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포토뉴스] 60여 일간 달려온 허익범 특검...'최종 수사 결과 발표'

허 특검 "정당한 수사 일정마다 정치권의 지나친 편향적 비난은 유감"

고성준 기자 ㅣ joonko1@sisapress.com | 승인 2018.08.27(Mon) 18:09:59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27일 오후 드루킹 불법댓글 조작 사건을 조사중인 허익범 특검이 서울 서초구 특검 사무실 브리핑룸에서 60여 일간 이어진 수사결과를 발표하며 그간 느꼈던 개인적인 소회를 밝혔다.

 허 특검은 "적법하고 정당한 수사 일정 하나마다 정치권에서 지나친 편향적 비난이 계속돼 왔음을 저는 심히 유감으로 생각한다. 품위 있는 언어로 저희 수사팀의 정치적 중립과 수사의 독립성을 촉구하며 건설적인 비판을 해 주신 많은 분들에게는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소회를 털어놨다. 이어 ​ "​수사기간 중 운명을 달리하신 고인(노회찬 정의당 의원)의 유가족에게 위로의 말씀을 다시한번 드린다"라고 말했다.

 허 특검팀은 지난 6월 출범 이후 60여일 수사를 벌여 드루킹과 그의 일당, 김경수 경남도지사 등 모두 12명을 재판에 넘겼다.

 

 

%27%uBE0C%uB9AC%uD551%uB8F8%20%uB4E4%uC5B4%uC11C%uB294%20%uD5C8%uD2B9%uAC80%27%20%uB4DC%uB8E8%uD0B9%20%uB313%uAE00%uACF5%uC791%uC744%20%uC218%uC0AC%uD55C%20%uD5C8%uC775%uBC94%20%uD2B9%uBCC4%uAC80%uC0AC%uAC00%2027%uC77C%20%uC624%uD6C4%20%uC11C%uC6B8%20%uC11C%uCD08%uAD6C%20%uD2B9%uAC80%uC0AC%uBB34%uC2E4%uC5D0%uC11C%20%uC5F4%uB9B0%20%uC218%uC0AC%20%uCD5C%uC885%uACB0%uACFC%20%uBC1C%uD45C%uB97C%20%uC704%uD574%20%uBE0C%uB9AC%uD551%uB8F8%uC73C%uB85C%20%uB4E4%uC5B4%uC11C%uACE0%20%uC788%uB2E4.%20%u24D2%uACE0%uC131%uC900%20%uAE30%uC790

 

%27%uC218%uC0AC%20%uACB0%uACFC%20%uBC1C%uD45C%uD558%uB294%20%uD5C8%uC775%uBC94%20%uD2B9%uAC80%27%20%uB4DC%uB8E8%uD0B9%20%uB313%uAE00%uACF5%uC791%uC744%20%uC218%uC0AC%uD55C%20%uD5C8%uC775%uBC94%20%uD2B9%uBCC4%uAC80%uC0AC%28%uAC00%uC6B4%uB370%29%uAC00%2027%uC77C%20%uC624%uD6C4%20%uC11C%uC6B8%20%uC11C%uCD08%uAD6C%20%uD2B9%uAC80%uC0AC%uBB34%uC2E4%20%uBE0C%uB9AC%uD551%uB8F8%uC5D0%uC11C%20%uC9C0%uB09C%2060%uC77C%uAC04%20%uC9C4%uD589%uB41C%20%uC218%uC0AC%20%uACB0%uACFC%uB97C%20%uBC1C%uD45C%uD558%uACE0%20%uC788%uB2E4.%20%u24D2%uACE0%uC131%uC900%20%uAE30%uC790

 

%27%uACE0%uAC1C%uC219%uC5EC%20%uC778%uC0AC%uD558%uB294%20%uD5C8%uC775%uBC94%20%uD2B9%uAC80%27%20%uB4DC%uB8E8%uD0B9%20%uB313%uAE00%uACF5%uC791%uC744%20%uC218%uC0AC%uD55C%20%uD5C8%uC775%uBC94%20%uD2B9%uBCC4%uAC80%uC0AC%28%uAC00%uC6B4%uB370%29%uAC00%2027%uC77C%20%uC624%uD6C4%20%uC11C%uC6B8%20%uC11C%uCD08%uAD6C%20%uD2B9%uAC80%uC0AC%uBB34%uC2E4%20%uBE0C%uB9AC%uD551%uB8F8%uC5D0%uC11C%20%uC9C0%uB09C%2060%uC77C%uAC04%20%uC9C4%uD589%uB41C%20%uC218%uC0AC%20%uACB0%uACFC%uB97C%20%uBC1C%uD45C%uD558%uBA70%20%uACE0%uAC1C%uC219%uC5EC%20%uC778%uC0AC%uD558%uACE0%20%uC788%uB2E4.%20%u24D2%uACE0%uC131%uC900%20%uAE30%uC790

 

%27%uBE0C%uB9AC%uD551%uB8F8%20%uB098%uC11C%uB294%20%uD5C8%uC775%uBC94%20%uD2B9%uAC80%27%20%uB4DC%uB8E8%uD0B9%20%uB313%uAE00%uACF5%uC791%uC744%20%uC218%uC0AC%uD55C%20%uD5C8%uC775%uBC94%20%uD2B9%uBCC4%uAC80%uC0AC%uAC00%2027%uC77C%20%uC624%uD6C4%20%uC11C%uC6B8%20%uC11C%uCD08%uAD6C%20%uD2B9%uAC80%uC0AC%uBB34%uC2E4%uC5D0%uC11C%20%uCD5C%uC885%20%uC218%uC0AC%20%uACB0%uACFC%uB97C%20%uBC1C%uD45C%uD55C%20%uB4A4%20%uBE0C%uB9AC%uD551%uB8F8%uC744%20%uB098%uC11C%uACE0%20%uC788%uB2E4.%20%u24D2%uACE0%uC131%uC900%20%uAE30%uC790

 

%27%uD5C8%uC775%uBC94%20%uD2B9%uAC80%2C%20%uB9C8%uC9C0%uB9C9%20%uC778%uC0AC%27%20%uB4DC%uB8E8%uD0B9%20%uB313%uAE00%uACF5%uC791%uC744%20%uC218%uC0AC%uD55C%20%uD5C8%uC775%uBC94%20%uD2B9%uBCC4%uAC80%uC0AC%uAC00%2027%uC77C%20%uC624%uD6C4%20%uC11C%uC6B8%20%uC11C%uCD08%uAD6C%20%uD2B9%uAC80%uC0AC%uBB34%uC2E4%uC5D0%uC11C%20%uCD5C%uC885%20%uC218%uC0AC%20%uACB0%uACFC%20%uBC1C%uD45C%uB97C%20%uB9C8%uCE5C%20%uB4A4%20%uC2B9%uAC15%uAE30%uC5D0%20%uC62C%uB77C%20%uC778%uC0AC%uD558%uACE0%20%uC788%uB2E4.%20%u24D2%uACE0%uC131%uC900%20%uAE30%uC790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사회 2018.09.19 Wed
[2018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⑨] 故 김수환 추기경, 종교인 1위에
사회 2018.09.19 Wed
[2018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⑩] NGO, 한비야·안진걸·송상현 톱3
국제 2018.09.19 Wed
[2018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⑪] 국제인물, 트럼프, 지목률 압도적 1위
Culture > LIFE 2018.09.19 Wed
[2018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⑫] 작가 유시민, ‘문화 대통령’ 등극
Culture > LIFE 2018.09.19 Wed
[2018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⑬] 《무한도전》 없어도…유재석, 방송·연예인 4년 연속 1위
LIFE > Sports 2018.09.19 Wed
[2018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⑭] 스포츠인, ‘1300억 몸값’ 시대 연 손흥민
경제 2018.09.19 Wed
[르포] “서울이 힘들다고? 지방 편의점은 죽기 일보 직전”
국제 2018.09.19 Wed
중국 ‘현대판 실크로드’ 성패의 갈림길 서다
한반도 2018.09.19 Wed
‘비핵화’ 지겹도록 말해도 강조해야 하는 이유
사회 2018.09.18 화
황교익
LIFE > Health 2018.09.18 화
경기도의료원, 최초로 수술실 CCTV 운용
포토뉴스 2018.09.18 화
[포토뉴스] 남북정상 첫 무개차 카퍼레이드
사회 2018.09.18 화
[단독] 학교 해외여행, 최근 3년간 수백만원대 高비용만 300건 넘어
LIFE > Culture 2018.09.18 화
[단독] 내년 부산국제영화제선 북한 배우·감독 볼 수 있을 듯
OPINION 2018.09.18 화
[시론] 가을 - 비엔날레의 계절
경제 2018.09.18 화
신장섭 “재벌이 萬惡이라는 경제민주화, 잘못됐다”
갤러리 > 한반도 > 포토뉴스 2018.09.18 화
[포토뉴스] 평양에 발 내딛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연재 > 이원혁의 ‘역사의 데자뷰’ 2018.09.18 화
일제 강점기에 근대화 이뤄졌다고? 박람회 역사가 그 답을 알고 있다
한반도 2018.09.18 화
평양 찾은 文 대통령…울음 터뜨린 北 주민과 악수
한반도 > LIFE 2018.09.18 화
외신 “남북 정상회담은 북·미 회담용 리트머스”
LIFE > Culture 2018.09.18 화
[동영상] 바다, ‘2018 쉘위워크’서 ‘역대급’ 공연 예고!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