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눈앞에 두고도 끝나지 않는 영국의 혼돈

세 차례 연기를 거듭하던 브렉시트의 시한이 이제 두 달 앞으로 다가왔다. 브렉시트를 화두로 한 올 한 해 영국 정치는 한 편의 드라마를 방불케 했다. 세 번의 극적인 브렉시트 시행...

[사선 6465] 국회에 지쳐 헌법재판소로 간다

만 65세가 지난 장애인들도 기존의 활동지원 서비스를 계속 받도록 하는 법률개정안은 지난 18대 국회 때부터 지속적으로 발의돼 왔다. 그러나 한 차례도 제대로 논의가 이뤄지지 못했...

[사선 6465] 장애인활동지원 연령제한은 ‘현대판 고려장’

2019년 보건복지부 장애인정책국 예산 중 예산 규모가 가장 크고, 장애인과 가족의 만족도가 비교적 높은 제도는 ‘장애인활동지원제도’다. 이 제도는 '장애인활동지원에관한법률' 제1...

[사선 6465] “활동지원사 없이 할 수 있는 게 없어요” 어느 장애인의 하루

만 64세 이익재씨는 명치 아래로 모든 감각을 잃어버린 1급 중증 장애인이다. 15년 전 퇴근길에 중앙차선을 넘은 버스에 깔려 일상을 송두리째 잃었다. 지금 익재씨가 혼자 할 수 ...

중진들 지역구에 도전장 낸 비례대표 의원들

국회는 멈춰도 총선 시계는 빠르게 돌아가고 있다. 5개월 남은 총선에 대비해 의원들은 지역을 방문하는 일정을 늘리며 표밭 다지기에 한창이다. 특히 새롭게 지역구 쟁취를 노리고 있는...

최북단 백령도, 신공항으로 ‘하얀 깃털(白翎)’ 펼칠까

백령도는 인천에서 출발하는 여객선을 타고 4시간가량 가야 도착할 수 있는 우리나라 서해의 끝이자, 최북단 섬이다. 그마저도 날씨가 변덕을 부려 갑자기 배편이 취소되기도 한다. 아니...

독일 사회의 고민 “의견의 자유, 어디까지 허용돼야 하나”

10월9일 독일 동부에 위치한 할레의 유대교회당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져 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용의자 슈테판 발리엣은 사건 이전 자신의 반유대주의적 사상을 드러낸 성명서를 공개...

한국·바른미래 ‘친문농단 게이트’ 국정조사 제출…성사 가능성은?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12월3일 오후 이른바 ‘청와대 3대 권력형 비리’ 의혹에 대한 국정조사 요구서를 국회에 제출한다. 국정조사 대상은 ‘청와대 하명수사 및 선거개입’, ‘유...

한국당, 필리버스터 신청…유치원3법·민식이법 어떻게 되나

자유한국당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유치원 3법(사립학교법·유아교육법·학교급식법 개정안) 등 본회의에 상정되는 모든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를 신청했다. ...

[황교안 리더십] ‘막말·김학의’서 ‘박찬주·단식’으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월27일 당 대표 취임 후 하루 평균 500건 이상의 기사에 이름을 올렸다. 삭발·단식을 단행하거나 화제성 발언을 한 날이면 하루 1000건은 우습게 넘...

[총선 뛰는 여성들①] 국회 유리천장 뚫어낼 ‘여성’은 누구?

30%, 50%…. 총선이 다가오자 정당마다 또다시 각종 숫자와 퍼센트를 논하는 데 여념이 없다. 공천룰을 정하는 과정에서 각 당은 ‘정치적 약자’로 분류되는 여성에게 제공할 가산...

김세연 “심각성 알리면 ‘흔들기’ 역공… 당에 대한 기대 접게 해”

당에 대한 질문을 할라치면 김세연 자유한국당 의원은 늘 깊은 한숨부터 내쉰 후 얘기를 시작하곤 했다. 그에게 당의 존재가 ‘한숨 거리’가 된 지는 꽤 오래된 일이었다. 기자는 올해...

“취침 방해 안 되도록 소음 제어”… 당직자 24시간 배치한 '황교안 단식’

11월20일 오후 국회에서 단식 투쟁을 시작해 단식 이틀째를 맞고 있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단식 투쟁 천막에 당직자들을 24시간 배치해 논란이 되고 있다. 국회 본청 계단 앞...

“우리 꼰대는 돼도 ‘꼰대괴물’은 되지 말자고요”

‘자신이 무조건 옳다고 여기는 나이 든 사람’. 지난 8월 영국 BBC는 ‘KKONDAE (꼰대)’를 오늘의 단어로 지정하며 이같이 정의했다. 1960년대 우리 신문에도 나왔을 만...

미국 적극 중재 없었다...연이은 회담에도 접점 못 찾은 '지소미아'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공식 종료를 5일 앞두고 한국과 일본, 미국의 국방장관이 마주 앉았다. 17일 오전부터 한·일 국방장관 회담과 한·미·일 3자 국방장...

독일의 출산율이 오름세인 몇 가지 이유

최근 한국은 출산율 0명대로 접어들면서 임신·출산·육아에 대한 사회적 고민이 어느 때보다 깊어졌다. 출산율 저하는 고령화와 더불어 미국·일본, 유럽 여러 국가 등도 직면해 있는 고...

'불출마' 김세연 “한국당 수명 다해...깨끗하게 해체해야”

자유한국당 김세연 의원(부산 금정)이 내년 총선에 불출마 뜻을 밝혔다. 김 의원은 17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당 존재 자체가 역사의 민폐다. 대의로 모두 물러나야 한다”...

“정말 고생 많았어” 2020 수능 시험 종료…전체 난이도는 평이

오늘 전국 86개 시험지구 1185개 시험장에서 실시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오후 5시40분 제2외국어, 한문 영역을 끝으로 종료됐다. 고사장 인근은 저마다 시험...

노들섬은 다시 ‘시민의 공간’이 될 수 있을까

지난 9월 말, 약 반세기 동안 버려져 있다시피 했던 노들섬이 복합문화공간으로 개장한다는 소식을 알렸다. 노들섬은 서울 한강대교 중간에 위치한 작은 섬이다. 하루에도 수많은 차량이...

마크롱의 화려한 외교, 구태의연한 국내 정치

한 병당 5000유로(약 640만원)를 호가하는 세계적 와인 로마네 콩티 1978년산, 프랑스 최고 품질의 샤를레종 등심, 피카소의 미술작품까지 중국을 방문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