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대기업 취업시장 강한 한파 몰아친다

올해 대기업 취업시장에는 지난해보다 더욱 강한 한파가 몰아칠 전망이다. 신규채용을 줄이겠다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어서다. 특히 올해는 신규채용 규모를 지난해보다 줄이겠다는 기업이 ...

유통가 추석 끝나고 ‘마케팅’ 총력 나선 이유

실적 부진에 빠진 유통업계가 추석 이후 마케팅 총력에 나섰다. 상반기 부진을 만회하고 하반기 반등 모멘텀을 찾기 위해 소비 활성화를 노린다. 대형마트는 올해 상반기 나란히 적자를 ...

정부, 일본 ‘화이트리스트’서 제외한다

정부가 일본을 수출절차 우대국인 ‘백색국가’에서 제외한다. 일본이 7월4일 반도체 소재 3개 품목에 대한 수출규제에 이어 8월28일 한국을 일본의 백색국가에서 제외한 데 대한 대응...

'엔터사업가' 배용준, 이젠 블록체인 뛰어든다

‘욘사마’ 배용준이 블록체인 사업에 진출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최근 본인이 설립한 기업이 싱가포르 최초의 블록체인 거래소 운영기업에 주요 주주로 참여하게 된 것이다. 배용준...

성동조선해양 인수에 M&A 전문기업 뛰어든다

거듭 실패한 성동조선해양 매각에 인수합병 법인 ㈜S.D.D.P가 인수의향서를 제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는 자금을 마련해 일시불로 매각금액을 지불하고 수의계약을 원한다는 견해...

신작 실패에 노사 갈등까지…속 끓는 넥슨

국내 1위 게임사 넥슨이 최근 위기에 봉착했다. 계속되는 신작 부진에 이어 조직개편에 따른 노사갈등으로 ‘내우외환(內憂外患)’에 빠진 것이다. 넥슨의 지난해 매출은 2조5296억원...

韓銀이 일축한 디플레이션, 노벨상 수상자는 “즉각조치 필요”

노벨경제학상 수상자 폴 크루그먼 뉴욕시립대 교수가 디플레이션 위기에 대한 한국 정부의 대응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달 초 디플레이션 우려를 일축한 한국은행의 분석과 결이 다른 주...

車 4200대 실은 현대화물선 전도…“韓 4명 구조중”

한국인 10명을 포함한 선원 24명과 4000여 대의 차량을 실은 현대글로비스 차량운반선이 9월8일(현지시각) 미국 남동부 해안에서 선체 일부가 가라앉았다. 선원 가운데 한국인 4...

조현준 효성회장, 징역 받고도 불구속

200억원대 횡령‧배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현준(51) 효성그룹 회장이 1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고도 구속되지 않았다. 징역에 처한 피고인을 풀어주는 경우는 흔하지 않다는 지적이...

또 불거진 재벌가 3세 ‘일탈’에 국민은 ‘허탈’

재벌가 3세의 마약 혐의가 또 불거졌다. 이번엔 CJ가(家)다.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이자 가장 유력한 후계자인 이선호 CJ제일제당 부장이 미국에서 대량의 마약을 밀반입하다 ...

허울뿐인 ‘표준투자권유준칙’이 DLS 피해 키웠다

우리은행과 하나은행 등 시중은행이 ‘표준투자권유준칙’을 어기고 ‘공격투자형’이 아닌 ‘안정형’ 투자자에게도 초고위험 상품인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상품(DLF·DLS)을 권유 및 판...

홍남기 경제부총리 “1.6조원 투입해 투자·내수 뒷받침”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월4일 "14개 기금의 운용계획을 변경해 약 1조6000억원 규모의 자금으로 투자와 내수를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