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평양에 발 내딛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 고성준 기자 (joonko1@sisapress.com)
  • 승인 2018.09.18 14: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국방국무위원장, 순안공항에서 문재인 대통령 내외 직접 맞아'

9월18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전용기를 타고 남북 정상회담이 열릴 평양에 도착했다. 김정은 국방국무위원장과 리설주 여사는 직접 순안공항에 나와 문 대통령 내외를 맞이했다. 한편 시민들은 서울역 대합실과 서울시청광장 등 일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방국무위원장의 영접 장면을 생중계로 시청했다.

 

18일 오전 서울역 대합실에서 한 시민이 남북 정상회담 생중계 장면을 사진촬영 하고있다. ⓒ고성준 기자

18일 오전 서울역 대합실에서 시민들이 남북 정상회담 생중계 방송을 시청하고 있다. ⓒ고성준 기자

18일 오전 서울역 대합실에서 시민들이 남북 정상회담 생중계를 시청하고 있다. ⓒ고성준 기자

18일 오전 서울시청광장을 지나는 시민들이 남북 정상회담 생중계 방송을 시청하고 있다. ⓒ고성준 기자

18일 오전 서울시청광장에 남북 정상회담 성공을 기원하는 한반도 모양의 꽃 구조물이 전시되어 있다. ⓒ고성준 기자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