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대박인 줄 알았더니…이커머스는 ‘쪽박’?

‘온라인이 대세’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쇼핑의 중심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옮겨가고 있다. 하지만 정작 내실은 없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고 있다. 매년 눈부신 성장을 거듭하고 있지...

백도어 논란 1년, 몸통 빠지고 꼬리만 쳐냈나

2018년 10월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은 ‘디브레인’을 통해 취득한 비인가 자료를 공개해 논란을 빚었다. 디브레인은 기획재정부 산하 한국재정정보원이 운영·관리하는 디지털 예산회계...

[혼코노미 특집] 2019년 ‘혼코노미’족의 일상

나 홀로 지내는 것이 더 이상 어색하지 않은 시대다.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에 따르면 지난 2017년 말 기준 한국의 1인 가구는 약 562만 가구로, 국민 100명 중 11명꼴로...

[혼코노미 특집] 대세는 1코노미, 국내 산업지도 바꿨다

빅데이터 분석기업 다음소프트 생활변화관측소의 키워드 분석 결과에 따르면 ‘혼자 밥을 먹는다’는 의미의 ‘혼밥’에서 파생된 ‘혼○’ 시리즈는 현재 계속해서 신조어를 낳고 있다. 20...

[혼코노미 특집] 1인 가구 증가에 기업은 ‘토끼’ 정부는 ‘거북이’

기업들은 1인 가구 증가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있는 반면, 정부 정책은 가구 유형 변화의 흐름을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 서울시가 2016년 처음으로 1인 가구 지원 조례를 제정한 이...

혼코노미족, 프랜차이즈 판도도 흔들다

갓 지은 가마솥밥을 제공하는 한 한식집. 3일 내 도정한 국내산 쌀에 미네랄 정수 물로 밥을 지어 신선함과 밥맛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런데 흔히 생각하는 한상 차림으로...

PK 상장사, 올 3분기 매출 늘었지만 순익 53% 감소

올해 3분기 PK(부산·울산·경남) 지역 12월 결산 상장사의 매출액은 전년 대비 증가했으나,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11월19일 한국거래소가 PK 지역 12월...

삼성전자와 화웨이 대륙 위 ‘진검승부’

폴더블 스마트폰(이하 폴더블폰) 시대가 개막했다. 폴더블폰은 화면을 접을 수 있는 휴대폰이다. 디스플레이를 접어 스마트폰으로 사용할 수 있고 넓게 펼치면 태블릿으로도 쓸 수 있다....

“佛·獨 교류 거울삼아 한일 갈등 해결해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인해 한·일 관계가 급속도로 경색된 지 넉 달째. 막혔던 하늘길과 바닷길은 다시 열릴 여지가 보이지 않는다. 항공사들은 일본행 노선을 대폭 줄였고, 여객터미널을...

“55년간 日 수출규제에 취약한 산업·무역구조 극복 못한 게 문제”

“이번 기회에 정부나 우리 국민들은 아주 차가워질 필요가 있다. 불매운동이 가슴을 뜨겁게 할 수는 있어도, 속은 시원하게 할지 몰라도 일본에 타격을 주는 방법은 아니다. 또 사실 ...

일본이라는 불편한 이웃과 살아가는 법

한국과 일본은 1965년 국교 정상화 이후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의 가치와 이익을 공유하며 함께 발전해 왔다. 정치적 민주화와 경제적 성장, 문화교류가 증가했다. 한국에서 스시와 ...

“일본 기업 대체 제품에 대한 적극적인 정부 지원 필요”

일본의 경제보복이 시작된 지 한 달이 지난 8월7일, 시사저널 여론조사 결과 국민 10명 중 8명은 일본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을 지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로부터 3달 가량이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