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검찰의 청와대 민정 특별감찰반 압수수색...우병우로 향하는 칼끝

김회권 기자 ㅣ khg@sisapress.com | 승인 2016.11.23(Wed) 19:33:1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11월23일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49)이 최순실씨의 국정농단을 묵인했다는 직무유기 의혹과 관련해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실 산하 특별감찰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이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청와대 관련 기관을 압수수색한 건 세번째다. 검찰은 10월29~30일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수석, 정호성 전 청와대 부속비서관 등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이어 11월15~16일에도 안 전 수석과 관련해 청와대를 한 번 더 압수수색했다. 

 

 

검찰이 우병우(49)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의 직무유기 의혹과 관련해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실 산하의 특별감찰반실을 11월23일 오후 전격 압수수색했다.


민정수석의 원래 직무대로라면 최씨가 전횡을 휘두르는 일을 막아야 하지만 우 전 수석은 대통령 측근 감찰업무 등 본연의 임무를 제대로 수행하지 않았다는 의혹을 받고 검찰의 수사 대상이 됐다. 사실상 묵인이나 방조에 관한 의혹이다. 

 

실제로 우 전 수석은 최순실 게이트에 개입돼 있기도 하다. 특히 K스포츠재단이 롯데그룹 압수수색 전 70억원을 다시 돌려준 정황 때문에 관련 수사정보를 재단 측에 넘겨준 게 아니냐는 시선도 있다. 

 

특히 언론을 통해 우 전 수석의 장모가 자신 소유의 골프장에서 최순실씨와 함께 골프를 친 정황이 보도되면서 최씨와의 관계도 다시 부각되고 있다. 특히 당시 장모와 최씨가 골프를 친 시기는 우 전 수석이 민정비서관에 내정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점이었다. 여기에 자신의 측근인 국가정보원 추 아무개 국장으로부터 최씨와 관련된 보고를 직접 보고 받았다는 의혹과 국정원 인사에도 개입했다는 보도도 나왔다. 

 

검찰은 조만간 우 전 수석을 또 다시 소환해 직무유기 의혹 외에도 받고 있는 여러 의혹들을 추궁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경제 > ECONOMY 2017.05.27 Sat
한미약품은 R&D에 미쳤다
Culture > LIFE 2017.05.27 Sat
포르노에도 격이 있다
OPINION 2017.05.27 Sat
[시론] 문재인 대통령의 일자리 이야기
LIFE > Sports 2017.05.27 Sat
김시우 “이제 메이저 우승에 도전해야죠”
한반도 > 연재 > 양욱의 안보 브리핑 2017.05.27 Sat
北 미사일 기술, 美 본토 타격 눈앞
Culture > LIFE 2017.05.27 Sat
웹툰, 이제 문화에서 산업으로
정치 2017.05.27 Sat
노무현 때 꽃피웠던 인권위, MB·박근혜 정부가 무력화시켰다
사회 2017.05.27 Sat
“孝 문화로 사회문제 해결해야”
OPINION 2017.05.26 금
[한강로에서] 대한민국 검찰을 살리는 법
LIFE > Culture 2017.05.26 금
불경기엔 ‘가격파괴’ 결론은 ‘가성비’
갤러리 > 만평 2017.05.26 금
[시사 TOON] 문재인 정부, 랜섬웨어 주의보
LIFE > 연재 > Culture > 김지나의 문화로 도시읽기 2017.05.26 금
안보 최전방의 도시, 평화의 시작점이 될 수 있을까
ECONOMY > IT 2017.05.26 금
바둑 평정한 ‘알파고’의 다음 전장은 왜 스타크래프트일까
사회 2017.05.26 금
‘위험한 방황’ 거리 떠도는 가출 청소년들
정치 2017.05.26 금
[Today] 이낙연․김상조 ‘위장전입’ 논란에 골치 아픈 문 대통령
국제 2017.05.26 금
맨체스터 테러 정보도 ‘흘리는’ 미국의 정보 불감증
연재 > 박준용 기자의 '차별을 말하다' 2017.05.26 금
대학은 나왔니, 어디?…‘학벌사회의 늪’
LIFE > 연재 > Culture > 김경민 기자의 괴발개발 2017.05.25 목
가족같이 키우던 우리 강아지, 죽으면 쓰레기봉투에?
국제 2017.05.25 목
‘탄핵 시계’ 앞에 선 트럼프
ECONOMY > 경제 2017.05.25 목
최태원 SK 회장의 사촌·형제간 계열 분리 난관
리스트 더보기
Welcome

SNS 로그인

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
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
비밀번호 재발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