상 등 다양하...

추석 음식 베란다에 두지 말고…육류엔 설탕 대신 배나 키위 이용 

■ 제수용품 등 장보기 요령일반적으로 대형 할인마트에서 추석용 음식을 사다 보면 1시간을 훌쩍 넘긴다. 카트나 장바구니에 담은 식품이 상온에서 방치될수록 세균이 증식할 우려가 있다...

“어르신, 의자에서 일어나 3m만 걸어보세요”

추석에 어르신의 골절 위험을 간단히 살펴볼 수 있는 방법이 있다. 의자에 앉은 상태에서 일어선 뒤 3m를 걷고 다시 돌아와 제자리에 앉기까지 걸리는 시간을 측정하면 된다. 10초 ...

아이가 설사하고 열나면 약 먹이지 말고 병원 찾아야 

■ 올바른 멀미약 사용법추석에는 고향을 찾아 장거리를 이동하는 경우가 많다. 먹는 멀미약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승차 30분 전에 복용하고 추가로 복용하려면 최소 4시간이 지난 후 복...

‘몸 안의 돌’ 예방하려면 오징어보다 고등어

우리 몸에 생기는 돌이 담석이다. 담즙 성분이 딱딱하게 돌처럼 굳은 것이 담석이다. 담석증은 소화 과정에서 생기는 질환이므로 식습관을 개선하면 예방할 수 있다. 밥을 먹으면 간에서...

가상현실, 뇌졸중 재활 치료에도 사용

뇌졸중 환자의 재활 치료에 가상현실을 접목한 새로운 치료법이 주목을 받고 있다.뇌졸중 환자는 대부분 신체 마비 증세를 보인다. 그중에서 상지(上肢) 기능에 장애가 생기면 기본적인 ...

숨쉬기 다음으로 필요한 운동 ‘루두스(LuDuS)’

당장 의자에 앉았다 일어나는 동작을 5번 반복해 보자. 5번 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15초 이상이라면 근감소증을 의심해야 한다. 10개 정도의 계단을 쉬지 않고 오르기 힘들거나 신...

추석 성묫길 ‘진드기·벌·뱀’ 주의보

추석을 맞아 성묘하러 가는 사람이 늘어나는 시기다. 성묫길엔 쯔쯔가무시증을 유념할 필요가 있다. 쯔쯔가무시증은 쯔쯔가무시균에 감염된 털진드기 유충에게 물려서 발생한다. 가을엔 털진...

찬물 마실 때 ‘시린 치아’ 치료법 찾았다 

차거나 뜨거운 물을 마실 때 치아가 시린 경험은 누구나 한 번쯤 있다. 시린 이는 나이에 상관없이 다양한 연령대에서 나타나며 성인 인구의 8~57%가 경험한다. 특히 치주질환 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