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한국 대중음악계의 거장' 정태춘·박은옥
  • 박정훈 기자 (onepark@sisapress.com)
  • 승인 2019.03.07 15: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태춘·박은옥 40주년 기자간담회

‘한국 대중음악계의 거장’ 정태춘, 박은옥의 데뷔 40주년 기자간담회가 7일 오전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에서 열리고 있다. 정태춘은 20세기 후반 한국 사회의 모순과 저항을 온몸으로 담아낸 실천적 예술가이며 아내인 박은옥은 정태춘의 노래들을 탁월하게 소화해 내고, 함께 활동해온 시적인 보컬리스트이다. 40주년 기념 앨범인 '사람들 2019'앨범에는 신곡 '연남, 봄 날', '외연도에서', '사람들 2019'를 비롯해 재녹음한 '빈 산', '고향', '나그네', '들 가운데서' 등이 수록된다. 
 

7일 오전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에서 가수 정태춘, 박은옥의 데뷔 40주년 기자간담회가 열리고 있다. ⓒ박정훈 기자

 

가수 정태춘, 박은옥이 취재진 앞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박정훈 기자

 

가수 정태춘, 박은옥이 눈을 감고 신곡을 감상하고 있다. ⓒ박정훈 기자

 

오랜만에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낸 가수 정태춘, 박은옥 ⓒ박정훈 기자

 

가수 정태춘이  '리철진 동무에게'를 열창하고 있다. ⓒ박정훈 기자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